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BTS 메이커’ 방시혁, ‘베스트 제작자’ 3년 연속 수상(2019 MAMA)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방시혁 대표와 피독 프로듀서가 ‘2019 MAMA’ 전문 부문에서 나란히 수상하며 ‘빅히트 파워’를 보여줬다.

방시혁 대표

4일 일본 나고야 돔에서 열린 ‘2019 MAMA(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의 전문 부문 시상식에서 방시혁 대표는 ‘베스트 제작자’ 부문에서 수상했다. 그는 2016년 처음 MAMA에서 ‘베스트 제작자’에 선정됐으며 2018년에 이어 올해 2년 연속 상을 받으며 3번째 ‘베스트 제작자’상을 받는 영예를 안았다.

특히 올해 2월 미국 빌보드 ‘뉴 파워 제너레이션’을 시작으로, 5월 빌보드 ‘인터내셔널 파워 플레이어스’, 버라이어티 ‘인터내셔널 뮤직 리더’에 2년 연속 이름을 올렸다. 이어 6월 그래미 어워드를 주최하는 리코딩 아카데미의 프로페셔널 회원으로 선정되며 음악적 영향력을 물론 글로벌 음악산업을 이끄는 세계적인 리더로서 인정받고 있다.

또 빅히트 수석 프로듀서인 피독은 ‘베스트 작곡가’ 부문에서 수상자로 선정됐다. 피독은 앞서 2017년과 2018년 2년 연속으로 ‘베스트 프로듀서’상을 받은 바 있다.

피독 프로듀서

빅히트는 올해 MAMA에서 ‘베스트 제작자’와 ‘베스트 작곡가’ 2개 부문 수상으로 또다시 강력한 콘텐츠 제작 능력을 입증했다. 올해 방탄소년단은 해외 음원차트와 앨범 판매량, 투어 등 모든 부문에서 전 세계적인 성과를 기록했으며 신인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탄탄한 실력, 완성도 높은 앨범과 무대로 ‘믿고 덕질하는 신인’으로 불리며 성공적으로 데뷔를 했다는 평가다.

한편 ‘2019 MAMA’에서 방탄소년단은 올해의 가수, 올해의 노래, 올해의 앨범, 월드와이드 아이콘 오브 더 이어 등 4개의 대상을 포함해 9관왕을 차지했으며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남자 신인상, 월드와이드 팬스 초이스를 수상하며 2관왕을 달성했다.

사진=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data-ad-format="autorelaxed">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