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알라딘' '우아한가', 10월 첫째주 영화·방송 VOD 1위...'뉴트로' 열풍 눈길

환상의 세계를 그린 영화와 현실의 이면을 다룬 드라마가 케이블TV VOD 시장에서 인기다.

사진='알라딘' '우아한 가' 포스터

홈초이스는 CJ헬로, 티브로드, 딜라이브, CMB, 현대 HCN 등 전국 케이블TV 가입자들을 대상으로 서비스 한 ‘10월 1주차 영화·방송 VOD’ 순위를 발표했다. 디즈니 라이브 액션 ‘알라딘’과 MBN-드라맥스 수목드라마 ‘우아한 가’가 영화 VOD와 방송 VOD 순위에서 1위를 차지했다.

‘알라딘’은 동명의 디즈니 애니메이션을 실사로 제작한 영화다. 좀도둑이었던 알라딘(메나 마수드)이 마법사 자파의 의뢰로 마법 램프를 찾아 나섰다가 요정 지니(윌 스미스)를 만나게 되고 자스민(나오미 스콧) 공주의 마음을 얻으려다 생각지 못했던 모험에 휘말리게 되는 내용을 환상적으로 그렸다.

조정석, 임윤아 주연의 현실적 재난 탈출기 ‘엑시트’가 3주째 2위 자리를 유지했다. 재난 영화임에도 불구하고 액션과 코미디가 적절하게 가미돼 유쾌한 즐거움을 선사한다. 12년 만에 코미디로 돌아온 차승원의 ‘힘을 내요, 미스터 리’는 3위로 순위에 새롭게 진입했다.

방송 VOD 순위에서는 재벌가의 어두운 비밀과 이를 둘러싼 공방전을 다룬 드라마 ‘우아한 가’가 4주째 1위 자리를 지켰다. 배종옥, 임수향, 이장우 등 배우들의 열연과 앞을 알 수 없는 숨가쁜 전개로 연일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고 있다. SBS 시사·교양 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는 3위에 올랐다. 지난 5일에는 화성연쇄살인사건 특집 2부 ‘악마의 얼굴’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화성연쇄살인사건 용의자의 여죄와 그의 진짜 모습을 추적하며 큰 관심을 끌었다.

KBS2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은 지난주 대비 6계단 상승해 4위를 차지했다. 편견에 갇힌 여자가 한 남자의 영향으로 자신을 가둔 틀을 깨고 각성하는 이야기로 배우 공효진과 강하늘이 주연을 맡아 배역을 완벽히 소화해냈다.

‘뉴트로’ 열풍을 타고 옛 드라마들이 상승세를 보였다. 2006년부터 2007년까지 방영됐던 MBC 드라마 ‘주몽’이 5위에 올랐다. 고조선 멸망 시기부터 고구려 건국 시기까지를 배경으로 주몽의 일대기를 그린 드라마로 방영 당시 최고 시청률 49.7%를 기록하는 등 큰 인기를 모았다. 2004년부터 2005년까지 방영된 KBS ‘불멸의 이순신’이 7위에 올랐다. 이순신 역할을 맡아 열연했던 김명민이 최근 MBC 예능 프로그램 ‘선을 넘는 녀석들’에 출연해 통영 여행을 함께 하며 이순신의 흔적을 따라가는 모습이 방송되기도 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유령을 잡아라' 문근영X김선호, 찐웃음·꿀케미 폭발...티저&포스터 촬영현장 공개 icon'삽질', 이명박 정권 '4대강 사업' 밀착 취재...11월 개봉 icon'나의나라' 양세종·우도환·김설현, 엇갈린 갈림길서 운명 개척...앞날 궁금증↑ icon최강 미드 '브레이킹 배드' 영화로 컴백!....넷플릭스 가을 신작 러시 icon싸이월드, BGM 있는 SNS 백업조차 불가능하게 돌연 도메인 만료 icon'마리텔V2' 도티, 이지혜 '크리에이터 컨설팅' 포기 선언 "가망없어요!" icon'나혼자산다' 노브레인 이성우, 똘똘한 반려견 만들기 비법 전수 icon'뭉쳐야찬다' 어쩌다FC 新용병, 허벅지 67cm 자랑...'공식 하체왕' 이만기 경악 icon위너, 새 앨범 'CROSS' 멤버별 콘셉트 티저...빛 굴절·분산 통한 '몽환 무드' icon[24th BIFF] 폐막작 '윤희에게', 김희애X김소혜 "이건 특급 영화야~" icon강다니엘, 최애돌 누적기부금 2000만원 돌파...1위만 508번 icon지유X유니클로, 오픈 1주년-온라인스토어 10주년 프로모션 '혜택 풍성' icon'전참시' 하동균, 반전 빙구美 대방출...의상 준비+인터넷 쇼핑 폭소 icon'슈퍼밴드' 홍진호·이나우, '엔니오 모리꼬네' 헌정 콘서트 협연 icon브라운아이드걸스 28일 컴백 "새 앨범 솔로곡 포함 10곡, 좋아할만한 노래" icon"까불이 너지?"...'동백꽃 필 무렵', 강하늘이 만난 유력 용의자 icon'프듀' 출신 김소희, 네이처 新멤버 첫 공식활동...멤버들과 케미 이상無 icon‘이만갑’ WC 예선 남북전 열리는 김일성경기장 공개 “생각보다 대도시” icon‘프듀X101’ 이유진→유진우, 나무엑터스 전속계약…연기행보 icon'송환법' '복면금지법' 반대...홍콩 시민 42.3% "기회만 있으면 이민 가고싶다" icon[현장] YB 윤도현 "야외 쇼케이스 개최? 더 많은 문화활동 펼쳐지길 기대" icon신동엽-유진 ‘공부가머니’, 11월 1일 첫 방송…‘화제성 끌올’ 주인공은? icon'정관장 홍삼톤 리뉴얼', 토스 행운퀴즈 출제...주요 효능 중 하나는? icon'정법 in 순다열도' 허재, 김병만과 다른 팀? "방송 중단!"...김병현 트레이드 제안 icon[현장] YB "6년만에 새 앨범, 윤도현 2년전 작정하고 산에 들어갔다" icon철도노조파업, 이용객 불편 호소...지하철 평시 대비 운행률 88.1% icon'동상이몽2' 강성연, 남편 김가온과 연애 열흘만에 결혼 결심 "자녀 수까지 얘기" icon‘구해줘 홈즈’ 장성규 “둘째 출산 앞두고 이사갈 집 찾고 있어” icon[현장] YB 윤도현 "타이틀곡 3개, 우리 색 많이 담긴 곡" icon‘쌉니다 천리마마트’ 김병철, 역갑질 시작? 레전드 회차 예고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