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사망 전 부하직원 휴대폰으로 통화기록·사진 남긴 상사, 알리바이였다?

부하직원이 죽어가던 순간에 사진과 통화기록을 남긴 상사의 의도는 뭐였을까.

사진=SBS ‘궁금한 이야기 Y’

15일 방송된 SBS ‘궁금한 이야기 Y’에서는 아내의 미스터리한 죽음을 파헤치는 남편을 따라 그날의 진실을 추적했다. 

지난 8월, 김 모씨의 아내 서 모씨가 회사 앞 주차장에 주차됐던 차 안에서 숨진 채로 발견됐다. 부검 결과 사인은 뇌출혈이었다. 그녀를 병원에 싣고 온 직장 상사이자 최근 부원장으로 승진한 최 모씨의 집 엘리베이터 CCTV에는 그가 의식 없는 서씨를 질질 끌고 차로 옮기는 모습이 포착됐다. 그는 의식 없는 부하직원을 차에 싣고 4시간 동안 배회해 충격을 안겼다. 

그런데 서씨의 휴대폰에서는 검은 화면의 사진 몇 장과 함께 그 시각 최씨에게서 걸려온 통화기록이 발견됐다. 경기대 범죄심리학과 이수정 교수는 "의식이 없는 사람은 사진을 찍을 수 없기에 이 남자가 찍은 게 틀림 없다. 자신과 함께 있지 않았다는 증거를 남기기 위한 시도였다고 볼 수밖에 없다"라고 의도를 추측했다. 제작진은 최씨에게 입장을 물었으나 그는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꿈꾸라' 박경, 한혜진의 박나래 기타연주 축하송에 당황(나혼자산다) icon직장상사 최씨, 뇌출혈 사망 부하직원 속옷 가지고 있었던 이유 icon'나혼자산다' 박나래, 까치발에도 한혜진 등반 실패 '골반 고비' icon한국인, 겨울여행지 선택은? 단거리 타이베이-장거리 호주 icon뇌출혈로 사망한 아내, 직장상사 집에서 발견된 이유는? icon화사, 박나래표 '라죽'에 "며칠 뒤에 뮤비인데" 폭풍흡입(나혼자산다) icon韓佛 더마코스메틱 자존심 경쟁...센텔리안·유리아쥬 신상 출시 icon'궁금한 이야기Y' 임산부 성추행 육군병장, 피해자보다 중요한 휴가? icon'나혼자산다' 헨리, 과욕으로 결국 부상...윤도현 "애국가 불러" icon'나의 나라' 김영철, 도발하는 장혁 활로 응징 "이 나라는 아직 내것" icon'모던패밀리' 임지은, 자녀계획 농담하는 고명환 '입틀막' icon윤민수 "바이브 '이 번호로 전화해줘' 오열 아닌 머금은 슬픔 표현"(유스케) icon'모던패밀리' 임지은, 시어머니 사랑 가득 손편지에 눈물 찡 icon[오늘날씨] 서울, 추위 누그러지며 맑은 하늘…일요일부터 비 소식 icon‘편스토랑’ 이경규 마장면, 오늘(16일) 편의점 출시...김나영 먹더조이 화제 icon‘공부가머니?’ 임호 딸, 수학동화로 스스로 학습…도서벽지 고3의 고군분투 icon‘놀면뭐하니?’ 유산슬, 오늘(16일) ‘합정역 5번 출구’-‘사랑의 재개발’ 음원 발매 icon‘배틀트립’ 김숙, ‘시대 넘나드는’ 아제르바이잔 바쿠 고부스탄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