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정치
판사 출신 추미애, 조국 후임 법무부장관 유력? 靑에 의견 전달

조국 전 법무부 장관 후임으로 추미애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유력하다는 추측이 흘러나왔다. 

사진=연합뉴스

12일 YTN에 따르면 추미애 전 대표가 법무부 장관 유력 후보자로 거론되고 있다. YTN은 민주당 관계자가 추미애 의원이 법무장관에 적합하다는 의견을 이미 청와대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조국 전 장관 후임에 대해 참여정부 민정수석을 지낸 전해철 의원, 판사 출신 박범계 의원 등과 함께 추미애 의원이 물망에 올랐는데 결국 법조계와 정치권에 두루 이해가 높은 추 의원으로 의견이 모아졌다는 것이다. 

판사 출신인 추 의원은 헌정 사상 최초 지역구 5선 여성이며 집권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을 지휘했던 정치력이 강점이다. 그러나 추 의원 측은 장관직 제의 여부에는 확답을 피했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아이돌룸' 투모로우바이투게더, BTS 커버+반전 예능감...소년美 방출 icon'프리미어12' 주장 김현수, 대만전 심판에 불만 "로진 안 바꿔줬다" icon[오늘 날씨] 수능 예비소집일 전국 비 소식, 아침 최저 2도 '쌀쌀' icon'프리미어12' 김경문호, '대만 징크스' 재현...올림픽 본선行 먹구름 icon바싹바싹~피부 마르는 계절! 파우치 필수템 추천 icon‘불청’ 김윤정, 박재홍 데이트 추궁에 묵묵부답 “부끄러워 죽겠어?” icon달팽이점액·바다소금...메마른 피부에 영양가득 ‘너리싱’ 크림 인기 icon‘불타는청춘’ 강경헌-구본승 “러브라인 열기 식지 않았냐” 질문에 당황 icon‘불타는청춘’ 김윤정, 박재홍 첫인상 질문에 “실제로 보니 더 어려웠다” icon호텔에서 ‘빈 신년음악회’ 만난다...웨스틴조선, 1월1일 실황생중계 icon리니지m, 오늘(13일) 정기점검 완료...'혈맹' 이벤트 종료 icon'최고의 한방' 탁재훈-장동민-윤정수, 인생史 결정적 한방은? icon日정부 상대 '위안부 손해배상' 재판, 오늘(13일) 3년 만에 진행 icon나경원, 오늘(13일) '패스트트랙' 충돌' 검찰 출석...정당행위 주장 icon딘딘, ALL 자작곡 첫 정규 권현빈-산들外 피처링 라인업 시선집중 icon수능 D-1, 수험생 기분UP 세종문화회관 공연 최대 50% 할인 이벤트 icon팝콘tv BJ, 술 먹방→女출연자 성폭행 혐의 구속...경찰 "강제성 파악"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