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감찰무마 의혹’ 유재수, 자택 및 관련업체 등 5곳 압수수색

감찰 무마 의혹을 받는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의 자택에 대한 압수수색이 진행됐다.

19일 서울동부지검 형사6부는 유재수 전 부시장의 주거지 및 관련업체 등 총 5곳에 대한 압수수색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검찰이 유재수 전 부시장의 비위 의혹과 관련 압수수색을 진행한 건 이번이 3번째다.

유재수 전 부시장은 금융위원회 금융정책국장으로 재직하던 2017년 업체 관계자들로부터 차량 등 각종 편의를 받고 자녀 유학비와 항공권을 수수했다는 의혹을 담은 첩보가 접수돼 청와대 민정수석실 특별감찰반의 감찰을 받았다.

하지만 별다른 징계 조치를 받지 않고 더불어민주당 전문위원을 거쳐 부산시 부시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최근 사직했다.

검찰은 조국 전 장관과 박형철 청와대 반부패비서관, 이인걸 전 특감반장 등이 청와대 민정수석실 근무 당시 유재수 전 부시장 감찰을 중단시켰다는 내용의 고발장을 접수해 수사를 벌이고 있다.

지난달 11일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부산시 국정감사 당시 유재수 전 부시장은 야당 의원들로부터 청와대 감찰과 금융위원회 사직 과정 등을 집중적으로 추궁을 받았다.

이에 "경미한 품위 위반 사항이 있었지만 크게 해석할 사항은 아니다"라며 "금융위 국장이라는 중요한 자리를 내려놨기 때문에 이미 처벌받은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유성주, 신민아 협박+이정재 대립=분노유발자? ‘보좌관2’ 긴장감 기폭제 icon현아♥던, 현실 커플이라 가능한 '리얼' 분위기...'러브무비' 콘셉트 화보 icon제주 해상서 선박 화재, 승선원 추정 실종자 1명 발견…“의식-호흡 없어” icon[현장] '백두산' 배수지 "혼자 나오는 신 많아 외로워...선배님 만나면 큰 힘 됐다" icon[현장] '백두산' 전혜진 "'검블유' 예상 밖 큰 관심...영화로 보답할 것" icon김준수 측 "어제 '미스터트롯' 첫 녹화했다"...김재중 이어 TV조선 첫 출연(공식) icon‘비디오스타’ 클릭비, 전원 열애중? 1세대 아이돌의 속시원한 근황토크 icon‘책 읽어드립니다’ 설민석 “넛지, 잘 활용한다면 더 좋은 세상이 될수도” icon[현장] '백두산' 이병헌 "하정우와 버디무비 형식...훈훈함 가득 기대된다" icon[현장] '백두산' 하정우 "펭수 콜라보 소식, 父 김용건 제일 기뻐하셨다" icon롯데칠성음료, 온라인몰 '칠성몰' 리뉴얼 기념 북유럽 여행 쏜다 iconTRCNG 8인 "우엽·태선 사태 알고있다...8인체제 활동할 것"(공식) icon한국인 2명, 예멘 후티 반군에 억류…청해부대 출동 iconAB6IX 측 "박우진, 무릎 연골판 파열로 수술...당분간 4인 체제"(공식) icon‘동백꽃 필 무렵’ 강하늘-공효진, 못 잃어 이 로맨스(ft.하드털이) icon씨제스 측 "노을 전우성 아내 둘째 임신, 사생활이라 양해 부탁"(공식) icon맥도날드, 오늘(19일) '주방 공개의 날'...안전시스템 확인+고객 의견 수렴 icon우주소녀, 오늘(19일) 신곡 '이루리'로 컴백...신비로운 로맨스 판타지 icon[종합] 이병헌X하정우 '백두산', 유머+공감 '新 재난영화' 탄생하나 icon야나두 블프대첩, 카카오페이지 정답…평생수강권 72%↓ 초특가 icon빵어니스타 이아람, 카카오페이지 정답은? 큐레이션 커머스 ‘ㅅㄹㅌㅇ’ icon‘MB 사위’ 한국타이어 조현범 대표, 조세포탈 혐의로 구속영장 청구 icon[포토] '백두산' 하정우 “전혜진·배수지 별명? ‘슈퍼개미’와 ‘배회장님’” icon[포토] '백두산' 전혜진 "마동석, 의외로 식사할 때 까다로운 편" icon김광현, SK 첫 면담 “해외진출 의지 확인…다시 만날 것” icon서효림, ‘김수미 아들’ 정명호 대표 12월 결혼…2세 임신 겹경사 [공식] icon‘아내의 맛’ 함소원, 시험관 부작용에 자연임신 도전 ‘장어탕 대작전’ icon‘라디오스타’ 이혜정, 짜장면 먹다 119까지 출동한 사연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