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인터뷰
[인터뷰④] ‘동백꽃 필 무렵’ 손담비 “일상같던 악플 사라져, 배역의 중요성 느꼈어요”

③에 이어서…

“제가 가수 꼬리표를 지우기 위해서 엄청나게 노력을 많이 했거든요. 섹시한 이미지가 남아있는게 배우 활동의 핸디캡이었기 때문에 어떻게 하면 없앨 수 있을까 고민이 늘 있었어요. 이번에야 말로 지워진 거 같아서 그 점에 대해서 큰 성취감이 생겨요. 꿋꿋이 하다보니까 나한테 이 기회가 와서 잡을 수 있구나 싶어요. 그간의 고민들이 헛되지 않았구나 싶죠”

연습생만 4년, 가수로 6년 그리고 배우로 10년. 스타일리시한 패션감각과 화려한 무대 콘셉트 때문에 대중에게 각인된 이미지를 벗기려고 노력해왔다면 이제는 배우 손담비를 다듬어가야 할 시간. 스스로 생각하는 배우로서의 감정에 대해 손담비는 ‘성실함’을 꼽았다.

“성실함이 있는 거 같아요. 성실함들이 많이 쌓여서 저한테 좋은 기회가 왔다고 생각하거든요. 당연히 잘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그 밑바탕에는 성실한게 있어야 하지 않나 싶어요. 이제는 자유롭고 싶어요. 원래 대본 토씨 하나 안 틀리고 연기를 했거든요. 그렇게 하면 너무 네 틀안에 갇힐 수 있다고 효진언니가 말해줬어요. 그런 걸 한번 깨는 것도 연습을 해보라고 하더라고요, 도움이 많이 되더라고요. (대본) 이외의 것들이 나온다는걸 접해봤기 때문에 고쳐봐야겠다 싶어요”

그리고 자연스레 고민도 뒤따랐다. 이 좋은 기류를 잘 이어나가기 위해 차기작이라는 숙제가 남아있기 때문. 당장 어떤 매체, 어떤 장르가 될지 이야기할 수 없지만 달달한 로맨스도 도전해 보고 싶다고. 이 역시 손담비가 벗어나고자 했던 섹시한 이미지 때문에 그간 좀처럼 제안이 들어오지 않던 배역이었다.

“너무 좋은 대본을 연기했기 때문에 어떻게 다음 작품을 골라야할지 잘 모르겠어요.되게 멘붕인데. 좋은 시나리오 보는 안목들은 거의 다 비슷하잖아요. 나한테 좋은 작품이 다시 들어올까 하는 걱정은 있어요. 좋은 작품이 있다면 잘 캐치해야 할 거 같아요. 고심 끝에 좋은 역할을 맡아야하지 않을까요”

이제는 정말 향미와 작별할 시간. 향미로 큰 사랑을 받으며 기억에 남는 댓글이나 반응이 있었는지 물었다. 손담비는 “너무 많아서”라고 선뜻 대답하지 못했다.

“손담비가 이렇게 연기 잘하는 줄 몰랐다, 인생캐릭터 만났다, 향미는 손담비 그 자체다. 이 세가지 댓글이 제일 많이 달렸던 거 같아요. 태어나서 처음으로 악플을 안 받아봤어요. 악플은 일상이라고 생각했는데 데뷔하고 처음으로 (악플을) 안 받아봐서 얼떨떨해요. 단 한분도 악플을 안써주시는구나 싶더라고요. 배역의 중요성을 너무 느끼게 됐어요. 이런 사랑이 새롭고, 신선하고 그래요”

 

사진=키이스트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인터뷰③] ‘동백꽃 필 무렵’ 손담비 “진짜 코펜하겐行, 향미 잘 보내고 오려고요” icon[인터뷰②] ‘동백꽃 필 무렵’ 손담비 “흥식이 비밀유지…페이스조절에 신경썼죠“ icon[인터뷰①] 손담비 “‘동백꽃 필 무렵’ 직전 앨범준비, 공효진 언니가 출연 제안” icon봉준호·김우빈·조여정·이정은 등, '청룡영화상' 잊지못할 첫 순간들 icon'사랑의 불시착' 현빈X손예진, 냉철 북한군vs패셔너블 상속녀 혁명적 케미 icon4050세대만 취향저격? 전 세대 아우른 인기 '으른 취향' icon왓챠플레이서 '도경수 만나기'...오늘(22일) 신작 라인업 98편 공개 icon트위터, 타래 '답글 숨기기' 기능 전 세계 확대적용...작성자 판단 가능 icon고진영, LPGA 투어 '올해의 선수상' 영예...이정은 신인상 수상 icon'어하루' 만찢커플 김혜윤X로운 종영소감 "여름마다 생각날 작품" icon큐브 "법원, 라이관린 전속계약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 기각"(공식) icon제19회 디렉터스컷 어워즈, 12월 12일 개최...28일 감독 5인 '스페셜 토크' 진행 icon'천리마마트' 연우-이동휘-정혜성, "오빠라고 불러도 돼요?" 묘한 삼각기류 icon볼빨간사춘기X웬, 컬래버곡 '뉴욕' 첫번째 티저공개...장거리 연인 암시 icon'신서유기7' 방구석→동해안 레트로 특집, 잡아라 쥐돌이+기상미션 결과는? icon뉴이스트·옹성우·CIX ★총출동 '펩시콘서트' D-2 컬래버 기대만발 icon'지소미아' 23시 0시 종료 수순...文대통령 "아무도 韓 흔들수 없다" icon'허슬러'X제시, 스페셜 무비 쇼케이스 현장 공개...역대급 이벤트까지(ft.슬리피) icon라비, 저작권부자→‘1박 2일’ 예능돌 “첫 촬영 편하고 즐거웠어요” [일문일답] icon태국 드라마 '러브데스티니' 韓상륙 기념 방콕 항공권 선물 이벤트 icon'쥬만지: 넥스트 레벨', 흥행요소 가득 '종합선물세트'...액션→볼거리 기대↑ icon'배틀트립' 김숙X송은이, 럭셔리 디너 '3만원' 충격 "아제르바이잔서 살고 싶다" icon홍종현, 12월 2일 육군현역으로 입대…논산훈련소 입소 [공식] icon'시동', 12월 18일 개봉 확정...마동석·박정민·정해인·염정아 엔진 가동 icon‘나혼자산다’ 이시언, 이원석-박재천 ‘부산 브로’ 재회 …필터링 없는 찐우정 icon'슈가맨3' 4MC "베이비복스-렉시-씨야-프리스타일 나와달라" icon피졸로, 25일 CJ오쇼핑 통해 '모던라인 모션베드' 론칭...정윤정 CD 소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