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유통
추석연휴 뭉친 피로 날리자! 이마트, 안마의자·마사지기 할인행사

이마트와 트레이더스가 추석 연휴에 앞서 명절 증후군을 달래는 ‘힐링상품’들을 중심으로 할인행사에 돌입한다.

사진=이마트 제공

오는 18일까지 명절 전후 수요가 증가하는 안마용품, 완구, 가전제품 등과 더불어 쥬얼리, 명품의류·잡화 등 프리미엄 상품 할인을 진행한다. 우선 이마트는 안마용품을 필두로 완구, 구스다운 등을 저렴한 가격에 준비했다. 바디프랜드, 브람스, 코지마 안마의자 15종을 행사카드로 결제 시 최대 40만원 할인한 138만~418만원에 판매한다.

대표 품목으로 ‘바디프랜드 안마의자 팬텀2 브레인’과 ‘코지마 안마의자 마스터’를 각각 40만원 할인해 418만원, ‘브람스 안마의자 루카’를 30만원 할인해 138만원에 판매한다. 저렴한 가격에 부피도 작아 사용이 편리한 인기 부분 안마기 4종도 할인한다. 2개 구매 시 5%, 3개 구매 시 10% 추가 할인해 더욱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다.

‘일렉트로맨 목어깨 마사지’기 유무선을 각각 20% 할인한 6만3840원/7만9840원, ‘일렉트로맨무선 핸디 마사지기’는 25% 할인해 2만9850원, ‘러빙홈 다용도쿠션 마사지기’는 20% 할인한 3만1840원에 판매한다.

한편 이마트가 포스트 추석 마케팅으로 안마의자 행사를 진행하는 이유는 추석 기간에 안마 관련 상품 판매 비중이 1년 중 가장 높기 때문이다. 이마트가 지난 2018년 안마의자와 안마기의 매출을 분석한 결과, 추석이 있던 9월 매출이 연간 총판매량의 14%를 차지하며 가장 높게 나타났다. 2017년에도 마찬가지로 추석이 있던 10월 매출 비중이 15%로 나타났으며 2016년에도 추석 달인 9월 매출 비중이 14.1%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

어린이날, 크리스마스와 함께 완구 대목으로 부상한 명절 시즌을 맞아 완구 역시 풍성하게 기획하고, ‘레고 오버워치’ 전 품목을 20% 할인해 ‘D.vavs 라인하르트’를 4만7900원, ‘바스티온’을 7만1900원에 판매한다. ‘핑크퐁 점보키친 주방놀이’와 ‘119 구급차 병원놀이’는 각각 45% 할인해 3만2890원/2만1890원, ‘미니특공대X’ 23종은 50% 할인해 9350원~12만4500원에 판매한다.

이외 국산 마론인형으로 불리는 ‘원앤원 체리’를 비롯해 ‘지니공주’ ‘다이노코어’ 등 다양한 남여아 완구를 최대 60% 할인해 준비했다. 이와 함께 낮과 밤의 길이가 같아지는 추분에 앞서 데이즈에서 행사카드로 결제 시 '국민 경량다운 베스트'를 2만원 할인한 2만9900원, '국민 경량다운 점퍼 유아동/스포츠/성인'을 1/2/3만원 할인한 각각 4만9900원에 판매한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