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종합
피겨 이해인,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5위...기술 실수無 선전

‘포스트 김연아’로 불리는 이해인이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5위를 차지했다.

사진=연합뉴스

이해인은 7일(한국시각)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열린 2019-2020 국제빙상경기연맹(ISU) 피겨스케이팅 주니어 그랑프리 파이널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기술점수(TES) 69.12점, 예술점수(PCS) 58.87점, 총점 128.99점을 기록했다.

그는 전날 받은 쇼트프로그램 점수 65.39점을 합해 최종 총점 194.38점으로 6명의 출전 선수 중 다섯번째 자리에 올랐다. 이해인은 메달 획득과 개인 최고점(203.40점) 경신에 실패했지만, 세계 최고 기량을 가진 선수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며 의미 있는 발자취를 남겼다.

전날 6명의 선수 중 최하위로 밀렸던 이해인은 프리스케이팅에서 완벽한 연기로 점수를 만회했다. 프리스케이팅 프로그램 파이어댄스에 맞춰 연기를 시작한 이해인은 첫 번째 연기 요소인 기본 배점 10.10점의 트리플 러츠-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를 실수 없이 성공하며 수행점수(GOE) 1.69점을 챙겼다.

이후 트리플 루프와 트리플 플립, 더블 악셀을 차례대로 클린 처리했다. 비점프 연기 요소도 완벽했다. 그는 플라잉 카멜스핀을 가장 높은 등급인 레벨 4로 처리했다. 1.1배의 가산점이 붙는 연기 후반부에도 자신 있는 연기로 어필했다. 그는 더블 악셀-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를 클린 처리한 뒤 트리플 플립-더블 토루프-더블 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를 완벽하게 해냈다.

이해인은 레이백 스핀, 스텝 시퀀스, 체인지풋콤비네이션 스핀을 모두 레벨 4로 처리한 뒤 활짝 웃었다. 우승은 207.47점을 기록한 카밀라 발리예바(러시아)가 차지했다. 2위는 쿼드러플(4회전) 점프를 두 차례나 시도한 미국의 알리사 리우(204.65점), 3위 자리는 러시아의 다리아 우사체바(200.37점)가 올랐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슈돌’ 윌벤져스, 귤벤져스 되다...세젤귀 귤형제 '과즙미 뿜뿜' icon‘언니네 쌀롱’ 함소원, 진화와 전격 방문...메이크오버 의뢰 도중 대폭발한 이유는 icon김응수, 오늘(7일) 래퍼 머쉬베놈과 콜라보 '버르장멋' 발매...생애 첫 랩 도전 icon'썸바디2' 두번째 커플 썸MV 공개...강정무·김소리 키스신 시선강탈 icon‘강적들’ 靑 하명수사 논란...권력형 비리인가 검찰 조국사냥인가 icon방탄소년단 '팝업스토어', 韓日 이어 멕시코시티 진출...글로벌 팬♥ 보답 icon'기생충', 오스카 바로미터 '골든글로브' 노미네이트 가능?...9일 후보 발표 icon빅스 혁, 18일 첫번째 미니앨범 '겨울나비' 발매...커밍순 티저 깜짝 공개 icon양세종, 더블코트로 완성한 겨울남자룩 정석 ‘공항패션’ icon'마리텔V2' 전광렬, 실시간 '짤' 자판기 등극..."광하~" 펭수 빙의 폭소 icon‘슈가맨3’ 양준일-이소은, 미국에서 날아온 두 천재가수 현재모습 ‘뭉클’ icon'쌉니다 천리마마트' 종영, 기상천외 영업 여정 돌아보기 3 (ft.스핀오프) icon‘배틀트립’ 이엘-이설, 낭만가득 포르투갈 여행 '성공적'...불금 뜨겁게 달궜다 icon'뽕포유' 유재석, '유산슬 대중화' 감사패 받고 당황...좌불안석 먹방 포착 icon'나혼자산다', 12월 예능 브랜드평판 1위...'미우새' '아는형님' 뒤이어 icon'1박2일4' 라비, 막내 반란→'돌+I' 기질 예능감 폭발...김종민 "얘 왜 이래!" icon'놀토-도레미마켓' 강민경X이해리, 역대급 오답 퍼레이드 예고...존재감 뿜뿜 iconITZY(있지), 유튜브 발표 '올해 가장 사랑받은 뮤비' 2·7위 석권 iconAOA, '날보러와요' MV 조회수 500만→안무영상 공개..걸크러시 매력 시선집중 icon'사장님귀' 양치승, 초밥 도장깨기 도전...현주엽 50접시 大기록 넘을까 icon서독제2019 폐막, '입문반' 대상 영예...이주영·한예지 독립스타상 수상 icon'집사부일체' 상승형재, 뉴질랜드 타우포호수 번지점프 도전...역대급 스케일 기대↑ icon토트넘 손흥민, EPL '이달의 선수' 후보 선정...11월 2골 4도움 맹활약 icon‘전참시’ 홍현희, 아틀란티스 소녀 보아?...'김장은 장비빨' 선언 icon‘귀피를 흘리는 여자’ 강한나 “공감과 통쾌함 전하고 싶어” icon‘정법in순다열도’ NCT 도영, 야성美 폭발! 바다게와 본격 추격전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