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싱글's 핫 플레이스
내리는 '빛' 흐드러진 '꽃'...제7회 이월드 별빛축제 16일 오픈

전국 최대 규모의 빛축제인 제7회 이월드 별빛축제가 대구 이월드에서 오는 16일부터 내년 3월1일까지 열린다.

별빛축제는 30여 종의 놀이기구와 대구의 랜드마크인 83타워를 빛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대구의 대표적인 축제로, 매년 방문객이 크게 성장하고 있다.

16일 별빛축제 그랜드 오픈 기념 불꽃쇼로 포문을 열 예정이며 ‘천만송이 꽃빛 정원’이라는 슬로건 아래 더 화려하고 로맨틱하게 변신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올해 이월드 별빛축제에서는 새로운 볼거리들이 즐비하다. 입구의 대형 트리를 시작으로 국내 최장길이 250m에 달하는 전국 최장 빛로드 ‘엔젤로드’, 이월드 마스코트 비비 캐릭터를 초대형으로 구현한 ‘자이언트 엔젤비비’가 새로 등장했다.

또한 전국 최대 규모 ‘별빛 장미정원’과 국내 최초 ‘별빛 수국정원’, 국내에서 가장 아름다운 ‘별빛 백합정원’ 등 새로운 3개의 별빛 꽃 정원을 선보인다.

별빛축제를 찾은 방문객들이은 꽃빛정원을 투어하는 곳곳에 초대형 수국꽃볼과 대형 달 포토존 등 감성을 자극하는 별빛 포토존에서 특별한 추억을 사진으로 남길 수 있다. 이와 함께 83타워 전망대에서 바라보는 대구 야경과 13만평 전체가 별빛으로 물들여진 이월드의 풍광 또한 놓쳐서는 안될 필람 코스다.

지난 2일 전국에서 가장 빠르게 크리스마스트리 점등식이 화려하게 열렸으며 크리스마스 당일인 25일 케럴과 함께하는 초대형 크리스마스 불꽃쇼가 진행돼 로맨틱한 불꽃 향연으로 눈과 귀를 즐겁게 해줄 예정이다.

사진=이월드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