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닥터 두리틀’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동물오디션에서 생긴 일' 영상 공개

‘닥터 두리틀’(감독 스티븐 개건)이 대배우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와 동물친구들의 특별한 오디션 도전기를 담은 영상을 CGV페이스북을 통해 최초 공개했다.

‘닥터 두리틀’은 동물과 대화할 수 있는 특별한 능력의 두리틀(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이 동물들과 함께 놀라운 여행을 떠나는 2020년 첫 번째 판타지 어드벤처 블록버스터다.

이번에 공개된 ‘닥터 두리틀 오디션에서 생긴 일’ 영상은 연기에 도전하는 동물들의 좌충우돌 예측불허의 극한 도전기를 유쾌하게 담아냈다.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의 심사 아래 동물친구들의 특별한 영화 오디션 과정을 그리며 눈물과 웃음을 탑재해 시선을 집중시킨다. 더불어 영화 속 주연으로 등장하는 고릴라 치치, 오리 댑댑, 타조 플림턴, 북극곰 요시, 호랑이 배리, 앵무새 폴리, 다람쥐 케빈 등이 주요 오디션 멤버로 등장해 큰 활약을 펼친다.

이색적으로 ‘인간출입금지(단 한 사람 제외)’로 시작하는 특별 영상은 세계적인 명작 영화를 주제로 영화 속 명장면 연기에 도전하는 동물들의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죠스’ ‘분노의 질주’ ‘미니언즈’ ‘스카페이스’ ‘노팅힐’ ‘미트 페어런츠’ ‘쥬라기월드’의 주요 장면을 열정적으로 표현해내는 동물들의 오디션 도전 속 발생하는 반전이 킬링 포인트다.

특히 최근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동물 아이콘 펭수의 오디션 도전기가 연일 유투브 및 미디어, SNS를 통해 화제를 모은 바 있어 올해와 내년에 걸쳐 동물 캐릭터들의 대활약이 국내외를 강타할 전망이다.

한편 ‘닥터 두리틀’은 라미 말렉, 톰 홀랜드, 마리옹 꼬띠아르, 셀레나 고메즈, 옥타비아 스펜서, 쿠마일 난지아니, 존 시나, 랄프 파인즈, 엠마 톰슨, 크레이그 로빈슨 등 쟁쟁한 스타들이 목소리 연기를 맡았다. 1월8일 국내 개봉된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