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동백꽃 필 무렵' 강하늘, 까불이 라이터+고양이밥 의심...CCTV 뗀 자국 발견

강하늘이 까불이 검거에 한발 더 다가섰다.

사진=KBS '동백꽃 필 무렵' 캡처

17일 방송된 KBS2 ‘동백꽃 필 무렵’에서 방화사건을 조사하던 황용식(강하늘)이 또 하나의 라이터를 발견했다.

이날 용식은 화재 현장에서 까불이 것으로 보이는 부서진 라이터를 보고 손에 쥐었다. 사건 현장을 빠져나와 용식은 변소장(전배수)과 함께 고양이 밥이 채워진 걸 확인했다.

용식은 “고양이 밥은 누가 챙겨놓는 거여”라고 의심을 품었다. 이에 변소장은 “그건 왜 묻는 거여? 캣맘하게?”라고 물었다.

용식은 “아무래도 이상해서요. 제가 잠깐 서울 살때도 이렇게 고양이를 본 적 없단 말이에요. 그런데 이 동네도 고양이가 없는데 누가 밥을 채워넣는단 말이에요? 고게 이상하지 않아유?”라고 했다.

변소장은 “말을 아꼈는디 까불이가 사람들 죽이기 전에 동네에서 불이 네 번이 났었다고. 자잘한 불이라. 막판에 목욕탕서 큰불이 나던 날 첫 희생자가 나왔다고”라며 용식에게 말했다.

그순간 간판이 떨어졌다. 용식은 “까불이 잡을 수 있겠는데요?”라며 학원 간판 옆에 CCTV 뗀 자국을 확인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스포트라이트' 유승준, 병무청·국방부 지원? "요청이나 홍보 전혀 없었다" icon'스포트라이트' 유승준, 병역기피 억울함 토로 "시민권 획득...자연스러운 절차" icon겉은 번들번들, 속은 쩍쩍...‘수부지’ 위한 고보습·고영양 제품 인기 icon키움, SK 꺾고 5년만에 창단 2번째 KS 진출...22일부터 두산 상대 icon'제보자들' 할머니 사육개 '심장사상충'...수의사 "질병 노출 환경 위험" icon대법원, '사랑의교회' 공공도로 점용 허가 위법...교회 측 "판결 존중" icon유시민, KBS 여기자 성희롱 논란 사과 "감수성 부족...굉장히 많이 반성" icon'제보자들' 동물사육장 할머니, 주민 '소음공해' 주장에 "너무해요 너무해" icon'어하루' 이재욱 vs 로운, 김혜윤 손목 잡고 설전...삼각관계 시작 icon'어하루' 김혜윤, 이재욱 퇴짜 "난 널 좋아한 적 없어" icon'여름아 부탁해' 김사권, 이영은에 "윤선우, 네 옆에 있어야 안심된다" icon'여름아 부탁해' 김산호, 김사권에 일침 "윤선우 말에 분노? 자존심 상한거냐" icon윤석열 "화성 8차사건 윤씨, 확실히 범인 아니면 직권 재심 청구" icon'태양의 계절' 하시은, 최성재에 "너랑 나 낙동강 오리알 신세...나한테 잘해" icon'동백꽃 필 무렵' 김강훈, 공효진에 "아빠 김지석 티나던데?...엄마 나한테 걸렸어" icon손담비, '캣맘' 까불이 발견...본명 '최고운' 공개 (동백꽃 필 무렵) icon'우아한 가' 이규한, 박혜나 "실패작" 말에 살해 "신도 그런 말 안해" icon'우아한 가' 이규한, 임수향 의심에 "미안하지만 내가 범인 맞거든" icon이종범 아들 이정후, KBO리그 최초 父子 MVP "아버지 이름 알리게 돼 기쁘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