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스트레이트' 형제복지원 진상규명 '과거사법', 피해자 읍소에도 감감무소식

형제복지원의 진상을 밝히기 위한 '과거사법'이 통과되지 않고 있다.

9일 오후 방송된 MBC '스트레이트'에서는 국가 폭력의 온상이어던 형제복지원의 진상을 밝히기 위한 과거사법이 통과되지 않는 현실에 대해 다뤘다. 

사진=MBC

형제복지원 사건은 1975년 설립돼 1987년 폐쇄될 때까지 공식 사망자만 500명이 넘어 ‘한국판 아우슈비츠’라 불린다. 박정희, 전두환 정권은 사회 정화를 명목으로 일명 ‘부랑인’들을 적극적으로 시설에 수용하라고 지시했고 경찰은 집 앞에 놀던 어린이를 꾀어 형제복지원으로 보내기도 했다. 형제복지원에 감금됐던 피해자들은 복지원에서 풀려난 뒤에도 신체적·정신적 후유증으로 정상적인 사회생활이 불가능한 경우가 많다. 피해자들은 자신들이 왜 그곳에 끌려가 고통을 받아야 했는지 국가에 묻고 있다. 

자유한국당 이채익 간사는 "과거사법은 여당이 야당과 합의하지 않은 거다. 국회 생기고 법안 소위를 날치기한 사례다"라고 주장했다. 지난 6월 바른미래당의 투표 요구를 거부하며 일제히 퇴장한 자유한국당이 이제와서 '날치기'라고 말한다는 것이다. 

2017년 과거사법이 발의된 후 자유한국당은 논의를 미루는 데 급급했다. 국가 폭력의 피해자들이 회의장에서 호소했지만 아무 소용 없었다. 진실화해위 안경호 전 조사팀장은 "대안이 나왔으면 대안으로 이야기해야 한다. 그런데 자유한국당 의원들은 중요한 법이기 때문에 다시 1조부터 검토해야 한다고 한다. A부터 Z까지 논의하자는 건 우리가 받아들이기에 지연시키겠다는 뜻"이라고 설명했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가세연, 김건모 성폭행 주장 피해자 인터뷰 "'미우새'만 보면 괴로워" icon심혜진, 순례길서 만난 28세 연하男 "자꾸 말 걸고 따라다녀" 로맨스 공개 icon심혜진, 산티아고 순례길 여정 "삶 짓누르던 고민 털고왔다" icon'옥문아' 영화 '겨울왕국' OST 'Let it go' 한국어 가사는? icon박호산 "둘째아들 '고등래퍼' 출연 '풀릭', 막내는 '영재발굴단' 출신" icon'옥탑방의 문제아들' 문래동 카이스트 박호산 등장 "기억 새록새록하지?" icon'뉴스룸' 방탄소년단(BTS), 빅히트와 수익분배 문제로 법률자문...법적 대응할까 icon옥션티켓, '2020 골든디스크 시상식' 단독예매...8시부터 접속 폭주 icon'우리말 겨루기' 시청자 퀴즈, '발자국' '발자욱' 중 옳은 표현은? icon'VIP' 이상윤 여자 표예진 "장나라와 헤어지면 기회 있을까요?" icon'VIP' 표예진, 장나라에 "이상윤 사랑 진심...옆에 있을 수 있다면 뭐든 괜찮아" icon전광렬, 명의 허준강림 '마리텔V2' 제작진 건강진단 성공 icon'VIP' 알파카 농원 등장...'겨울왕국' '또봇' 이긴 알파카 사랑 icon봉준호 '기생충', 韓 최초 골든글로브 감독상·각본상·외국어영화상 지명 icon백세리 "전직 초등교사 출신 성인배우...돈 벌려고 선택했다 은퇴" icon백세리 "악플 아프다...열심히 사는데 왜 돌을 던질까" 이채담 공감 icon백세리, 성인배우 은퇴 이유 "다시 태어나고 싶기도...암 투병 父 신경쓰여" icon‘언니네 쌀롱’ 함소원 "원조 섹시퀸, 이젠 매일 같은 옷" 육아맘 고충 토로 icon[오늘날씨] 한반도 뒤덮은 고농도 미세먼지…비상저감조치 시행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