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최민수, 보복운전 혐의로 집행유예 선고..."판결 동의 안해"

최민수가 보복 운전 및 모욕 혐의로 1심에서 징역 6개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4일 오후 서울남부지법에서는 최민수의 보복운전 및 모욕 혐의데 대한 1심 선고가 진행, 재판을 맡은 형사8단독(최연미 판사)은 최민수에게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제출된 증거를 심의해볼 때 피고인의 주장을 믿기 어렵고 상황을 종합해볼 때 피고인의 행위는 피해자에게 공포심을 일으킬만한 의사를 가지고 한 행위로 보여진다. 피고인이 반성하지 않고 있다"라고 이유를 설명했다. 다만 최민수가 벌금형 이상의 처벌을 받은 적이 없다며 "2년간 형의 집행을 유예한다"고 덧붙였다.

최민수는 선고 직후 취재진에 "(사건 당시)분명히 추돌로 의심됐었고, 차량의 경미한 접촉이기 때문에 법정까지 올 일은 아니었지만 내 사회적 위치 때문에 여기까지 오게 된 게 아닐까(생각한다)"라며 "법이 그렇다면 그렇다고 받아들이되 그것(판결)을 수긍하거나 동의하진 않는다. 나에게 불이익이 있기 때문이 아니라 법정에서 있는 그대로 말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상대 차량 운전자가) '당신'이라며 나에게 반말을 하고 무조건 '경찰서 가자', '가만두지 않겠다' 등 합리적 대화가 되지 않았고 나중엔 '연예인 생활 못 하게 하겠다'는 말을 듣고 나도 손가락으로 욕을 했다"며 "그래서 후회하지 않는다는 거다. 저도 그 사람 용서 못 한다"고 덧붙였다. 항소 여부에 대해서는 생각해보겠다고 했다.

한편 최민수는 지난해 9월17일 낮 12시53분께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의 한 도로에서 보복운전을 하고 상대 운전자에게 욕설을 한 혐의 등으로 불구속 기소됐다. 검찰은 최민수에게 징역 1년을 구형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박은혜 "요리는 좋아하지만 맛 없어, 우리 아이들 안쓰럽다"(수미네반찬) icon'태양의계절' 하시은, 정한용에 "손자 최승훈은 오창석 아들" 폭로 icon'태양의계절' 윤소이, 오창석-子 만남 주선...최성재에 들통 위기 icon'태양의 계절' 오창석, 子 귀국에 숨어서 지켜봐...윤소이 목격 icon캐리 람 행정장관 "홍콩 송환법 공식 철회, 시위대 요구사항 4개는? icon[인터뷰] ‘슈퍼밴드’ 채보훈, 진짜 록 보컬리스트의 ‘진실 혹은 착각’ icon'엑시트' 900만 돌파....조정석·임윤아→이상근 감독까지 '감사 인증샷' icon스튜디오드래곤, 11월 '제2회 드라마 극본 공모전' 개최...6명 작가 선발 icon김민재-장동윤-공승연-김혜윤, 드라마 세대교체? 라이징스타 ‘뭉쳐야 산다’ icon올 추석 '효자템' 등극할 아이템 셋...에어프라이어·식기세척기 등 icon제13호 태풍 링링, 주말 한반도 관통예상...야외 행사·페스티벌 줄줄이 취소 icon넷플릭스 영화, 제24회 BIFF ‘더 킹’ 등 4편 공식초청…티모시 샬라메 내한 icon로한M 공성전, 캐시슬라이드 초성퀴즈 등장...ㅈㅈㅎㅇㄹ 정답은? icon[24th BIFF] 신인·여성감독↑-韓日정세 영향無...부산의 '변화X진보' (종합) icon2019 '스펙트럼' 측 "태풍 링링 영향 내년 상반기로 연기...안전 최우선"(공식) icon조국 인사청문회, 6일 열린다…”늦었지만 이제라도 열려 다행” icon[24th BIFF] 차승재 亞필름마켓 위원장 "환골탈태 필요...'토탈마켓' 되는 게 목표" icon[24th BIFF] 이용관 이사장 "대대적인 개편...25주년 위한 재도약 시기 될 것" icon[추석특집-공연편] '미스트롯' 김양·장하온·한가빈→김연자·송창식까지 icon엔플라잉 김재현 "선배 최민환, 드럼치다 응급실行...자극제"(살림남2) icon김성수 "노트북 고장? 때리면 고쳐져"...'내컴퓨터'도 모르는 컴알못 icon2019년 9월 고3 모의고사 등급컷 공개...국어 1등급 89점·수학 가형 89점·나형 88점 icon'신입사관 구해령' 차은우 "간택령 거둬달라, 연모하는 사람 있다" icon한기범 "사업실패 후 통장잔고 0원, 아파트 8층서 투신 생각도"(마이웨이) icon한기범 "父, 마르판증후군로 사망...유전병으로 나도 죽는다더라"(마이웨이) icon'실화탐사대' 한 아파트서 세면대 파손으로 3번째 부상...배 갈라져 100바늘 꿰매 icon'저스티스' 최진혁, 결정적 증거 확보했지만 박성훈 체포직전 빠져나갔다 icon송유빈, 김소희와 열애설 언급...윤종신 "김국헌과 만났냐?" 오해(라디오스타) icon선미 "'좋니'에 밀려 2위 신세...'일선미'로 개명 고민까지"(라스) icon송유빈 "'태후' OST '말해 뭐해' 먼저 제의, 당시 음역대 안올라갔다" icon백지영 "과거 옥택연 급 무대난입, 한 잔 했다더라"(라디오스타) icon'라디오스타' 선미 "'날라리' 안무, '무당같다'는 악플에서 영감 얻어" icon규현, 반죽 질문에 롱피자집 사장 "냉동반죽 사용"(골목식당) icon'골목식당' 정인선, 백종원피자 시식법 전수 위해 규현에 전력질주 icon선미 "원더걸스 시절, 김구라 '존재감 無' 말에 상처...숙소서 울었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