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뷰티패션 패션
안다르, 압박 NO→‘여성 건강형’ OK...레깅스 패러다임 전환

여성들이 슬림한 바디 연출을 위해 ‘압박형 레깅스’를 착용하는 경우가 많다. 하지만 여성의 하복부를 강하게 압박하는 압박형 레깅스는 피하는 것이 좋다.

더끌림 산부인과 유지연 원장은 “몸을 강하게 압박하는 레깅스를 입게 되면 혈액 순환을 방해하여 정맥 내 압력을 높이게 되고, 습기와 땀으로 인해 체온이 급격하게 올랐다가 떨어지는 현상을 보이게 된다. 이로 인해 신경압박과 저림은 물론 소화장애와 세균 감염 등 여성 관련 질병을 유발할 수 있다”라며 “이러한 현상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는 혈액 순환뿐만 아니라 공기 순환이 중요하다. 과한 압박을 주는 레깅스 착용은 피하고 통풍이 잘되는 레깅스를 착용해 건강을 유지할 수 있는 레깅스를 입어야 한다”라고 설명했다.

애슬레저 브랜드 안다르에서는 몸매 보정에만 치우쳐 무리하게 몸을 조이는 압박형 레깅스가 아닌 여성 바디에 최적화된 ‘여성 건강형’ 레깅스를 선보이면서 새로운 레깅스의 패러다임을 제시해 많은 여성 소비자들로부터 큰 공감을 얻고 있다.

 

■ 여성의, 여성에 의한, 여성을 위한 ‘여성 건강형 레깅스’

안다르가 지난 9월에 출시한 ‘2019 FW 에어쿨링 레깅스’는 여성을 위한 여성 건강형 레깅스로 주목받고 있다.

안다르는 ‘2019 FW 에어쿨링 레깅스’를 선보이기까지 다양한 전문 기관을 통해 수차례의 테스트를 진행, 에어쿨링 레깅스의 놀라운 체온 유지력을 증명했다. 한국의류시험 연구원 KATRI에서 에어쿨링 레깅스와 일반 레깅스를 동일한 환경에서 착용 1시간 후를 비교한 결과, 일반 레깅스는 과한 압박으로 인해 체온이 급격하게 올라가고 일정 시간이 지나자 혈액 순환이 원활하게 되지 않아 급격하게 체온이 내려가는 결과를 보였다.

과한 압박과 함께 공기가 제대로 순환하지 못해 체온이 불안정하며 내부 환경이 더욱 습하게 조성될 수 있다는 것을 나타낸 것. 반면, 에어쿨링 레깅스는 최소화된 압박감과 공기 순환으로 건강에 안정적인 체온 유지 결과를 나타냈다.

‘2019 FW 에어쿨링 레깅스’는 올해 5월 출시 후 지난해 기준 약 80만 장의 판매를 기록한 안다르 베스트 셀러 아이템 ‘에어쿨링 레깅스’의 FW 리뉴얼 버전이다. 에어쿨링 레깅스는 여성의 하복부를 편안하게 감싸고 바디에 압박을 주지 않아 혈액 순환을 원활하게 유지해준다. 또한 흡습속건 기능을 더해 습기와 땀으로 인한 여성 질환 발생 가능성을 최소화시켜준다.

뿐만 아니라, 에어쿨링 레깅스는 몸의 압박을 최소화한 최적의 신축성을 자랑한다. 공기가 순환할 수 있는 구조를 활용해 운동 후 발생하는 땀과 습기를 최대한 밖으로 내보내며 체온이 유지되면서 레깅스가 잘 마를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해 보다 편안하고 건강한 레깅스 착용을 돕는다.

고강도 운동에 최적화된 테크핏 버전과 밴드가 없어 더욱 편안한 착용감의 프리핏 버전으로 출시돼 취향에 따라 선택할 수 있으며 5가지 사이즈와 8.2부, 9부 기장으로 구성되어 다양한 체형을 커버한다.

사진=안다르 제공

에디터 양수복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가을 좀비' 세인트루이스, ATL 꺾고 5년만에 NLCS 진출...1회 10득점 맹폭 icon“나도 허재처럼?”…생활체육 인기에 야구-축구 관련용품 특수 icon아만다 사이프리드, 랑콤 새 글로벌 앰버서더 선정 icon코로나엑스 측 "'고등래퍼2' 민티=소년주의보 제작자 소리나, 실제 나이는 28세" icon이세영, 가을감성 물씬 LA화보 공개...시크美 반전매력 icon경력직, 서류 면접보다 평판?…인사담당자 60% “평판조회 진행” icon이니스프리 10월 멤버십데이, 최대 30% 할인+사은품 증정 풍성 icon폴킴, '안녕'으로 9월 가온차트 2관왕...방탄소년단·트와이스·X1 플래티넘 인증 icon핑거스푼 매직버블, 오퀴즈 빈칸넣기 "OOO 거품 입욕제" 정답은? iconSuperM, 美 NBC '엘렌쇼'로 성공적인 방송데뷔...압도적 퍼포먼스 icon식단-요리 고민 덜어주는 쿡킷, 3545 세대 인기↑ icon강다니엘, '2019 AAA' 합류...홀로서기 이후 첫 시상식서 '독보적 존재감' 과시 icon‘VIP’ 신재하, 응원하고 싶은 전담팀 막내…사회초년생 변신 icon'아담스패밀리', 11월 7일 개봉...'호러블리 가족' 스틸 8종 공개 icon'믿듣탱' 태연, 22일 컴백확정...정규 2집 'Purpose'로 10월 가요대전 합류 icon가을운동회 스타일로 보는 내 여행타입은? 하나투어 기획전 진행 icon박용우X조은지 '카센타', 11월 말 개봉...생계범죄 블랙코미디 기대↑ icon‘퀸덤’ AOA ‘너나 해’ 1000만뷰 돌파…오늘(10일) 3차 경연 icon롯데리아, 라이스버거 11월 재출시…레전드버거 2탄 icon김시훈·홍성준·윤정환, 유닛명 찾기 프로젝트...그리·칸토 깜짝 조언 icon'집이야기' 이유영, 실제 어린시절 사진 공개...'귀염 포텐' 폭발 icon러블리즈 케이(김지연), '엠카'서 오늘(10일) 'I Go'로 본격 솔로출격 icon아오앤오투 출산지원금, 산모수첩 인증하면 1천만원이? 체험 키트까지 icon23일 컴백 위너, 미니 3집 'CROSS'…음악적 스펙트럼 확장 기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