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수퍼 소닉', 게임+영화팬 설레게 할 포스터 공개...악당 짐캐리 눈길

전 세계를 사로잡아온 레전드 캐릭터 소닉의 실사화 영화 ‘수퍼 소닉’이 메인 포스터를 전격 공개했다.

사진=영화 '수퍼 소닉' 포스터

‘수퍼소닉’은 세계 정복을 노리는 천재 과학자 닥터 로보트닉에 맞서 위험에 빠진 지구를 구하기 위한 초고속 고슴도치 히어로 소닉의 스피드 액션 블록버스터다.

포스터에는 어디든 이동할 수 있는 거대한 골든링을 가로지르는 소닉과 결연한 표정의 악당 닥터 로보트닉의 모습으로 시선을 모은다. 드론, 로켓 등 첨단 무기를 뒤로 한 채 강력한 에너지를 뿜으며 도로 위를 질주하는 초고속 히어로 소닉의 모습은 ‘전력 질주’ 카피와 어우러지며 차원이 다른 스피드 액션을 기대케 한다. 여기에 지구를 노리는 천재 악당 닥터 로보트닉에 맞선 소닉의 운명적 한판 승부는 서스펜스와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한편 ‘수퍼 소닉’은 할리우드 최고의 제작진과 배우들의 만남으로도 기대를 모은다. 닥터 로보트닉은 짐 캐리가 맡아 파격적이고 쾌활한 연기로 관객들에게 반가움을 전할 예정인 가운데, 소닉의 목소리는 벤 슈워츠, 소닉의 친구 톰 워쇼스키 역은 영화 ‘엑스맨’으로 익숙한 제임스 마스던이 맡아 눈길을 끈다.

또한 ‘터미네이터: 다크 페이트’ ‘데드풀’을 연출한 팀 밀러 감독과 ‘분노의 질주’ 프로듀서 닐 H. 모리츠, ‘매드맥스: 분노의 도로’를 통해 아카데미 음악상을 수상한 음악 감독 정키 XL 등 그야말로 역대급 제작진이 의기투합해 작품의 완성도를 배가시킨다. 게임 팬들에게는 즐거운 추억 소환의 기회를, 일반 관객에게는 지금껏 볼 수 없었던 짜릿한 스릴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전망이다.

이렇듯 메인 포스터를 공개하며 기대감을 더하는 ‘수퍼 소닉’은 오는 2월 12일 국내 개봉한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아침마당’ 핲기, 실제 변호사사무실 근무…母 “험한 역할만 해서 짠해” icon오스카 후보 유력 '1917', 전쟁터 극강 비주얼 기대↑...1차 스틸 공개 icon‘더 게임’ 예수정, 예언가로 특별 출연 “모든 사건의 시작이자 계기” icon위즈위드, 오늘부터 ‘1월 브랜드위크’...최대 90% 세일 icon실사 재탄생 '뮬란', 한국 단독 포스터 공개...디즈니 연속흥행 이을까? icon'백두산', 개봉 26일째 800만 돌파 성공...韓영화 저력 입증 icon동인비, 새해맞이 '해피 뉴이어 해피 뉴텐션' 프로모션 icon카슨 엘렌, ‘동백꽃’ 헬레나 출연 “미국에서 섭외전화 받아” icon'백두산', 화산 폭발+화산재 비밀은?...촬영 비하인드 공개 icon브이티 코스메틱, 최대 50% 할인 ‘설프라이즈’ 이벤트 icon홍승범♥권영경, 21년차 진짜 부부 “불륜 아니고 진짜” icon'썸바디2' 출연진, 18일 '썸데이즈' '썸나이츠' 공연...퍼포먼스 기대↑ icon'미스터 주' 유인나·이선균·이정은, 역대급 동물 더빙 라인업 완성 (ft.신하균) icon대상, 설 선물세트 출시...최대 60% 할인부터 2~3만원대 실속형 icon김학범호·女배구 나란히 승리, 중계 시청률 6.2%-5.4% icon‘낭만닥터 김사부2’ 한석규VS김주헌, 대립구도 본격 점화…서늘한 눈빛 icon'아이다' 처음이자 마지막 부산공연...1월 30일 티켓 오픈 icon도경수, 팬들에 상영관 좌석 명패 선물받아...독립영화 응원 동참 icon‘아침마당’ 한가빈, 단역배우? ‘미스트롯’ 출연 “16시간 대기 해봤다” icon'버즈 오브 프레이', 스타일리시 예고편 공개...할리퀸 매력 UP icon'헤드윅' 시즌12, 1월 19일 의정부서 피날레 '놓칠 수 없어' icon'정직한 후보', 라미란 '김연자 빙의' 웃음폭격...'아모르파티' 스틸 공개 icon‘아내의맛’ 신소율♥김지철, 초저가 웨딩? 마음은 재벌…눈물의 결혼식 icon맥도날드, 관리·매니저 정규직 대거 채용...역대 최대 600여명 규모 icon‘인간극장’ 네쌍둥이, 부모님까지 팔 걷고 나선 ‘헤쳐모여’ 육아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