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장제원, 아들 노엘(장용준) 음주사고 의원실 연루 의혹에 "묵과할 수 없는 명예훼손"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아들 래퍼 장용준(노엘)과 관련해 의원실이 연루됐다는 의혹에 명백한 허위사실이며, 법적대응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10일 장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중앙일보의 단독 기사 링크를 게재한 후 "제가 아래 링크한 단독이라는 제하로 실린 중앙일보 기사는 의혹부풀리기를 넘어 명백한 허위사실임을 분명히 밝힌다"며 "이 기사에 나오는 운전자로 바꿔치기 하려했다는 30대 남성 A씨라는 사람은 제 의원실과는 어떠한 관련도 없는 사람임을 분명히 밝힌다"고 입장을 밝혔다.

또한 해당 기사 속 중앙일보 기자와의 통화 내용에서 장 의원은 "아들 사건과 관련해 현재로선 제가 하나하나 입장을 밝힐 문제가 아니고, 특히 정치부가 아니라 사회부 기자와는 더더욱 얘기할 입장이 아니다"고 입장을 전한 바. 장 의원은 자신의 일관된 입장을 전했을 뿐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장 의원은 "저는 이 기사에 대해 기사삭제 및 정정보도를 요청할 뿐만 아니라, 할 수 있는 모든 민,형사상의 법적 대응을 할 것임을 분명히 밝힌다"며 "지금까지 숱한 피의사실 공표와 의혹 부풀리기 보도에 대해서도 수사결과가 얘기해 줄거라 믿고 참고 있었지만, '장제원 의원실 관계자로 의심된다'라는 식의 '카더라' 보도를 통해 마치 운전자 바꿔치기 당사자가 의원실 관계자인 것 같이 묘사한 기사는 도저히 묵과할 수 없는 명예훼손"이라고 분노했다.

장 의원은 "제가 아무리, 저의 의원실 관계자를 제 아들 대신 운전을 했다고 시킬 그토록 나쁜 사람은 아니다"며 "사건 이후, 해도해도 너무한 기사들이 나와도 못난 아들 둔 죄로 참고 또 참고 있었지만 이건 너무 한 것 아닙니까? 자중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장 의원의 아들 노엘은 지난 7일 새벽 2시께 서울 마포구 한 도로에서 음주 술에 취해 자신의 승용차를 몰다 오토바이와 충돌했다. 당시 노엘은 혈중알코올농도는 0.08%로 면허취소 수준으로 밝혀졌다. 

이후 장 의원은 "불미스러운 일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리게 된 점 깊이 사과드린다. 용준이는 성인으로서, 자신의 잘못에 대한 모든 법적 책임을 달게 받아야 할 것"이라며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사죄드린다"고 했다.

사진=장제원 의원 페이스북, 인디고뮤직

에디터 노이슬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노이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버티고' 유태오, 비주얼甲 남친 매력 발산...천우희와 연인 케미 icon‘썸바이벌’ 김기범, 김희철 슈주 前 멤버 출연에 “눈물날 것 같다” icon전자랜드, 가을맞이 TV세일...30일까지 최대 50% icon‘시베리아 선발대’ 김남길, 감성 폭발 노래실력 대방출! 깜짝 추석 인사 icon설경구X조진웅 '퍼펙트맨', 10월 2일 개봉...'환장케미' 메인포스터 공개 icon명절 잔소리 피해 ‘추석 바캉스’, 미혼남녀 67.1% “귀향 계획 없다” icon양예원 남자친구, 저격글→사과 "이제 관계없는 사람...성숙하지 못했다" icon분당선, 상행선 열차 고장으로 지연운행…출근길 불편 iconKFC, 대란템 ‘닭껍질튀김’ 이어 ‘닭똥집튀김’ 출시 icon올추석, 일본·홍콩 여행 기피현상...티몬 국내 숙박 특가 프로모션 icon‘덕화다방’ 이덕화♥김보옥, 영업종료 임박 “많은 사람을 만났다” icon‘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영대, 구준표-김탄 잇는 마성의 캐릭터 icon여기어때, 추석연휴 국내여행 할인혜택 ‘펑펑’ icon천만 '기생충'→'어벤져스:엔드게임'까지...추석연휴 VOD 프로모션 icon‘사랑은 뷰티풀’ 조윤희, 야망 가득한 재벌가 사모님으로 변신 icon방탄소년단, ‘불타오르네’ 뮤비 6억뷰 돌파...2번째 6억뷰 MV 대기록 icon'워너원→성공적 홀로서기' 옹성우 "'열여덟의 순간' 새로운 시작점의 원동력" 종영소감 icon‘내 몸이 사라졌다’, 칸영화제 수상작 BIFF 초청…11월 넷플릭스 공개 icon장제원 아들 장용준, 음주운전 사고 당시 CCTV공개...시속 100㎞ 폭주 icon‘미쓰리’ 이혜리-김상경, NEW 케미맛집! 이런 상사 또 없습니다 icon오늘(10일) 컴백 볼빨간사춘기, 타이틀곡은 '워커홀릭'...새로운 음악+비주얼 '기대↑' icon고아성X이솜X박혜수,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주연 확정...10월말 크랭크인 icon‘꽃파당’ 공승연♥서지훈, 혼례 앞두고 납치? 불안한 로맨스 icon전도연, 에몬스가구와 13년째 인연 이어간다...전속모델 재계약 icon'힘을내요 미스터리' 차승원, 오늘(10일) '컬투쇼' 생방송 출연...입담 기대↑ icon추석 웹툰-웹소설 정주행! 카카오페이지 연휴 프로모션 '눈길' icon'WC예선' 韓 벤투 감독 "투르크메니스탄? 쉬운 경기 되지 않을 것" icon'열여덟의순간' 신승호 "감사하고 기쁜 날들이었다" 종영소감 icon‘아이돌라디오’ CLC 권은빈 “‘사랑은 뷰티풀’ 출연, 테니스 천재 역할” icon몬스타엑스, 펩시 프로젝트 신곡 뮤비공개...美 애틀랜타 올로케 icon‘살림남’ 율희, 쌍둥이 임신 때문에? 최민환 수상한 외출 icon'엑시트', 추석 안방극장 접수?...10일부터 극장 동시 VOD서비스 실시 icon성유리, ♥남편도 반할 시크한 프렌치룩 화보…요정→여신 iconGOT7, 태국서 나흘간 팬미팅 7회 공연 성료...스타디움 단독 콘서트 발표 icon‘100분토론’ 조국, 법무부 장관 임명 강행…정국 후폭풍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