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최윤소X설정환 '꽃길만 걸어요', 4인4색 캐릭터 미리보기...3차 예고편 공개

짠내 폭발 최윤소와 초긍정남 설정환이 가시밭길을 헤치고 꽃길을 걸으려고 한다.

사진=KBS '꽃길만 걸어요' 제공

28일 첫방송되는 KBS1 새 저녁 일일드라마 ‘꽃길만 걸어요’가 최윤소, 설정환, 심지호, 정유민의 4인 4색 캐릭터를 한눈에 보여주는 3차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영상에서는 진흙길 시댁살이에 고군분투하는 프로 주부 강여원(최윤소), 사서 고생길을 걷는 열혈 국선 변호사 봉천동(설정환), 안하무인 마이웨이로 시크 도도한 하나음료의 무남독녀 상속녀 황수지(정유민) 그리고 그런 황수지를 성공의 발판으로 삼으려는 김지훈(심지호)까지 각자의 캐릭터와 상황들이 그려져 앞으로 이들 네 사람이 어떤 인연으로 엮일지 무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먼저 ‘헬’ 시댁에서 벗어나 마침내 분가의 꿈을 이룬 여원은 훈남 남편 남동우(임지규), 귀여운 딸과 함께 오붓하게 살아가는 꽃길을 그리며 행복해하지만 그것도 잠시뿐 갑작스러운 남편의 사고로 인해 먹구름이 드리운다. 설상가상 “뇌사판정을 받을 가능성이 높다”는 의사의 진단에 망연자실해 하는 여원과 시어머니 왕꼰닙(양희경)의 모습에서는 앞으로 그녀에게 펼쳐질 험난한 가시밭길을 예감케 하고 있는 것.

사진=KBS '꽃길만 걸어요' 제공

그런가 하면 “내 심장 아주 팔딱팔딱해”라며 사건 해결을 위해 발 벗고 뛰어다니는 열혈 국선 변호사의 일상을 보여주는 봉천동은 보기만 해도 유쾌하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온몸으로 뿜어내며 훈훈함을 자아낸다.

이어진 장면에서 여동생 선화(이유진)과 함께 나누는 대화를 통해 봉천동이 심장 이식을 통해 새 삶을 얻었음을 유추할 수 있게 만드는 가운데 김지훈은 그에게 “변호사 일 계속할거야?”라며 스카웃 제의를 건네 봉천동, 황수지, 김지훈의 본격적인 삼자대면이 언제쯤, 또 어떻게 그려질지 기대감을 폭발하게 만든다.

한편 강여원과 봉천동이 서로를 마주보며 환하게 웃는 장면으로 마무리되는 예고 영상은 과연 두 사람이 무슨 관계이고 어떻게 만나게 된 것인지 궁금증을 유발하며 ’꽃길만 걸어요’ 첫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수직 상승시키고 있다.

3차 예고가 공개되면서 예비 시청자의 흥미를 한층 더해가는 KBS1 ‘꽃길만 걸어요’는 현재 방송 중인 ‘여름아 부탁해' 후속으로 28일 오후 8시 30분에 첫방송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농염주의보’ 박나래 “19금 코미디쇼, 방송에서 못했던 개그하고 싶었다” icon김흥국, '성폭행 의혹 제기' 女 상대 억대 손배소 패소 iconCOS, 바우하우스에서 영감 ‘아카이브 에디션’ 캡슐 컬렉션 론칭 icon장범준, 아내 송승아 '82년생 김지영' SNS 글에 "????" 논란...게시물 삭제 icon'나의나라' 양세종X김설현, JTBC '온 캠페인' 내레이션 참여...따뜻한 마음 전파 icon가장 기억남는 여행지 '동남아'...자유투어, 브루나이 여행 추천 icon"성적보다 파격변신 의미"...위너, 가을 감성 'SO SO'로 5개월만 컴백 icon北 김정은, 금강산 관광산업 '南 시설' 철거 지시...남북 경협 빨간불 icon[현장] 위너 김진우 "내년 군입대 예정, 멤버들 솔로 활동할 것" icon김비오, '손가락 욕설' 자격정지 3년→1년 감경...KPGA "충분히 반성" icon키움 송성문, 경기 중 "2년 재활" 막말 논란에 사과 "경솔했다" icon이진혁 매거진 커버 장식 "잦은 예능 출연? 대중에 다가가는 방법" iconJYP측 "트와이스 악플러 명예훼손 고소...선처NO 강경 대응"(공식) icon[현장] 위너 "YG+아이콘 논란, 힘들었지만 팬들 만나 치유" icon‘농염주의보’ 박나래 “전유성, 내 개그에 ‘5공 때면 끌려갔다’고 말해” icon'동백꽃 필 무렵' 소유, 공효진 마음 노래한다...OST '괜찮나요' 오늘(23일) 공개 icon韓영화 100년 기념 '광화문 축제' 개최...안성기·장미희·박중훈·전도연 등 참석 icon뉴이스트 렌, 첫 단독 패션화보서 팔색조 매력 과시...신흥 '화보 천재' 등극 icon서울 개인택시 운전자 1만5000여명, '타다' 금지 법안 발의 촉구 icon[현장] ’농염주의보’ 박나래 “격정멜로 해보고 싶어, 전라 노출도 가능하다” icon인헌고 학생들, 일부 교사 '편향적 정치사상' 주입 주장...긴급 기자회견 진행 icon김선아, '시크릿 부티크' 제니장 팔색조 매력 발산..."역시 화보 장인" icon2연승이냐 반전이냐...두산 이영하 vs 키움 이승호, KS 2차전 '영건' 맞대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