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집사 강민혁 내레이션...로드무비 ‘나는 고양이로소이다’ 6월 야옹~

길 위에서도 꽁냥꽁냥 행복한 공생을 위해 고양이가 직접 나섰다. 한국, 일본, 대만을 오가는 길고양이 로드무비 ‘나는 고양이로소이다’(감독 조은성)이 6월 개봉을 확정지었다.

영화는 ‘고양이 마을’로 알려진 대만의 관광명소 허우통과 주민보다 고양이가 더 많이 살고 있다는 ‘고양이 섬’ 일본의 아이노시마를 비롯해 고양이와 사람이 행복하게 공존하는 곳을 찾아다니며 길 위에서 함께 살아간다는 것의 진정한 의미를 탐구한다.

‘무현, 두 도시 이야기’ ‘60만번의 트라이’ 프로듀서이자 영화계 대표 애묘인인 조은성 감독이 기획과 연출을 맡고, 연예계 대표 애묘인 꽃미남 록밴드 씨엔블루 멤버 강민혁이 내레이션으로 참여했다. 특히 내레이션은 제목처럼 고양이의 시점에서 진행돼 생생한 몰입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번에 공개된 티저포스터는 꽃길을 찾아 걸음을 옮기는 듯한 길고양이의 모습을 통해 영화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또한 고양이를 돌보는 사람들을 뜻하는 ‘집사’라는 단어가 사람과 함께 살아가고 싶은 길고양이의 마음을 대변한다.

 

 

 

 

용원중 기자  goolis@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용원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