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갤러리 포토
[포토] 조효진X김주형X김동진, ‘범바너2’ 제작진 “시즌1보다 스토리 단단해졌다”

 

 

 

 

연출진이 ‘범바너2’에 대한 관전포인트를 전했다.

8일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범인은 바로 너’ 시즌2 제작발표회가 압구정 CGV에서 진행됐다. 조효진-김주형-김동진 PD가 참석했다.

조효진 PD는 “시즌1에서 사라졌던 유재석 탐정이 돌아온다. 모든 탐정들이 어딘가에 갇혀있는 상화에서 에피소드가 시작된다. 사건을 풀어가는 과정에서 연쇄살인마를 만나게 된다”라고 시즌2의 전개 방향을 설명했다. 더불어 시즌1보다 스토리의 연결성이 강화됐다고 밝히며 “고정적으로 나오는 게스트들이 있다. 그분들이 사건의 실마리를 주고, 비밀도 만든다. 사건을 따라가다보면 예상치 못한 반전이 보이게 된다”라고 귀띔했다.

한편 넷플릭스 오리지널 ‘범인은 바로 너’ 시즌2는 오늘(8일) 오후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지코, 오늘(8일) '박소현의 러브게임' 출연...정규앨범 비하인드 大방출 icon박찬욱 감독, 노르웨이 필름 프롬 더 사우스 페스티벌 '명예상' 수상 icon[포토] 박민영-세훈-세정, ‘범바너2’ 행동력甲 허당 탐정단 icon[포토] ‘범바너2’ 유재석-이승기, 기대되는 예능 조합 icon이시언 '아내를 죽였다', 블랙아웃 소재로 현실 공포↑...'일상 스릴러' 눈길 icon'노래에 반하다' 오늘(8일) 최종회! 달달+파워풀 마지막 무대 펼쳐진다 icon[포토] '범바너2' 유재석-이승기-김종민, 허당 탐정단이 돌아왔어요~ icon'집이야기' 이유영·강신일, 현실 부녀 케미 기대↑...캐릭터 스틸 공개 icon[종합] ‘범바너2’ 유재석X이승기, 어서와 이 조합은 오랜만이지? 추리+웃음 UP icon김희애 '윤희에게', 감성 따뜻+설원 비주얼 극강...리뷰 포스터 공개 icon카스, 젠지콘서 프로게이머 '룰러' 박재혁 다큐 공개...일상+가족愛 가득 icon'마약혐의' 황하나, 2심서도 징역형 집행유예 선고 "사회 봉사하며 살겠다" icon'GS25 하나더데이', 토스 행운퀴즈 출제...新 슬로건은? iconSM 측 "선데이, 내년 3월 1일 신라호텔 다이너스티홀서 결혼식"(공식) icon예수정·이봉련外 전 배우 여성연극 '메리제인' 따뜻케미 포스터 공개 icon[현장] ‘범인은 바로 너2’ 유재석 “예능이미지 변신? 공감과 웃음에 대한 고민에서 시작” icon유승현 전 김포시의회 의장, '아내 살해' 1심 징역 15년 선고 icon우주소녀, 트랙리스트 공개...엑시·다원 랩메이킹-작곡 참여 icon'유로코피자 쇼미더피자', 토스 행운퀴즈 등장...MV 가사 정답은? icon'나혼자산다' 한혜진 충격의 '생일송'...박나래 현혹시킨 선물의 정체는? iconG마켓·옥션 '빅스마일데이', 12일까지 '스마일클럽 100원데이' 진행 icon'배틀트립' 우주소녀 다영, 제주 앞바다서 '요염' 자태...인생샷 열정甲 icon씨제스 측 "노을 이상곤, 3월 14일 배우 연송하와 결혼...축복 부탁"(공식) icon'윤희에게' 김희애, 오늘(8일) '배철수의 음악캠프' 출연...추천곡 기대↑ icon겨울 첫머리 입동엔 뜨뜻한 방구석이 최고! 넷플릭스 신작 TOP5 icon'날 녹여주오' 갓세븐 박진영, '특급 카메오' 깜짝 출연...원진아와 관계는? icon'전참시' 송은이, 신봉선 패션취향에 화들짝...'극과 극' 프로필 촬영기 icon'신의한수: 귀수편', 속기·사석·일색 바득 퀘스트 영상 공개...긴장감↑ icon데니안, 12월 14일 생일 기념 팬미팅 'DANNY DAY' 개최...13일 예매 오픈 icon강선영 소장 진급자, 첫 여군 항공작전사령관 발탁 icon[인터뷰②] ‘배가본드’ 강경헌 “‘불타는청춘’ 러브라인? 이제는 부담 없어요” icon[인터뷰①] ‘배가본드’ 강경헌 “반전의 오상미, 연기 수위조절하기 힘들었어요“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