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집사부일체’ 상승형재, 춤꾼 박지우X제이블랙 한마디에 ‘몸치→댄싱머신’ 변신

추석연휴 ‘집사부일체’에서는 ‘춤신춤왕’ 사부 박지우, 제이 블랙의 댄스 속성과외가 공개된다.

SBS 예능 ‘집사부일체’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과 일일 제자 신성록은 댄스 스포츠와 스트리트 댄스 콜라보 무대를 하루 남기고 치열한 연습을 이어나갔다.

본격적으로 안무를 배우기 시작한 멤버들은 예상했던 대로 난장판(?)을 만들었다. 그중에서도 특히 ‘집사부일체’ 공식 몸치 이상윤은 춤은커녕 몸도 제대로 가누지 못했고, 신성록 역시 자신감 넘쳤던 모습과는 다르게 엉성한 스텝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그들의 모습을 매의 눈으로 지켜보던 박지우 사부는 곧바로 멤버들의 댄스 유형을 파악한 후 일대일 특별 레슨을 시작했다. 삐걱거리기만 하던 멤버들은 사부의 말 한마디, 터치 한 번으로 실력이 대폭 향상돼 눈길을 끌었다. 족집게 댄스 과외를 받은 멤버들은 “사부님이 알려주시니 훨씬 쉽다”라며 놀라워했다.

한편 멤버들은 다음날 있을 댄스 콜라보 무대에 여전히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반면 사부는 그런 멤버들에게 “과정은 보지 말고 결과만 봐라. 내 작품은 내가 성공시킬 거다”라며 자신감 넘치게 말해 모두를 감탄시켰다는 후문이다.

댄싱머신으로 환골탈태한 상승형제 멤버들의 모습은 15일 오후 6시25분 확인할 수 있다.

사진=SBS '집사부일체' 제공

에디터 용원중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용원중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