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더 게임’ 옥택연X이연희, 드라마로 6년만에 재회→임주환 매력포텐

옥택연, 이연희, 그리고 임주환까지 막강한 캐스팅 라인업이 완성됐다.

2020년 1월 방송예정인 MBC 새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극본 이지효/연출 장준호/제작 몽작소)가 군제대 후 옥택연의 복귀작으로 주목받는 가운데 이연희, 그리고 임주환까지 대체 불가능한 매력을 지닌 세 배우의 조합으로 기대를 고조시키고 있다.

‘더 게임: 0시를 향하여’는 죽음 직전의 순간을 보는 남자와 강력반 형사가 20년 전 ‘0시의 살인마’ 사건과 닮은 의문의 살인사건에 휘말리게 되면서 숨겨진 비밀을 파헤쳐가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 전작 ‘시간’을 통해 감각적인 영상미와 섬세한 감정묘사, 그리고 디테일하고 세련된 연출로 호평을 받았던 장준호 감독과 참신하고 탄탄한 필력을 선보였던 이지효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안방극장에 새로운 긴장감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옥택연은 타인의 죽음이 보이는 신비한 능력을 지닌 김태평 역을 맡았다. 상대의 눈을 보면 그 사람의 죽음 직전의 순간이 보이는 태평은 다른 사람은 경험하지 못하는 것을 겪어야만 하는 자신의 처지를 비관하지 않고 특별한 능력으로 여기는, 씩씩하고 유쾌한 매력을 가진 예언가다.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가고 있는 배우 이연희는 강력반 형사 서준영 역을 맡았다. 준영은 사건 현장에서는 누구보다 카리스마 있고 냉철하지만, 어린 시절 아버지의 죽음으로 인해 깊은 상처를 지니고 있는 캐릭터. 특히 ‘결혼전야’ 이후 6년 만에 다시 호흡을 맞추게 된 옥택연과의 케미가 관전 포인트다.

마지막으로 국과수 법의관 구도경 역은 임주환이 책임진다. 훤칠한 키에 다부진 몸매, 매력적인 미소까지 겸비한 구도경은 국과수에서도 손꼽히는 뇌섹남이다. 항상 미소를 띠고 있고 여유로워 보이지만, 사실은 철저한 완벽주의자. 특히, 어떤 사건이건 4주 후에 결과를 주겠다고 해서 준영(이연희)에게 ‘4주일 남’으로 불리는 인물. 다양한 작품에서 캐릭터의 매력을 온전히 살리는 내공 깊은 연기를 보여줬던 임주환은 이번에도 어김없이 완벽한 캐릭터 싱크로율을 자랑할 것으로 보인다.

제작진은 “존재감만으로도 든든한 캐스팅이다. 현장에서 세 배우의 호흡이 기대 이상으로 좋다. 서로 ‘척하면 척’할 정도로 완벽한 호흡을 보여주고 있어 굉장히 믿음직스럽다. 옥택연, 이연희, 임주환, 이 세 배우 열정과 폭발적인 시너지를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각오를 밝히며 “첫 방송까지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옥택연, 이연희, 임주환 세 배우의 강렬하고 신선한 만남으로 2020년의 포문을 장식할 최고의 기대작으로 주목받고 있는 MBC 새 수목드라마 ‘더 게임: 0시를 향하여’는 ‘하자있는 인간들’ 후속으로 1월 방영된다.

사진=각 소속사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원더우먼 1984', 갤 가돗 레트로 액션 폭발...1차예고편 공개(ft.캐릭터 치타) iconU2, 고척돔에 울려 퍼진 ‘조슈아 트리’…설리·서지현 등 韓여성 헌정영상 icon'기생충', 美 '크리틱스초이스' 작품상 등 7개 부문 후보...'아이리시맨' 최다 지명 icon[오늘날씨] 서울, 평년 기온이지만 오후부터 비…초미세먼지 농도 ‘나쁨’ icon손흥민 '푸스카스상'급 골, 네이버 영상 조회수 587만 돌파...EPL 부문 최다 icon'겨울왕국2' 1069만 돌파, 1편 누적관객수 제쳤다...역대 흥행 20위 등극 icon'구해줘 홈즈', 포천 다 함께 창창창집...자개장으로 추억 소환 icon이자스민 “다문화가정 다루는 미디어, 자극적인 이미지 만들어” icon'구해줘 홈즈', 역대급 포천 전통찻집 스타일 기와집 등장 icon‘양식의양식’ 백종원, ♥소유진 생각? 레온 스테이크에 “싸가고 싶다” icon[1인가구 필수템] 미세먼지부터 공기중 세균까지 ‘락앤락 미니공기청정기’ icon디스코드, 24시간도 안 지났는데 또 오류…“문제 파악 중” icon한파에 맞선 남녀 직장인, ‘패딩’으로 멋스러운 출근패션 완성 icon'뭉찬' 신태용X안정환, 치열한 랠리...승자는 안정환 icon드롱기, 홈 바리스타 만들어주는 ‘EC685 시리즈’ 출시 icon도경완, 장윤정 쇼핑이몽 “다른 백화점 가자”…눈빛 신경전 icon푸석한 피부남 3초 퀵케어! 쏘내추럴 ‘포맨 원샷 시카 플루이드’ 출시 icon‘미우새’ 장지연, 태진아 인증샷에 김건모 팔짱 “이루도 장가가야” icon올해의 사자성어 '전전반측'...직장인·구직자 선택 1위는? icon김선호, 예능 뽀시래기? ‘유령을 잡아라’ 액션부터 멜로눈빛까지 icon성시경X아이유, ‘첫 겨울이니까’ 오늘(9일) 공개…겨울 시즌송 기대↑ icon美 래퍼 주스 월드, 공항서 발작→향년 21세 요절...릴 나스 X 등 추모 icon‘1박2일’ 시즌4, 예뽀 김선호→자생력 라비…첫방 시청률 15.7% icon이재웅 쏘카 대표, '타다 급지법' 또 비판 "잘못된 법안...지금이라도 철회하라" icon‘슈퍼맨이 돌아왔다’ 도경완VS장윤정, 현실부부 쇼핑…이미도 합류 icon다이나믹듀오, 단독콘서트 '듀티프리' 성료...싸이·엑소 세훈&찬열 게스트 눈길 icon‘집사부일체’ 김병만, 뉴질랜드 경비행기 곡예 비행…최고시청률 9.7% icon최민식X한석규 '천문', 명배우 총출동 연기 열전...11종 스틸 공개 icon‘뭉쳐야찬다’ 신태용-안정환, 축구 레전드 조합? 역대급 더티 플레이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