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뭉쳐야 찬다’ 레전드 김병현 등장에 양준혁 긴장 '역대급' 활약

일요일 밤 9시로 시간대를 옮긴 ‘뭉쳐야 찬다’가 분당 최고 시청률 7.6%까지 오르며 ‘어쩌다FC 열풍’을 다시금 입증했다.

지난 6일 밤 9시에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 16회가 시청률 5.7%(이하 닐슨 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같은 날 방송된 비지상파 프로그램 중 1위에 해당하며 26일(목) 방송분(15회, 4.8%) 보다 0.9%p 상승한 수치다. 2049 세대를 대상으로 한 타겟 시청률도 2.7%로 드라마를 포함한 전 프로그램 중 비지상파 1위를 기록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은 7.6%까지 올랐다.

이날 방송에서는 어쩌다FC의 첫 용병, 김병현의 활약이 공개됐다. 그는 아시아인 최초 미국 메이저리그 양대 리그 우승반지를 보유한 야구 레전드. 같은 야구계 전설인 양준혁은 김병현의 등장에 긴장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용병현’이 등장하자 어쩌다FC 멤버들의 모습도 180도 달라졌다. 안정환 감독이 앞으로 용병시스템을 통해 무한경쟁체제에 들어갈 것을 선언했기 때문. 특히 양준혁은 안정환이 “아무리 축구장이지만 야구 레전드가 두 명이면 실력 차가 비교될 수밖에 없다”는 말에 경쟁심이 폭발해 ‘역대급’ 활약을 펼쳤다.

‘아빠가 된 파이터’ 김동현 역시 연속 세이브를 기록했다. ‘라스트 보이’ 진종오는 나날이 눈부시게 발전하는 실력으로 안정환 감독의 인정을 받았다. 어쩌다FC는 공릉축구회와의 대결에서 0:4로 패했지만 안 감독에게 “경기 내용이 이전과 전혀 달랐다”며 “1승이 머지 않았다”는 평을 받았다.

한편, 용병 김병현의 입단 여부는 안정환 감독이 차후 발표하겠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낸 가운데 오는 13일 방송에서는 ‘국보급’ 허벅지를 가진 새 용병이 등장할 것으로 예고돼 궁금증을 높였다.

사진=JTBC ‘뭉쳐야 찬다’ 제공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위너, 5개월만 새 앨범으로 돌아온다...앨범명은 'CROSS'(공식) icon‘옥탑방’ 강남, ‘♥이상화’ 결혼 전 예랑이가 알아야 할 꿀팁은? icon권해효-조우진, 서울독립영화제 ‘배우 프로젝트’ 진행 “뜻깊은 행사” icon'사운드오브뮤직' 선우정아·정은지·유재환 등 '노래의 섬'서 자연을 노래하다 icon'현아잉' 2회, 가족 총출동했다...남동생과 '현실남매 케미까지'(ft.이던) icon터키, 현지인 추천 군침도는 가을 미식 여행지 3선 icon김필, 신곡 '사랑 둘' 뮤비 티저...이학주 섬세한 감정연기 '쓸쓸' icon안다르 '모두의 레깅스' 캠페인 영상, 여성 임파워먼트 그려 SNS 화제 icon[BIFF 인터뷰] '파비안느' 고레에다 히로카즈 “가족구성원, 모두가 쓸모있는 존재" (포토) icon‘태양의 계절’ 후속 '우아한 모녀', 최명길X차예련 모녀 캐릭터 고정관념 깬다 icon[24th BIFF] 고레에다→티모시 샬라메 바통터치, 반환점 돈 부산영화제 icon'바디럽 겨울이불' "기능성 'ㄱㅅㅅㅇㄷ" 오퀴즈 초성퀴즈 정답은? icon세종문화회관 '1000원의 행복' 온쉼표, 10월 新판소리 공연 펼쳐 icon출판계도 유튜버 열풍, 인터파크 유튜브 관련도서 매출 182% 증가 icon반려인 천만 시대! 쿠팡, PET 페어 오픈…최대 57% 할인 icon‘동백꽃 필 무렵’ 이정은, “딱 하나는 해주고 갈게” 까불이 공포 뒤집을까 icon이해인 '아이돌학교' 조작? 알 수 없지만, 인권 없는 촬영이었다" 폭로 icon김나영, 아파트멘터리 '라이프구스' 모델 발탁 icon김소은, 미혼·한 부모 가정에 1억원 상당 여성용품 '나눔 기부' icon엑소 첸, 두 번째 미니앨범 ‘사랑하는 그대에게’ 주간 음반 차트 1위 석권!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