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정치
조국, 장관 취임식 “국민께서 잠시 허용한 기회”…윤석열 관례대로 불참

조국 신임 법무부 장관 취임식이 진행됐다.

9일 오후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조국 신임 법무부 장관이 “법무-검찰 개혁을 위해서는 법무부가 법무부의 일을 잘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그동안 법무부는 검찰의 논리와 인적 네트워크로 움직여왔다’라며 “법무부의 검찰에 대한 적절한 인사권 행사, 검찰 개혁의 법제화, 국민 인권보호를 위한 수사통제 등 검찰에 대한 법무부의 감독기능을 실질화해야 한다”라고 전했다.

또 검찰 권력이 강한 힘을 가지고 있으나, 제도적 통제 장치가 없다며 검차개혁에 대한 의지를 드러냈다. 조국 장관은 “오늘 제게 주어진 기회는 제가 만든 것이 아니라, 국민께서 잠시 허용한 것임을 잘 알고 있다”라며 “제 허물과 책임, 짊어지고 가겠다. 젊은 세대들이 저를 딛고 오를 수 있도록 끊임없이 노력하겠다는 다짐을 먼저 밝혀둔다”고 밝혔다.

더불어 “개인적으로 어려운 상황에서 막중한 소임을 맡게 됐다”면서도 검찰 수사에 대한 언급을 자제하는 모습을 보였다. 조국 장관 취임식은 법무부 소속 직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비교적 간소하게 진행됐다. 법무부 소속 직원들에게게도 취임식에 참석하라는 공지를 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검찰 기관장 중에서는 김영대 서울고검장만 참석했고 윤석열 검찰총장은 불참했다. 법무부 장관 취임식에 검찰총장은 참석하지 않는 것이 관례다.

현재 조국 장관 가족을 둘러싼 의혹 수사가 계속되는 상황인만큼, 윤석열 총장은 이마저 생략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해졌다.

에디터 강보라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강보라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따뜻하거나 건강하게~세대초월 알토란 추석선물 제안 icon황바울, '♥간미연'과 결혼 소식 이어 디모스트엔터와 전속계약 체결(공식) icon방탄소년단, “데뷔부터 빌보드까지” MBC 추석특집 ‘ALL ABOUT BTS’ icon'버티고' 천우희, '멜로가 체질' 이어 다른 '30대' 변신...캐릭터 스틸 공개 icon‘비디오스타’ 신구, 57년차 연기생활 키스신無? “역할을 안 준다” icon간미연♥황바울, 11월 결혼 "오랜 연애 끝 아름다운 결실"(공식) icon‘녹두전’ 김소현, 과부촌 단발요정 변신! 장동윤 입덕부정기 icon동양대 진상위원회 "정경심 교수 의혹, 교직원 퇴직으로 조사 한계" icon지코X정채연X연우, 리복 ‘인터벌’ 출시 기념행사 ‘깜짝 등장’ icon대세 이진혁, '어서 말을해' 합류...욕망+화려한 언변으로 기존 멤버들 긴장 icon헨리, 영화 '안녕 베일리' 무대인사서 역대급 훈훈 팬서비스 선사 icon'아이돌룸' 엑스원(X1) 손동표 '예능 베테랑' 정형돈도 놀란 캐릭터 icon심은경 주연 정치영화 ‘신문기자’, 日열도 강타 이어 하반기 국내 개봉 icon간미연♥황바울, 11월 결혼? 소속사 측 "확인 후 입장전달 할 것"(공식) icon쓱세권 e장날 '99%쿠폰' 소진...첫구매자 20% 할인+무료배송 혜택 icon[공식] '위대한 쇼' 배우 유장영, 2세 연하 일반인과 9월 결혼 icon임시완, 전역 후 첫 단독 팬미팅 성료...4년만 팬들과 특별한 시간 icon'BTS 예능연대기' 방탄소년단 정국 '양화대교' 모창...자이언티 반응은? icon[전지적 참견 미식] 혼자 먹기 좋은 신제품 6...'비비고 간편식 잡채' 外 icon방탄소년단, 서울 관광 홍보영상 13일부터 오픈 "서울 매력·관광 콘텐츠 알릴 것" icon황희, 주말의 남자? ‘의사요한’→’아스달연대기’ 장식한 美친 존재감 icon육군 창작 뮤지컬 '귀환', 1차 티켓오픈 직후 전석매진...예매율 1위 icon[3PICK 리뷰] '애드 아스트라' 브래드 피트 완벽!, '마션' '그래비티' 잇는 SF걸작 탄생 icon현직 검사 “조국 후보자 편파수사...검찰 정치개입 부끄럽다” 비판 icon박보검, 짜릿한 미소! 코카콜라 캠페인 광고 ‘비주얼 폭발’ icon롤 서버 점검, 게임 및 공식홈페이지 로그인 불가 현상 icon노엘 장용준, 음주운전 관련 의혹...특검요청→장제원 사퇴촉구까지 국민청원 줄이어 icon홍정욱, 고개드는 정계복귀설?…“소는 누가 키우는지 걱정” icon박상기, 퇴임사 통해 검찰개혁 강조 “오만한 조직은 신뢰받기 어려워” icon박하나 측 “한의사 남자친구와 결별 사실…최근은 아니야” [공식] iconKCM, 리메이크 앨범 '사랑과 우정사이' 오늘(9일) 공개...멜로망스 정동환 호흡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