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봉준호 '기생충', 韓 최초 골든글로브 감독상·각본상·외국어영화상 지명

한국영화 100년사 최초로 칸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골든글로브 주요 3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 시간으로 9일 밤 할리우드외신기자협회(HFPA)가 주관하는 제7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 후보가 발표됐다. 골든글로브는 내년 2월 열리는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오스카)의 전초전으로 할리우드에서 가장 큰 영향력을 가졌다.

사진=싱글리스트DB

이날 '기생충'은 한국영화 최초로 첫 노미네이트되는 동시에 총 3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됐다. 작품상 부문 후보 지명엔 실패했지만 감독상, 각본상 그리고 외국어영화상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작품상 부문에는 '1917' '아이리시맨' '조커' '결혼 이야기' '두 교황'이 후보가 됐다.

봉준호 감독은 감독상 후보에 올랐다. 다른 후보로는 '1917' 샘 멘데스, '조커' 토드 필립스, '아이리시맨' 마틴 스콜세지,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쿠엔틴 타란티노가 후보로 지명됐다. 각본상 후보는 '기생충'과 '결혼 이야기' '아이리시맨' '두 교황'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가 선정됐다. 외국어영화상 후보엔 '기생충'과 함께 '더 페어웰' '레미제라블' '페인 앤 글로리'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이 올라 경쟁한다.

최다 부문 후보 주인공은 '결혼 이야기'다. 작품상(드라마), 남우주연상(애덤 드라이버), 여우주연상(스칼렛 요한슨), 여우조연상(로라 던), 각본상, 음악상 등 총 6개 부문 후보에 지명됐다. 뒤를 이어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가 총 5개 부문 후보에 올랐다.

한편 제77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은 내년 1월 5일(현지시각) 미국 로스앤젤레스 베벌리힐즈 베벌리힐튼호텔에서 열린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VIP' 알파카 농원 등장...'겨울왕국' '또봇' 이긴 알파카 사랑 icon전광렬, 명의 허준강림 '마리텔V2' 제작진 건강진단 성공 icon'VIP' 표예진, 장나라에 "이상윤 사랑 진심...옆에 있을 수 있다면 뭐든 괜찮아" icon'VIP' 이상윤 여자 표예진 "장나라와 헤어지면 기회 있을까요?" icon'스트레이트' 형제복지원 진상규명 '과거사법', 피해자 읍소에도 감감무소식 icon가세연, 김건모 성폭행 주장 피해자 인터뷰 "'미우새'만 보면 괴로워" icon심혜진, 순례길서 만난 28세 연하男 "자꾸 말 걸고 따라다녀" 로맨스 공개 icon심혜진, 산티아고 순례길 여정 "삶 짓누르던 고민 털고왔다" icon'옥문아' 영화 '겨울왕국' OST 'Let it go' 한국어 가사는? icon백세리 "전직 초등교사 출신 성인배우...돈 벌려고 선택했다 은퇴" icon백세리 "악플 아프다...열심히 사는데 왜 돌을 던질까" 이채담 공감 icon백세리, 성인배우 은퇴 이유 "다시 태어나고 싶기도...암 투병 父 신경쓰여" icon‘언니네 쌀롱’ 함소원 "원조 섹시퀸, 이젠 매일 같은 옷" 육아맘 고충 토로 icon이윤지, 3번의 유산 "나한텐 일어나지 않을 줄...겁쟁이 됐다"(동상이몽2) icon함소원 "♥진화 첫인상=날라리, 2시간 만에 청혼"(언니네쌀롱) icon함소원, 스트레스無 비결 '딸의 미소'..."극도로 피곤하지만 행복해" icon함소원 "♥진화 고마웠던 순간, 43세 나 임신시켰을 때"(언니네쌀롱) icon이태란, 남편 첫만남에 홀딱 "중저음 목소리+섹시한 눈에 반했다"(동상이몽2) icon이태란, 남편 신승환 대답에 광대 승천 "아직도 설레?"(동상이몽2) icon'겨울왕국' 1081만 돌파, 韓박스오피스 1위...오늘(10일) '괴물' 제친다 icon[오늘날씨] 한반도 뒤덮은 고농도 미세먼지…비상저감조치 시행 icon프라이머리, 오늘(10일) 새 싱글 ‘3-PAKTORY02’ 발매…숫자 연부작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