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박연수 "정주천 너무 좋은 사람인데 불편하고 눈치보게 된다"(우다사)

박연수가 복잡한 속내를 전했다.

11일 방송된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이하 '우다사')에서는 배우 박연수와 셰프 정주천의 첫 번째 데이트가 그려졌다.

이날 저녁 식사를 마친 두 사람은 하루에 대해 정리했다. 박연수는 "좋은 곳에서 같이 하는 것은 좋았던 것 같다. 주천씨가 오늘 저를 위해서 요리 해주는 것을 보고 살면서 누가 나를 위해 요리를 해줬나 싶어 고마웠다"고 했다.

그러면서 박연수는 "좋으면서도 낮설기도 하다. 주천씨는 한번도 안 다녀오지 않았냐. 그런 부분들이 벽이 있는 것 같다"고 솔직한 속내를 토로했다.

이에 정주천은 "저 라는 사람에 대해서 부담이 있을 수 있다. 근데 저는 모르겠다. 저는 사람과 사람이 만나는데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마음이라고 생각한다 연인이나 인연에 대해서 다시 한번 생각할 수 있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앞서 박연수는 지아, 지욱의 전화를 받고 그들의 반응을 전한 바. 그는 "지아나 지욱이의 전화가 오면 그 앞에서 받는 것도 불편하고 눈치를 보게 되다. 괜히 눈치가 봐진다. 그런 부분들이 지금 불편하다"고 했지만 정주천은 "그런 벽이 있겠지만 앞으로 서로에 대해서 알아가는 시간이 필요할 것 같다"고 했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정주천은 "나름대로 연수씨가 좋아서 마음의 표현을 했는데 걱정을 많이 하는 것 같다. 부담도 있는 것 같고 이해가 된다. 현재 아이들과 자기의 현재 환경에 대해서. 저도 생각하고 있지만 부담스러워하고 걱정하는 모습들. 좀더 마음을 알고 서로에 대해 알아갈 수 있는 시간이 있었으면 한다"고 바랐다.

반면 박연수는 "사랑을 하면 다 쉬울 줄 알았는데 이건 제 자격지심인지는 모르겠지만 불편하고 미안함이 더 컸다. 너무 좋은 사람인데 솔직히 고민이 많이 된다"고 복잡한 심경을 전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난방만으로는 올드패션! ‘新 겨울가전’ 뜬다 icon마이클리 "스탠포드대학 3년만 조기졸업, 정신과 의사가 목표였다"(라스) icon'라스' 온주완 "과거 비-윤계상과 도로서 당뇨환자 목숨 구했다" icon'라스' 오창석 "임성한 작가, 한 배우가 45페이지 소화하게도 한다" icon삼한사미! 미세먼지 대처 ‘맞춤형 건강기능식품’ 인기 icon박정아 "갑상선암 수술 후 음역대 낮아졌는데...육아로 소리 좋아졌다"(라스) icon온주완 "과거 전진 대체로 예능 출연, 진짜 은인이다"(라디오스타) icon깊은 아마존 보습! 클로란 '보태니컬 멀티오일' 2종 출시 icon오창석 "♥이채은과 200일째 공개연애, 결혼 언제하냐고 묻더라"(라스) icon콤부차·스킵케어 탑재...네오팜 ‘콤부차 디톡스 에센스’ 인기몰이 icon'욱톸' 공유 "관객 허 찌를 수 있는 악역 원해, 이동욱 잘어울리더라" icon'욱톸' 공유 "'도가니'-'82년생 김지영' 사회성 짙은 작품? 사람이야기다" icon한파 건조주의보 발령! ‘포켓 보습템’이 뜬다 icon연말 파티룩 포이트 아이템...렉켄, ‘앵클 부티’ 제안 icon박병은, '욱톸' 이동욱X공유 낚시 귀인으로 등장...모슬포항서 만남 icon김준수, '공유의 집'서 럭셔리 호텔 뺨치는 집 최초공개 '美친 뷰' icon공유 "복잡할 때 낚시, 나이들어 귀어 생각도 있다"(이동욱토크쇼) icon판핍현준母, 허리 복대 안차고 여행...결국 통증 호소(살림남2) icon황인범-나상호, 한국 홍콩전서 연속골로 벤투호 동아시안컵 첫승 견인 icon봉영식, 박영선에 "참 고운 사람, 딸한테 좋은 이라 얘기해주고 싶다"(우다사) icon'우다사' 박연수, 지아-지욱 반응 묻자 "잘하고 오라 했다" 눈물 글썽 icon'겨울왕국2' 1100만 돌파, 봉준호 '괴물' 제치고 역대 흥행 19위 등극 icon[오늘날씨] 미세먼지 해소됐지만 추위 기승…한파주의보 발령 icon'기생충', 美배우조합상 '캐스팅상' 후보 지명...亞 영화 최초 icon한국VS홍콩, 2019동아시안컵 MBN 중계 시청률 4.3% icon코망·뮐러·쿠티뉴 연속골...뮌헨, 챔스 토트넘에 3-1 승리(ft.손흥민) icon‘99억의 여자’ 김강우, 조여정-이지훈 꼬리 밟았다…최고시청률 11.3% icon'SEA 우승' 박항서 감독, 베트남 총리 면담 "응원해준 모든 이에 영광 바친다" icon정선 백석산, 산불진화 작업 재개…인력 110여명 투입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