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아이돌학교' 진상규명위원회, 오늘(6일) 제작진 고소·고발...공식 홈페이지 먹통

경찰이 '프로듀스X101' 투표조작 정황을 포착 후 Mnet의 전반적인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슈퍼스타K' 등까지 수사를 확대한 가운데 '아이돌학교' 진상규명위원회가 제작진을 대상으로 고소, 고발을 진행했다.

6일 '아이돌학교' 진상규명위원회 고소인단의 대리인 마스트 법률사무소는 "오늘(6일)  서울지방경찰청에 CJ E&M 소속인 성명 불상의 직접 실행자들을 사기의 공동정범 혐의 및 증거인멸교사 공동 정범 혐의로 고소·고발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고소, 고발을 진행한 이들은 2017년 7월 13일 '아이돌학교' 방영 당시 생방송 유료 문자투표에 참여한 사람들이다. 

대리인 측은 "'아이돌학교'는 당초 투표 합산과 순위 조작에 대한 논란이 있었지만 최근 '프로듀스 X 101'의 경우와 같이 눈에 띄는 패턴이나 배수가 있지는 않았고, Mnet에서는 '아이돌학교' 시청자들의 규명 요구에 어떠한 답변도 하지 않았기 때문에, 의혹은 정황에만 그치며 유야무야 되었다"며 진행 이유를 밝혔다.

또한 대리인 측은 "'아이돌학교'의 고소인들은 '프로듀스 X 101'에 대한 수사가 계속되는 와중 Mnet이 '아이돌학교'의 제작진에게 원데이터를 삭제하라는 지시를 하였다는 정황을 포착하였다"고 주장하며 "이에 '아이돌학교'의 고소인들은 Mnet이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에 '시청자 투표'라는 형식을 차용하여 '공정성'이라는 이미지를 구축하고, 이를 통해 화제성을 극대화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공정성'을 지키지 않고 시청자들을 기만하는 방송행태를 반복하는 것을 더 이상 두고 볼 수 없어 이 사건 고소에 나서게 되었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대리인 측은 "본 사건은 투표조작 의혹의 진상을 명백하게 밝힘으로써 추후 재발을 방지 하고자 하는 것이므로, 검찰의 철저한 수사 및 엄중한 처벌을 촉구한다"고 했다.

한편 현재 '아이돌학교'의 공식 홈페이지는 먹통 상태다. 이와 관련 Mnet 측은 싱글리스트에 "자세한 정황을 확인 중이다"고 밝혔다.

사진=Mnet, 마스트 법률사무소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리바이스키즈, '스누피' 특급 콜라보 新제품 출시...추석 프로모션 눈길 icon'토스5만원증정이벤트', 깜짝 퀴즈 등장...해당 삼성카드 이름은? icon가을맞이 인테리어 새단장, 체리쉬 9월 프로모션 인기품목 최대 30% 할인 icon‘스푸파2’ 백종원, 뉴욕-하노이 미식 방랑기…22일 첫방송 icon배스킨라빈스X원투씨엠, '추석맞이 왕의 옥새' 스탬프 프로모션...할인쿠폰 증정 icon젠하이저, 'IFA 2019'서 3세대 '모멘텀 와이어리스' 등 新제품 공개 icon‘복면가왕’ 구구단 미나-나영, 사이다 실명추리…엠블랙 미르 출연 icon"패키지여행 장점만 담았다" 노랑풍선 '대만 프리미엄' 출시 icon자원순환의 날! 노스페이스, 친환경 추석선물 제안 icon"연휴 단골메뉴=햄버거"...맥도날드, 추석연휴 특별 쿠폰 증정 icon브래드 피트 '애드 아스트라', 우주 비주얼 현실감↑...2차 보도스틸 공개 icon‘호구들의 감빵생활’ 세븐틴 호시-버논, 최종회 게스트 14명 출격 icon'퀸덤' (여자)아이들, 첫 사전경연 1위...5·6위는 박봄과 러블리즈 icon수시모집 원서접수 시작...유웨이어플라이-진학사어플라이 지원 주의사항은? icon색조에 물든 Z세대 男...비레디, 국내 첫 5가지 컬러 ‘파운데이션’ 출시 icon안소니 홉킨스 '두 교황', BIFF 공식 초청...12월 20일 넷플릭스 공개 icon송종국 딸 송지아, tvN 골프예능 ‘스윙키즈’ 출연…10월 첫방송 icon'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그것: 두번째 이야기' 극찬 "정말 무섭다...멋진 영화" icon페미니즘·젠더 이슈로 주목 연극 '이갈리아의 딸들' 10월 개막 icon헬로카봇·엑스가리온·메카드, 韓완구 3대장 추석맞이 동심잡기 경쟁 러시 icon무신사 테라스, 경의선 숲길 패션문화 편집 복합공간 오픈 icon'먹방' 시청 후 장소 검색 94.4%....인기 음식점 1위는? icon지니뮤직 9월 첫주도 '호델델루나' OST가 점령...폴킴 112시간 점유 icon도드람, 가성비甲 '한돈' 추석선물세트 출시...HMR세트도 눈길 icon20주년 ‘매트릭스’, 25일 4DX 재개봉…SF 명작의 귀환 icon김현수, '신입사관 구해령' 깜짝 등장...차은우 정혼자 되나? icon비욘드클로젯-삼성 갤럭시 콜라보레이션...스마트폰도 패셔너블하게 icon엘레쎄 FW신상 스니커즈 우라노 출시...뉴트로 패피 감성저격 icon[조국인사청문회] 김진태, 조국 서울대PC 자택 사용에 "물품관리법 위반" icon철원 고석정 'DMZ 꽃송이축제' 개최...코스모스·핑크뮬리 속 인생샷 남겨볼까? icon'사물사답' 오늘(6일) 최종회...김민석, 임재범 '사랑' 리메이크 8일 발매 icon임강성·양지원外 베스트셀러 원작 창작뮤지컬 '모든 순간이 너였다' 티켓 오픈 icon'다음웹툰 공모대전7' 오늘(6일)부터 예선 독자 투표시작 '62개 작품' icon여상규, 공정선 논란...조국 청문회서 말 막고 생략 "짧게 정리하라" icon‘그것이 알고싶다’ 대전 권총 은행강도, 강압에 의한 거짓자백? 18년의 진실공방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