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뭉쳐야 찬다’ 김동현, 녹화날 아빠 됐다...2세 '매미' 탄생

어쩌다FC의 골키퍼 김동현이 녹화 당일 아빠가 됐다.

오는 6일 밤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아빠가 된 골키퍼, 김동현의 활약이 공개된다.

최근 진행된 ‘뭉쳐야 찬다’ 녹화에서 총무 김동현이 소집시간에 지각하는 일이 발생했다. 그러나 멤버들은 걱정보다 기대를 감추지 못했다. 바로 이날 김동현의 2세 ‘매미’가 태어났기 때문이다. 전설들은 뒤늦게 축구장에 달려온 김동현을 보자마자 본인의 일처럼 기뻐하며 축하 인사를 전했다.

김동현은 “아이가 프로그램 녹화 날에 태어났으니 이름은 ‘김뭉찬’으로 하겠다”며 벅찬 감동을 드러냈다. 멤버들은 “아빠가 된 걸 축하한다” “아빠의 세계에 온 것을 환영한다”며 김동현의 등을 다독였다.

또한 김동현은 “아빠가 되니 공이 느리게 보인다. 축구공의 실밥까지 보일 정도”라며 귀여운 허세를 뽐냈다. 이어 “모든 공을 다 막을 수 있을 것 같다”라고 하며 아빠로서 선방을 다짐했다.

‘뭉찬이 아빠’ 김동현의 활약은 오는 6일(일)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뭉쳐야 찬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JTBC ‘뭉쳐야 찬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날 녹여주오’ 심형탁, 20년만에 첫사랑 만난다...원진아와 극적 재회 icon엔플라잉 새앨범 '야호' 재킷사진 공개, 엉뚱한 사회초년생 일상 icon‘부라더시스터’ 이현경 최초 공개 "우울증 남동생 4년전 극단적 선택...미치도록 그리워" icon‘웬아이가 보았네’ 트랜스젠더 태항호X외톨이 산골소녀 김수인, 먹먹한 감동 icon부일영화상 기주봉·전도연 주연상, 봉준호 '기생충' 6관왕 싹쓸이 icon10월 예능인 브랜드평판, 유재석-박나래-이효리 순 "역시 국민MC" icon‘나혼자 산다’ 한혜진X송가인 등 반가운 얼굴들...金夜 ‘핵꿀잼’ 안겼다 icon'나의 나라' 김설현, 고려 적폐 환멸나 목소리 내는 주체적 女캐릭터 활약 icon‘아는 형님’ 손호영X김태우, 김희철과 'god 노래맞히기 대결’ icon여성인권영화제 내일(6일)까지 "이제는 멈출 수 없어" iconAB6IX ‘BLIND FOR LOVE’ 티저, 강렬한 칼군무 icon'일로 만난 사이'X'날 녹여주오' 지창욱·임원희, 염전 '삽질' 고통 호소 icon[BIFF 인터뷰] 에릭 쿠 감독, 24년만에 '면로' 첫 GV...그리고 故김지석 icon[24th BIFF] '면로' 에릭 쿠 감독 "韓감독 최고, 제가 한국에서 경쟁 못할 정도" (포토) icon[BIFF 리뷰] '파비안느에 관한 진실' 어머니의 이름으로...그렇게 가족이 된다 icon[24th BIFF] '윤희에게' 김희애 "김소혜 같은 딸 있었으면 좋겠다" icon[24th BIFF] '윤희에게' 김소혜 "첫 영화 긴장...김희애 덕분에 편안했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