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현장] 이승환 "캐피톨 스튜디오서 '백야' 녹음, NCT와 마주쳤다"

이승환이 새 앨범 녹음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14일 서울 동교동 홍대 구름아래 소극장에서 30주년 기념 12집 정규앨범 'FALL TO FLY'(폴 투 플라이 後) 발매 기념 음악회를 개최, 박혜진 아나운서가 진행을 맡았다.

이날 이승환은 타이틀곡 '나는 다 너야', '백야' 등 신곡을 들려준 후 관련 에피소드를 전했다.

특히 이승환은 앨범 작업에 있어서 제작을 아끼지 않는 독보적인 아티스트다. 이번 앨범 수록곡 중 '백야'는 미국의 가장 유서 깊은 녹음시로 알려진 '캐피톨 스튜디오'에서 녹음을 진행했다.

이승환은 "물량공세는 예전에 비해서는 많이 줄었다"고 했다. 그는 "K-POP의 위용이 엄청나다고 느꼈다. 예전에는 없신 여김이라는 느낌을 받았다면 지금은 환대를 받았다. 저를 K-POP 아티스트로 오해하고 있더라"라고 말했다.

실제 캐피톨이 SM엔터테인먼트와 손을 잡았더라. 저 녹음할 동안 NCT 멤버들이 화장실에서 옷을 갈아입다가 마주쳤다. 그분들이 절 못알아봐서 제가 먼저 인사를 드리기도 했다"고 에피소를 전했다.

그러면서 이승환은 "예전보다는 노하우가 많이 쌓였고 지금은 저희가 외국인을 편곡자로 쓰고 잇지 않기 때문에 많이 절약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이승환의 새 앨범은 15일 오후 정오 공개된다.

사진=드림팩토리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조국 테마주 화천기계, 사퇴 발표에 하락…서연전자 급등 icon나경원 “조국 사퇴는 사필귀정, 文 국론분열 사과해야” icon[현장] 이승환 "박정민, 인간미 넘치는 배우 친해지고 싶었다" icon조국, 법무부 장관 사퇴 “정부에 부담돼서는 안 된다고 판단” [전문] icon야나두 직장인장학금, 초성퀴즈 두 개? 직장인이라면 꼭 하는 이것 icon송지효, 크리에이티브 그룹 ING 전속계약…혜리 한솥밥 [공식] icon조국, 법무부 장관 사의 표명 “검찰개혁 불쏘시개 역할은 여기까지” icon[현장] 이승환 "20년동안 타이틀곡 헛발질, 대중의 귀를 믿는다" icon‘정희’ 유태오 “독일에서 태어나, 3개 국어 가능…종종 헷갈린다” icon조국, 2차 검찰개혁안 발표…檢 특수부 46년만에 폐지 icon‘물어보살’ 이수근-서장훈, 연애 만렙 사연에 ‘강제 음소거’ 모드 icon네스프레소, 프리미엄 홈카페 완성조건 제안 icon사이다뱅크 인맥적금, 초성퀴즈 정답은? 공유형 적금상품 ‘눈길’ icon‘그렇게 살다’ 정동환이 그리는 삶의 딜레마 “산다는 것의 의미” icon주방에서 생긴 일! 코렐X노이신, 카톡 ‘키친데일리’ 이모티콘 지급 icon한국-북한, 중계 방송 못 본다…대표팀 중국 경유해 방북 icon‘여성시대’ 지코 “깍쟁이 이미지? 푸근한 아티스트로 다가가고파” icon하리수 “방송 나오면 돌싱에 포커스, 가족에 부담되기 싫어” icon[인터뷰①] ‘타인은 지옥이다’ 박종환 “변득종-변득수, 헷갈릴 때도 있었어요” icon염정아 압축크림 대란, ㅂㄹㅂㅇㅊㅋㄹ 초성퀴즈 정답은 icon정일우, 연극 ‘엘리펀트송’ 마이클役 출연 확정 [공식] icon‘동상이몽2’ 강남♥이상화, 결혼 앞두고 관리모드 “다시 운동하고 싶다” icon'장관없는' 법무부 국감, 김오수 차관이 대신 출석 icon文 대통령 "조국 사퇴에도 검찰개혁 끝까지 완수" icon'82년생 김지영' 정유미 "용기내서 출연 결정? 이 이야기를 만드는 게 중요했다" icon"나는 현재 진행형 가수"...데뷔 30주년 이승환 맞은 가요계의 '이방인'(종합) icon‘컬투쇼’ 문빈 “마음에 들면 직진하는 스타일, 여사친 가능하다고 생각”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