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뮤직
아이오아이도 조작 멤버? "데뷔조 멤버 중 1명 순위 바뀌었다"

엠넷 '프로듀스 101' 시즌 1을 통해 데뷔한 걸그룹 아이오아이(I.O.I)에도 순위 조작으로 선발된 멤버가 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13일 공개된 안준영 PD의 검찰 불기소의견서에 따르면 2016년 4월 '프로듀스 101' 시즌1 마지막 생방송에서 투표 득표수를 조작해 11위 안에 있던 A씨를 제외시키고, 다른 연습생인 B씨를 선발했다.

검찰에 따르면 안PD는 '프로듀스 101' 당시 생방송 중계자로 방송 송출 업무를 보고 있었기에 집계결과를 조작한 사실이 없다고 주장한 것을 받아들여 이 내용을 안 PD의 공소장에 포함시키진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같은 사실이 전해지자 엠넷 측은 13일 오후 공식입장을 내고 "(안준영 PD의) 불기소이유서는 확인하지 못해 내용은 알지 못한다. 한 모 CP에 대해서도 따로 밝힐 입장은 없다"고 선을 그었다.

한편 앞서 '프로듀스' 시즌3와 4를 통해 선발된 아이즈원과 엑스원이 전 멤버가 조작됐다는 사실이 전해졌다. 이어 시즌2를 통해 배출한 워너원과 아이오아이까지도 데뷔조의 멤버가 바뀌었다는 사실이 전해져 투표에 참여했던 국프들은 분노하고 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文대통령 "1인가구 정책 패키지 만들라"...4인가구 스테레오타입 탈피? icon'배틀트립' 황치열 "멜버른 여행, 캥거루 스테이크가 관전 포인트" icon‘TV는 사랑을 싣고’ 안혜경 은사님, 떡잎부터 남달랐던 제자 칭찬 icon한보름, 멜버른 누들마켓서 공중부양 누들 흡입 "비밀은 포크와 사과" icon안혜경 "9년 전 쓰러진 어머니, 뇌경색으로 말씀 못하셔" icon'우아한 모녀' 지수원, 차예련 회사서 쫓아냈다...아줌마 시위대에 봉변 icon‘TV는 사랑을 싣고’ 안혜경 "300만원 들고 상경...고시원 살이 지옥 같았다" icon'우아한 모녀' 지수원, 조경숙 파혼선언에 "네 아들 죽일 수 있는 사람도 나" icon‘TV는 사랑을 싣고’ 안혜경, IQ 136에 전교 1등...강원도 수재소녀 icon'우아한모녀' 최명길, 차예련-김흥수 3년 전일 알았다 "명심해 누구 자식인지" icon‘원조 날씨요정’ 안혜경, 프리선언 후 근황 "드라마-영화 연락주세요" icon‘닥터 두리틀’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동물오디션에서 생긴 일' 영상 공개 icon김건모 25주년 콘서트 일정 전면취소…공연기획사 측 “전액 환불” icon노보텔 앰배서더 호텔, '와인마켓'...프랑스-이탈리아-칠레 프리미엄 라인업 icon‘터치’ 주상욱-김보라, 반전의 반전! 몽환적인 캐릭터 티저 공개 icon아트패키지·대용량·한정판...코덕 눈돌아가는 ‘홀리데이 에디션’ icon'아빠본색' 전광렬, 눈물의 인턴 도전기...김원효 리더 도전? icon연말에 뭐하지? 서울 도심 속 #인생샷 #분위기 명소 추천 icon'궁금한이야기 Y' 부산 기행男 다니엘, 대학교수 아내 사망 후 충격 icon애즈원, '슈가맨3' 등장에 87불 성공! "시끄러운 시스터즈라 걱정했다" icon'궁금한이야기 Y' 다니엘 지인 "열흘 전 벌금고지서 들고 찾아와" icon'슈가맨3' 애즈원 "올해 데뷔 20주년, 크리스탈은 매니저와 결혼했다" icon'궁금한이야기Y' 생후 40일 아기 사망신고 못한 母, 가정폭력 시달려 icon영아사체 유기 남편 "사실 아냐" 전 부인과 공방(궁금한 이야기) icon애즈원 "1집 당시, 사소한 다툼으로 해체 위기 맞았다"(슈가맨3) icon'슈가맨3' 애즈원 "데뷔곡 '너만은 모르길' 너무 느끼했다..30대로 오해받아" icon영아유기 男, 난데없이 "전지현-원빈 출연 드라마 '크리스탈' 만들 것?"(궁금한이야기) icon에이알티(A.R.T) '슬픈얼굴' 부르며 '슈가맨3' 등장 "라이브 고집" iconA.R.T(에이알티) "이수근 소환 영상 휴대전화 배경화면, 그룹명은 태진아가 작명" icon에이알티(ART) "1집 48만장 판매, IMF로 가요 순위프로그램 폐지" icon박성준 "A.R.T 2집 때 폭행사건에 휘말려, 사실 아닌데 20년간 회자됐다" icon'공부가머니' "올해 수도권 대학 경쟁률 내려갈 것, 내년부터 대학가기 쉬워진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