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바이브 측 "전화번호 프로모션 종료, 불편 겪은 분들께 죄송하다"(공식)

보컬 그룹 바이브(VIBE) 측이 전화번호 프로모션과 관련해 공식입장을 밝혔다.

14일 바이브 소속사 메이저나인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 시간 이후, 바이브의 '이 번호로 전화해줘'와 관련된 모든 전화번호 프로모션을 종료한다. 사전에 안내 된 번호로는 현재 어떤 이벤트도 진행되고 있지 않다"며 "프로모션 종료와 함께 해당 전화번호 및 모든 연락을 자제해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 드린다"고 당부했다.

이어 메이저나인은 "향후에 안내된 바이브의 전화번호를 쓰게되어 추가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저희 메이저나인이 앞으로도 해당 번호는 영구적으로 보유할 예정"이라며 "다시 한번 유사 번호로 불편을 겪으신 분들께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고 사과했다.

앞서 지난 13일 발표된 바이브의 새 싱글 '이 번호로 전화해줘' 프로모션 과정에서 메이저나인은 티저 사진에 신곡을 미리 들을 수 있는 전화번호를 공개했다. 또한 '이 번호로 전화해줘' 재킷 사진도 해당 전화번호의 마지막 4자리 숫자를 담고 있다.

이후 유사한 번호를 사용하고 있는 사용자들이 온라인 게시글을 통해 불편함을 호소했고, 소속사 측은 이번 이벤트로 인해 의도치 않게 생긴 피해를 막고자 이같은 공식입장을 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사과와 맥주의 만남! 핸드앤애플, 감각적 풍미 사이더 3종 출시 icon레바논 '반정부 시위'...벤투호, 평양원정 이어 '무관중 경기' 가능성↑ icon2020 수능 영어, 작년보다 쉽게 출제...고난이도 문항은 21·30·33·34·37번 icon'프리미어12' 박종훈, 내일(15일) 멕시코전 선발투수 확정 icon이병헌 측 "박찬욱 감독 신작 출연? 스케줄 확인 문의만 왔다" (공식) icon'더콘란샵 코리아', 토스 행운퀴즈 출제...韓 전세계 몇 호점? icon트와이스, 3년 연속 日 NHK '홍백가합전' 라인업 확정...K팝 가수 유일 icon폴더, 온라인몰 '블랙프라이데이' 진행...최대 89% 할인 icon'허슬러' 제니퍼 로페즈, 내년 오스카 겨냥...비주얼 짜릿 메인예고편 공개 icon수능 수학 난이도, 가형 고난도 문항은 21번-29번…지난해와 비슷 icon'날씨의 아이', 다이고 코타로 수능 응원 영상+수험생 혜자 이벤트 icon션X한국컴패션, 16일 오전 노들나루공원서 '에이맨 기부런' 개최 icon김경수, '불법 여론조작' 항소심서 특검 징역 6년 구형 icon조국, 첫 검찰 조사서 '진술거부권' 행사 icon여행의 자유로움, 패션과 만나다...MCM 홀리데이 에디션 화보 icon'괴팍한 5형제' 세븐틴 승관, '막내' 고정 합류 "형들 개성 강해 재미있었다" icon인공지능에게 대체되지 않으려면? 이지성 '에이트' 베스트셀러 톱 유지 icon푸조, 겨울맞이 '윈터 드라이빙 익스피리언스' 실시...'그립컨트롤' 우수성 체험 icon..이국적 국수 간편식 수요↑...CJ제일제당, '에스닉 면' 신제품 2종 출시 icon[인터뷰] ‘레베카’ 신영숙 "20년 뮤지컬 외길인생, '마마님' 불러주는 팬 덕분" icon2020학년도 수능 난이도, 작년보다 '쉽거나 평이'...예상등급컷은? icon조국, 첫 검찰 조사 답변 일절 거부→8시간만에 귀가 icon'우아한 모녀' 최명길, 복수 앞두고 차예련에 "걱정 안해...우리 딸 믿어" icon'우아한모녀' 김흥수, 차예련 정체 의심 "난 당신을 압니다" icon'WC예선' 한국, 평양원정 →레바논전 '무관중' 확정...사상 초유 사태 icon'꽃길만 걸어요' 정유민, 사고 막은 설정환 "괜찮아요" 말에 심쿵 icon'금의환향' 류현진 "올시즌 99점...사이영상 1위표 예상 못했다"(ft.배지현) icon황의조·손흥민 최전방...벤투호, 'WC예선' 레바논전 선발 공개 icon'어하루' 김혜윤, 심장 수술 필요無...이재욱 "로운이 널 죽일거야"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