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동백꽃 필 무렵’ 오정세 잡는 염혜란, 까불이 추적보다 살벌한 ‘사랑과 전쟁’

‘동백꽃 필 무렵’ 파국으로 치닫고 있는 오정세, 염혜란 부부는 어떻게 될까.

KBS 2TV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극본 임상춘, 연출 차영훈, 강민경,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의 노규태(오정세)와 홍자영(염혜란)의 달콤살벌한 부부케미가 시청자들에게 재미와 긴장감을 더하고 있다.

옹산 차기군수라며 큰소리 치고 다니는 규태를 향해 자영은 팩트 폭격을 날리는 유일한 인물. 유책 사유를 잡아내려는 자영과 들키지 않으려는 규태의 허술한 능청은 매회 심장이 쫄깃해지는 긴장감을 더하고 있다.

평소 자신보다 똑똑한 아내에게 열등감이 있는 규태는 밖으로 나돌았다. 그러다 향미(손담비)의 “존경한다”는 말 한마디에 덜미가 잡혀 돈까지 요구받는 신세가 됐다. 그간 “뭐든 드러내지 않는 나와 달리 여지없이 속을 들키고 마는 노규태가 청량해서 좋았다”던 자영도 외박 앞에서는 “어제의 홍자영일 수 없었다”.

규태는 들키지 않기 위해 허술한 방어 작전을 펼쳤지만 집거 수집에 들어간 이혼전문변호사 자영을 당해낼 재간이 없었다. 속에서 천불이 나는 자영의 마음을 아는지 모르는지, 태연하게 밥을 목구멍으로 넘기고 속 편하게 잠을 자는 규태의 모습에 도도했던 그녀의 자존심도 무너졌다.

결국 바람의 대상을 찾아낸 자영. 족욕기에 담긴 물을 쏟아 부으며, 세상 떠나가라 기침하는 규태에게 아랑곳 않고 “미안 까딱하면 죽여 버릴 뻔했네”라며 간담을 서늘하게 했다. 표현은 안했지만 과거 재수학원을 다닐 때부터 규태를 좋아했기에 분노는 쉽게 거둬질 줄 몰랐다. 규태의 엄마(전국향)에게도 남편의 바람 사실을 낱낱이 까발렸고, 거기다 “합법한 수준으로 제 분이 안 풀릴 것 같아서요”라며 싸늘한 경고까지 날린 것. 이들의 살얼음판을 걷는 것 같은 달콤살벌한 사랑과 전쟁의 끝은 무엇일지, 생각만 해도 심장이 쫄깃해지고 기대가 된다.

‘동백꽃 필 무렵’은 매주 수, 목 밤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현장] '터미네이터' 멕켄지 데이비스 "사라 코너 같은 그레이스, 강한 여성상 원했다" icon'선넘녀' 전현무→이진혁까지, 판문점서 북한군 떨리는 만남 '최고의 1분' icon[현장] '터미네이터' 린다 해밀턴 "슈왈제너거와 재회...바로 '사라 코너' 몰입됐다" icon위메프, 22일 V라이브 어워즈 'V하트비트' 티켓 단독 오픈 '전석무료' icon김지미-안성기-장미희-전도연, 한국영화 100년 기념 음악회 참석 icon[현장] '터미네이터' 아놀드 슈왈제네거 "액션 연기 도전?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다" icon돌체앤가바나 뷰티, 한국 론칭...메이크업제품 240종 출시 icon강홍석-박혜나, 매력적인 열연! ‘시티오브엔젤’ 마지막 공연 성료 icon'BTS가 쏘아올린 한류 신호탄', 아이돌부터 게임 등까지 K-콘텐츠 신흥시장 icon진도, 겨울맞이 '패밀리 세일'...합리적인 모피 장만 기회 icon‘스트레이트’ 학생부종합전형, 고액 컨설팅부터 스펙품앗이까지 icon컴백 D-2 위너, 타이틀곡 멜로디 일부 최초 공개 '차가운 듯 몽환적인 사운드' icon슈퍼주니어, 10년만 컴백에도 42주차 소매점 앨범차트 1위 '건재' icon‘연애의 맛3’ 서수연, ♥이필모 “출산 60일째…육아 많이 도와줘” icon토피크렘, ‘UM 바디밀크’ 등 베스트제품 최대 79% 할인행사 icon‘더 짠내투어’ 김준호, 한혜진 플렉스 투어 잇는 충칭 ‘부내투어’ icon브랜뉴뮤직 新 유닛 'BDC' 윤정환, 아련 눈빛으로 女心 자극 icon유빈, 컴백 티저...누드톤 메이크업으로 가을 분위기 물씬~ icon‘냉부’ 유진, 역대 결그룹 비주얼 1위 선정...“90년대 센터 중 성유리 제일 신경쓰여” icon클로이모레츠, 우아함부터 보이쉬까지 다 되는 美친 소화력 icon신화 김동완, 12월 소극장 콘서트 '세번째 외박' 개최...25일 티켓오픈 icon‘아내의 맛’ 함소원 시어머니, 하얼빈 판빙빙? 대륙의 미용실 문화 icon‘비디오스타’ 신주아, 남편은 태국인 CEO “고가 시계선물 잃어버려” icon[현장] 나탈리아 레이즈X가브리엘 루나 "'터미네이터' 합류, 정말 영광스러운 일" icon서울관광재단, 24일 中왕홍+멋진 녀석들과 합동 라이브 방송 예정 icon‘십대가수’, Mnet 新서바이벌 나온다…“10대가 직접 뽑는 보컬” icon티웨이항공, 트래블 위크 특가 이벤트...올 연말 제주도 1만원대로 가자! icon‘조국 부인’ 정경심 교수, 구속영장 청구…10가지 혐의 적용 icon소리샵, 파이널 플래그십 헤드폰 D8000 Pro Edition 출시 icon지코·오혁, '믿고 듣는 뮤지션들'...화보서 독보적 존재감 과시 icon아파도 참는 직장인? 38.7% “은행-병원 방문 곤란하다” icon루에브르-앤더슨벨-키엘…W컨셉, ‘최대 68% 할인’ 옥토버페스타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