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보니하니' 측 "당당맨 최영수 채연 폭행 논란, 전혀 사실 아니다"(공식)

'보니하니' 측이 개그맨 최영수가 걸그룹 버스터즈 채연을 폭행했다는 논란과 관련해 사실이 아니라고 입장을 밝혔다.

지난 10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보니하니 당당맨 최영수 버스터즈 채연 폭행'이라는 제목의 영상들이 게재됐다. 이에 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이하 '보니하니')서 당당맨으로 출연 중인 개그맨 최영수가 '하니' 버스터즈 멤버 채연을 폭행했다는 논란에 휩싸였다.

영상에 따르면 최영수는 방송이 끝난 후 스튜디오를 나서는 듯 하더니 다시 돌아간다. 이때 채연이 최영수의 팔을 자신을 향해 잡아당겼고, 최영수는 갑자기 팔을 세차게 뿌려치고 채연에게 다가가 위협적인 자세를 취하며 채연을 때리는 듯한 모습을 취한다.

최영수가 채연에 위협적인 자세를 취하는 순간 개그맨 김주철에 가려지지만 김주철이 사라진 후 채연이 왼쪽 어깨를 어루만지는 모습으로 마찰이 있던 것으로 보인다.

이같은 영상이 온라인을 통해 확산되자 '보니하니' 측은 "안녕하세요 EBS보니하니 제작진입니다. 어제 라이브 영상 관련해서 걱정하시는 분들이 많아 공지드립니다.  관련 논란은 전혀 사실이 아닙니다. 더 이상의 추측과 오해는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라는 짤막한 글을 게재하며 사실이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하지만 제작진은 정확한 정황 설명도 하지 않은 채 "사실이 아니다"라는 입장만 밝혀 오히려 시청자들에 의혹을 샀다. 현재 '보니하니' 게시판은 항의글이 쇄도하고 있다.

사진=EBS '보니하니' 캡처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송가인-마마무-아스트로…’2019 KBS가요대축제’ 추가 라인업 공개 icon뮤지컬 배우 이준석 "고등학교 절친 유재석, 뜬 뒤로 연락 끊겨" 폭로 icon조성아뷰티, 오늘부터 크리스마스 패밀리세일...최대 95% 할인 icon‘잠은행’ 박희순 “주호민X이말년, 참신한 기획…다음에 또 만나길” icon'싸패다' 박성훈VS김명수, 8년 전 사고 진상 밝혀진다 icon백예린, 홀로서기도 성공...선미·강민경·레드벨벳 팬심고백+응원 icon‘편스토랑’ 이정현, 결혼 8개월차 신혼생활 공개 “엄청난 요리실력” icon‘1박2일’ 시즌4, 국민예능 타이틀 재탈환? 2049 시청자수 주간 1위 icon예스24, 170人 작가-출판인 선정 '올해의 책' 라인업 소개 icon‘미스터트롯’ 김준수, 10년 묵은 뽕끼 대방출!...예능감 현장 초토화 icon'모던패밀리' 이수근 "부모님께 전원주택 지어드렸다"...양평 고향집 공개 icon‘99억의 여자’ 이지훈 미행하는 김강우, 전직경찰의 美친소 본능 발동 icon'괴팍한 5형제' 부승관 "보라와 초6때 영상통화로 첫 만남" 특별한 인연 공개 icon‘이동욱은 토크가’ 배우 공유 “아저씨 공지철은 스포츠 좋아해” icon'라스' 마이클리, 스탠퍼드 조기졸업→브로드웨이 데뷔 "못하는 게 뭐야?" icon입이 즐거운 연말!...호텔 '페스티브 시즌' 프로모션 icon[리뷰] 뮤지컬 ‘보디가드’, 새 옷 입은 김선영·강경준의 변신&연상연하 케미 icon연말 홈파티 제격!...스타일‧편의성 UP '주방아이템' 4종 icon아이유-여진구, 델루나 커플 tvN ‘즐거움전2019’ 피날레 장식 [공식] icon'음악당' 정세운의 달달 매력으로 챕터 1 종료...엑소 첸·브아걸 등 영상 재방 icon‘보이스퀸’ 김은주-박진영-전영랑, 시작일 뿐? “무서운” 참가자 등장 icon팝핀현준, 母 여행 운전기사 자처했다...사사건건 잔소리 폭발(살림남2) icon"팔기나 해" EBS 펭수부터 마플 '민초단' 등 덕심저격 굿즈 열풍 icon[인터뷰①] 이엘리야 “‘보좌관’ 시즌3, 곽정환 감독님께 도움이 될 수 있다면…“ icon[인터뷰②] ‘보좌관2’ 이엘리야 “이정재, 장태준 진심으로 보좌하게 만들어줘“ icon‘연애의맛’ 이재황♥유다솜, 고속도로 탄 로맨스? 야생마 본능 ON icon최영수 이어 박동근은 막말논란...'보니하니' 홈페이지에 하차요구 빗발 icon온주완, 성추행 당할 뻔한 女 구했다! 심지어 한 번이 아니다?(라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