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자연스럽게’ 전인화, 폭풍열창에 ‘광란의 노래방’…“유동근씨께 바칩니다”

‘자연스럽게’를 통해 인간미 아이콘으로 떠오른 ‘구례댁’ 전인화가 감춰둔 노래실력을 공개한다.

5일 방송되는 MBN 힐링예능 ‘자연스럽게’에서는 전인화는 물론, 게스트 윤시윤과 막내 이웃 조병규, 은지원X김종민이 모두 ‘워니미니 하우스’에 모여 신나는 ‘구례 노래방’ 타임을 즐긴다.

맛있는 저녁식사를 즐긴 뒤 둘러앉은 이들은 김종민이 “나보다 노래를 잘한다”며 마이크를 건넨 윤시윤을 시작으로, “가수 해도 되겠다”는 칭찬을 받은 조병규, 현직 가수인 은지원X김종민에 이르기까지 릴레이 열창을 선보이며 ‘광란의 도가니’를 연출했다. 특히 은지원X김종민은 코요태의 히트곡 ‘만남’을 선곡, 김종민이 신지로 빙의해 은지원과 천상의 하모니를 선보여 모두의 배꼽을 잡게 했다.

마침내 이들이 노래를 전부 돌아가며 다 부를 때까지 마이크를 잡지 않았던 전인화의 차례가 됐다. 전인화는 “나는 애창곡이 없어~”라며 난감해했지만 신청곡으로 ‘남자는 배 여자는 항구’가 나오자 구성진 목소리로 마침내 노래를 시작해 모두를 열광시켰다.

세대를 초월해 사랑받는 명곡 ‘남자는 배 여자는 항구’의 노래 가사는 ‘자연스럽게’에 앞서 동반 출연하기도 했던 유동근&전인화 부부의 모습과도 절묘하게 맞아 떨어져 이날 ‘구례 노래방’ 참가자 모두의 폭소를 자아냈다. 매주 토요일 밤 9시10분 방송.

사진= MBN ‘자연스럽게’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