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숙행, ‘불후의명곡’ 故 백설희편 출연…윤희정-김수연 모녀 출격

숙행이 ‘불후의 명곡’에 첫 출연한다.

12일 방송되는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는 심금을 울리는 청아한 목소리로 1950년대 최고의 여가수로 사랑받은 故 백설희의 주옥같은 명곡들로 꾸며진다.

故 백설희는 6.25 한국전쟁으로 어려움을 겪던 시기에 전선을 돌며 위문공연으로 국민을 위로 한 가수. ‘봄날은 간다’, ‘아메리카 차이나타운’, ‘샌프란시스코’ 등 한국의 대중사가 녹아든 명곡으로 가요계에 한 획을 그었다. 이러한 공을 인정받아, 1996년 KBS ‘가요대상’ 특별공로상, 2010년 제16회 ‘대한민국 연예예술상’에서 특별공로상을 수상했다.

한국 영화사에 한 획을 그은 배우 故 황해와 결혼, 1970~80년대 최고의 전성기를 누린 가수 겸 작곡가 전영록을 아들로, 손녀인 가수 전보람까지 3대가 가수로 활동하며 연예계를 대표하는 스타 가족으로 손꼽힌다.

이날 녹화에는 가수 전영록이 어머니인 故 백설희의 빈자리를 대신해 눈길을 모았다. 전영록은 녹화 내내 故 백설희의 명곡에 얽힌 에피소드는 물론, 생전 어머니와의 잊지 못할 다양한 일화들을 대방출했다고.

전설의 노래를 재해석할 가수로는 뮤지션 모녀이자 재즈계 대모 윤희정과 실력파 보컬 김수연, 최근 22년 만에 보컬 박완규의 합류로 화제를 모은 대한민국 최고의 록 밴드 부활, 뮤지컬계 디바 최정원 등 전설급 가수들이 총출동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불후의 터줏대감 홍경민, 트로트계 떠오르는 팔방미인 숙행, 독보적인 매력을 자랑하는 신현희까지 총 6팀이 출연. 그 어느 때보다 다채로운 무대로 전설 故 백설희의 명곡을 재해석했다고.

KBS 2TV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 故 백설희 편은 10월 12일(토) 오후 6시 5분에 방영된다.

사진=KBS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류현진' 배지현 측 "임신 초기...새 생명 탄생 기다리고 있다" (공식) icon‘쌉니다 천리마마트’ 김병철, 역갑질 시작? 레전드 회차 예고 icon'프리미어12' 대표팀, 오늘(11일) 선수 9명 훈련 시작...KS 후 풀전력 예고 icon‘구해줘 홈즈’ 장성규 “둘째 출산 앞두고 이사갈 집 찾고 있어” icon'프듀X101' 김민규, 순수함 벗고 남성美 발산...심쿵 '게스' 화보 공개 icon'동상이몽2' 강성연, 남편 김가온과 연애 열흘만에 결혼 결심 "자녀 수까지 얘기" icon[현장] YB 윤도현 "타이틀곡 3개, 우리 색 많이 담긴 곡" icon철도노조파업, 이용객 불편 호소...지하철 평시 대비 운행률 88.1% icon'정법 in 순다열도' 허재, 김병만과 다른 팀? "방송 중단!"...김병현 트레이드 제안 icon'정관장 홍삼톤 리뉴얼', 토스 행운퀴즈 출제...주요 효능 중 하나는? icon[현장] YB 박태희 "6년만에 새 앨범, 윤도현 작정하고 산에 들어갔다" icon신동엽-유진 ‘공부가머니’, 11월 1일 첫 방송…‘화제성 끌올’ 주인공은? icon‘프듀X101’ 이유진→유진우, 나무엑터스 전속계약…연기행보 icon'송환법' '복면금지법' 반대...홍콩 시민 42.3% "기회만 있으면 이민 가고싶다" icon‘이만갑’ WC 예선 남북전 열리는 김일성경기장 공개 “생각보다 대도시” icon'프듀' 출신 김소희, 네이처 新멤버 첫 공식활동...멤버들과 케미 이상無 icon"까불이 너지?"...'동백꽃 필 무렵', 강하늘이 만난 유력 용의자 icon[현장] YB 윤도현 "야외 쇼케이스 개최? 더 많은 문화활동 펼쳐지길 기대" icon[현장] YB "K밴드 후배들, 이미 전 세계적으로 각광받고 있어" icon우도환, 가을 '차도남' 변신...'휴고보스' 화보 비하인드컷 공개 icon동방신기, 서울 앙코르 콘서트 화보집 출시...오늘(11일)부터 예약 구매 가능 icon구혜선, 안재현 염문설 재점화? ‘호텔사진’ 일부 공개 “법원에 총 4장 제출” icon슈퍼엠, 美 포브스·롤링스톤 등 주목..."K팝 다음 단계 이끌 시너지" icon‘사풀인풀’ 조윤희VS박해미, 머리채 잡을 기세? 살벌한 눈빛 교환 icon'하기비스', 日 초토화 예고..." 1200여명 희생 최악 태풍 수준" icon최순실 “류여해 접견 막고, 박근혜에 편지 못쓰게 해” 교도관 고소 icon'터미네이터: 다크페이트', 박나래X장도연 콜라보 공개...싱크로율 100% 폭소 icon"고수·진화하려 노력"...국민밴드 YB, 고유의 색으로 6년만의 귀환 (종합) icon여환섭 “윤석열 접대의혹? 윤중천 ‘그렇게 진술한 적 없다’ 부인” icon[이번주 개봉작] '제미니맨' '판소리복서' 출격...'조커' 독주 막나 icon'아는형님' 슈퍼주니어 규현, 신곡 솔로 안무 최초 공개...댄스 실력 깜놀 icon구혜선, ‘W호텔’ 사진 진실공방 “증거로 법원 제출”VS“결혼 전 만난 前여친”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