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새해전야’ 김강우X유인나, 유연석X이연희, 이동휘X천두링, 최수영X유태오...환상 캐스팅

영화 ‘새해전야’(감독 홍지영)가 김강우, 유인나, 유연석, 이연희, 이동휘, 천두링, 염혜란, 최수영, 유태오까지 매력적인 배우들 캐스팅을 확정지었다.

영화는 새해를 앞두고 각기 다른 두려움을 극복하는 네 커플의 로맨틱한 일주일을 그렸다. 출연작마다 섬세하지만 선 굵은 연기를 펼치며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을 선보이는 김강우가 강력반 형사 지호 역을 맡았다. 까칠한 듯 자상한 성격의 지호를 통해 색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그의 상대역이자 똑 부러지는 재활 트레이너 효영 역은 유인나가 맡아 당당해 보이지만 마음은 여린 차도녀 역으로 인생 캐릭터 경신을 예고한다.

유연석은 지구 반대편 아르헨티나에 살고 있는 재헌으로 찾아온다. 갑작스럽게 아르헨티나행을 감행하는 진아 역은 이연희가 맡았다.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펼쳐질 두 사람의 스토리와 아름다운 남미의 풍광을 통해 두근두근한 설렘의 감정이 고스란히 전달될 전망이다.

이동휘는 여행사를 운영하는 용찬을 연기한다. 결혼을 앞두고 꼬일 대로 꼬인 상황을 이동휘 특유의 유머로 풀어낼 예정이다. 특히 중국어 연기에 첫 도전하며 다재다능한 연기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그의 사랑스러운 연인이자 유일한 외국인 캐릭터인 야오린 역에는 중국의 ‘국민 첫사랑’ 천두링이 맡아 국내 관객에게 처음으로 눈도장을 찍을 예정이다. 용찬의 누나 용미 역에는 신스틸러 염혜란이 맡아 이동휘와 현실 남매 케미를 예고한다.

최수영은 연인 옆에서 따뜻한 안정감을 주는 연인 오월을 맡았다. 나무를 가꾸고 새로운 품종을 개발하는 정원사 오월로 분해 어떤 매력을 보일지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칸 영화제가 먼저 알아본 유태오는 오월의 연인이자 스노보드 선수 래환으로 분해 강인해 보이는 겉모습과는 다른 섬세한 감정 연기를 펼친다.

이처럼 각양각색 커플들의 이야기를 따뜻한 감정선으로 담아낼 ‘새해전야’는 ‘결혼전야’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를 연출한 홍지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아 해피 바이러스 영화의 탄생을 예고한다. 11월 크랭크인 예정이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