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라이프 여행
차 밭 한가운데서 즐기는 다(茶)향...하동 살아보는 여행 추천숙소

지리산 자락에 위치한 경상남도 하동은 1200년 전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녹차가 가꿔진 차 시배지로, 사계절 내내 차밭에 둘러싸여 살아볼 수 있는 차의 본고장이다. 정갈한 계단식 녹차밭과 야생차밭이 펼쳐진 수려한 경관 덕분에 최근 인증샷 성지로도 화제가 되고 있다.

요즘은 '겪어보는' '살아보는' 여행이 대세인 만큼 에어비앤비는 하동의 숙소에서 차 밭에 둘러싸여 살아보는 색다른 경험뿐 아니라 방안에 마련된 찻상에서 호스트가 직접 재배한 차를 내려 마시거나 호스트의 차실에서 차 한 잔을 마시는 생생한 기회를 제공한다. 추운 겨울, 야생차밭에서 따뜻한 차 한 잔의 여유와 함께 살아보는 여행을 할 수 있는 경남 하동의 에어비앤비 숙소를 소개한다. 

 

# 산장에서 차 한 잔의 여유를 만끽하는 숙소

사진=에어비앤비

하동의 화개면은 차 시배지(차를 처음 심은 곳)이다. 차밭 길을 따라 걸으면 멀리 백운산과 황장산의 끝 지점에 펼쳐진 한 폭의 그림 같은 남도대교를 볼 수 있고, 문학을 통해 잘 알려진 ‘화개장터’에서 책 속에 나타난 화개장터의 흔적을 찾아보고 토지 길을 걸어 볼 수 있다.

황토집 산장은 산 중턱의 녹차밭에 둘러싸여 있어 다향을 오롯이 즐기고 싶은 이들에게 안성맞춤이다. 하동을 찾는 여행자들과 녹차의 맛과 향취를 나누고자 방마다 다기와 함께 직접 생산한 수제차를 비치해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다.

하루의 시작과 끝에 화개의 깨끗한 자연에서 호스트 부부의 정성을 먹고 자란 차를 마시면 여행 내내 맑은 정신과 상쾌한 기운이 함께할 것이다. 또 지리산, 섬진강, 화개장터, 쌍계사 가운데 산장이 자리잡고 있어 뜨끈한 차와 함께 아름다운 화개의 겨울 정취에 빠지는 여유를 누려볼 수 있다.  

 

# 차 한 잔 권하는 포근한 시골 별장

사진=에어비앤비

하동에서 200년 된 야생차밭을 4대째 운영하고 있는 부부 호스트는 숙소를 찾는 여행자들에게 따뜻한 차 한 잔을 권하며 첫 인사를 대신한다. 찻상에 앉아 호스트가 직접 내려주는 녹차를 한 잔 들이키고 있노라면 일상 속에서 긴장한 마음이 풀어질 것이다.

호스트는 “미국에서 화려하게도 살아보았지만 하동을 오게 된 후 아름답고 자연친화적인 하동의 매력에 반했다”며 “차와 함께 여행자들이 이곳에서 잠시 휴대폰을 꺼놓고 차담을 나누며 여유롭게 마음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져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 섬진강을 눈 앞에 둔 황토 한옥

사진=에어비앤비

하동읍, 섬진강이 내려다 보이는 지리산 자락에 위치한 숙소에서 사계절에 따라 아름다운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찻집도 함께 운영되니 호스트로부터 집 주변을 둘러싸고 있는 야생 차나무에 대해 배우고 수제차를 맛볼 수 있다. 호스트는 야생차밭의 매력에 반해 2002년 도시에서 하동으로 내려와 지금의 숙소를 지었다.

아궁이에 불을 지펴 난방하는 전통 방식의 황토방이라, 추운 날에는 직접 팬 장작 서너 개를 구들에 던져 넣어 뜨끈한 아랫목에서 온종일 몸을 녹일 수도 있다. 아침에는 백운산 억불봉을 감상하는 것도 묘미다. 도심에서는 볼 수 없었던 자연경관을 눈에 담은 채 따뜻한 수제차를 한 잔 즐긴다면 그간의 근심은 온데간데 없고 평온함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양수복 기자  gravity@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관련기사 icon방탄소년단 신드롬 요인 셋 #희망메시지 #아미 #디지털미디어 icon[인터뷰] ‘시동’ 정해인 "'걸어보고서' 보며 힐링중...부모님, 父 이슈 무덤덤" icon강다니엘 팬들, 생일 맞아 1210명에 공기정화식물 '희망화분' 기증 icon딸기덕후들의 계절, 겨울이 돌아왔다...먹부림 시작 PICK 4 icon백종원, 수제돈가스집에 "음식 너무 쉽게 알아" 일침...브라이언X헤이즈 출격 icon나만의 테이블 꾸며볼까~한국도자기, 크리스마스 제품 선봬 icon'크네유', 웹드라마 기대주 박시안 소개팅 성사? 리얼로코 전개 icon입맛충족·피부보호...겨울나기 도와줄 건강만점 '녹차템' icon[인터뷰②] ‘보좌관2’ 이엘리야 “이정재, 장태준 진심으로 보좌하게 만들어줘“ icon[인터뷰①] 이엘리야 “‘보좌관’ 시즌3, 곽정환 감독님께 도움이 될 수 있다면…“ icon‘슈퍼밴드’ 퍼플레인, 첫 완전체 라이브 “후배들 롤모델 되는 게 목표” icon한국VS홍콩, 동아시안컵 MBN 중계…이상윤-박문성 해설 icon'동아시안컵' 벤투호, 오늘(11일) 홍콩과 1차전...3연속 우승 도전 시작 icon근현대사 아픔 여순사건, 스크린으로...영화 '동백' 3월 크랭크인 icon'하자있는 인간들' 안재현, 꽃다발의 주인은 누구? 급발진 로맨스 시동 icon게릿 콜, 양키스와 9년 3억2400만달러 계약...MLB 투수 최고액 경신 icon‘미우새’ 측 “김건모, 추가 촬영 계획無”…원년멤버→하차 수순? [공식] icon매니아 취향저격 새콤달콤 복숭아...피치푸드 라인업 icon'마이웨이' 방은희, 결혼과 이혼의 반복...'나를 위한 삶' 찾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