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그것이 알고싶다' 양산 여고생 실종, 경찰 초기대응 문제 지적

경찰의 초기대응이 문제로 지적됐다.

사진=SBS '그것이 알고싶다' 캡처

12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장기 미제 실종사건인 2006년 발생한 ‘양산 여학생 실종사건’을 파헤쳤다. 14세 은영이와 12세 동은이는 단서 하나 남기지 않고 사라져버렸다. 아이들이 양산에서 부산에 갔을 가능성이 제기됐고 부산 사상역에서 앵벌이를 하고 있었다는 제보도 속출했다. 하지만 아이들이 부산에 있을 흔적은 찾지 못했다. 새로운 제보자는 실종 당시 30~40대 남자의 녹색 카니발 차에 아이들이 탔다고 주장했다.

당시 경찰이 양산에 의심할 범죄자는 없었다고 했다. 하지만 단 1명이 있었다. 당시 형사는 “강한 믿음이 있었다. 의심할 여지가 없었다”고 전했다. 2008년 양산에 4번의 강체 추행 사건이 있었다. 뒤이어 발생한 5번째 사건엔 CCTV가 있었고 한 아이를 오토바이에 태운 남자가 발견됐다. 경찰은 용의자를 검거했다. 용의자는 울산에서 일하는 건설노동자였다.

오토바이를 타고 울산과 인근 지역을 돌아다니며 범행을 저지른 용의자. 경주, 울산 양산을 포함해 24건이 넘는 성범죄를 저질렀다. 피해자는 8세부터 청소년까지, 모두 미성년자였다. 경찰은 “범행이 대부분 주간 시간이 이뤄졌다”고 밝혔다. 피해자가 한 사건에 2명이었던 사건이 4건이나 있었다. 그렇기에 경찰은 용의자를 동은, 은영 실종사건 범인으로 의심할 수밖에 없었다. 하지만 용의자에게서 직접적인 증거는 찾을 수 없었다.

사진=SBS '그것이 알고싶다' 캡처

전문가들은 “차량 같은 걸 빌려서 운행을 한 경험은 혹시 없을까 하는 것도 체크해봐야한다”며 “제3의 인물이 있다는 것도 가정해 수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제작진은 그동안 취재한걸 미제사건수사팀에 넘겼다. 수사팀은 “새로운 것들이 눈에 보인다”며 “애들을 찾아야죠. 안타까운 부분이 많다”고 했다. 안타까운 사실이 하나 더 있었다. 제보자가 애들 발견 당시 신고를 못 했지만 나중에 경찰에 말했다는 것이었다.

제보자는 “경찰서에 납치된 걸 봤다고 했는데 범인 얼굴, 차 번호를 묻길래 못봤다고 했다”며 “그 이후부터 연락이 안 왔다”고 했다. 이건수 교수는 “초기 대응이 문제였다. 실종사건을 바라보는게 너무 안일했다. 실종사건은 살인사건, 강력범죄와 연관돼 있다”고 말했다. 서기원 실종아동찾기협회 대표도 10년 전 자식을 찾지 못했다.

그 역시 초기대응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그는 “우리 희영이 실종 당하고 거의 평생을 이 일에 매진하고 있다”고 했다. 골든 타임은 놓쳤지만 제작진은 1% 가능성도 포기하지 않기도 했다. 경찰도 다양한 방향으로 수사하겠다고 전했다. 만약 어딘가에 지금 살아있다면 20대 숙녀가 돼 있을 은영이와 동은이. 부모가 그 세월을 버틸 수 있었던 건 딸이 돌아올지 모른다는 기대때문이었다. 동은 어머니는 “장기 사건이 좀 많이 다뤄지고 있더라. 빨리 수사가 진전됐으면 좋겠다. 동은이 찾는 게 제일 소원이다. 다른 건 없다”고 말했다.

에디터 박경희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에디터 박경희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쉬즈미스, 한혜진 뮤즈 발탁...테헤란로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icon'그알' 양산 여학생 실종, 새 제보자 등장 "짙은 초록색 카니발·30~40대 남자" icon작고 가볍다! 뮤트뮤즈, New ‘매거진백 스몰&미니’ 유혹 icon압도적 접지력! K2, 산악지형 최적화 등산화 ‘클라임 아크로’ 제안 icon'그것이 알고싶다' 양산 여학생 실종, 부산서 앵벌이?...제보자 "종교단체라고 했다" icon박보검·차은우·서강준·소지섭처럼...근육맨 ‘숏패딩’이 온다 icon'그것이 알고싶다' 양산 여학생 실종사건, 동은·은영 단서無 충격 icon슈퍼주니어, '뽀롱뽀롱 뽀로로' OST 퀴즈 출제에 오답 속출 '멘붕' (아는형님) icon오메가, ‘제임스 본드’에 헌사...‘씨마스터 다이버 300M’ 출시 icon신성록, 박아인·테러범에 습격 당해 "경찰들 다 한통속"...장혁진 부상 (배가본드) icon김고은X스케쳐스, ‘고워크5 스웨이드’ 출시...매일 신는 편안함 icon'배가본드' 장혁진, 테러사주범 폭로 "마이클 부사장!"...이승기·수지 충격 icon빈폴스포츠, ‘올라운더’ 시리즈 출시...리버시블 플리스·무스탕 다운 icon'배가본드' 이승기, 신성록에 일침 "팀장이란 사람이 쪼잔하네"...배수지 보호 icon'동치미' 황은정, 윤기원과 이혼 후 극단적선택 생각 "심적으로 힘들었다" icon'전참시' 장성규, '굿모닝FM' 아들 하준 통화에 울컥..."아빠 선물 보내줘!" icon'전참시' 장성규, '워크맨' 수익 공개 "한달에 20억 이상...출연료 회당 100만원" icon테이X조찬형, '공주짬뽕' 먹방 예고 "백제 문화재보다 유명하다" (전참시) icon일본태풍 '하기비스'로 피해 속출...60여명 사상·1천만명 피난 icon[오늘날씨] 태풍 하기비스 영향으로 일부지역 ‘강풍특보’…서울 낮 23도 icon‘같이펀딩’ 장도연, 같이사과 프로젝트! 태풍 피해 농가 돕는다(ft.김용명) icon‘복면가왕’ 지니→만찢남, 연승행진 가능할까? “그분이 맞다면 소름” icon‘모두의 거짓말’ 이유영, 죽은 남편 뒤쫓고 있었다? 이민기 의심↑ icon‘날 녹여주오’ 지창욱X원진아, 납치사건 후 위기감? 방송서 냉밍아웃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