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배우 육동일 “드라마 ‘비켜라운명아’ 통해 아내 만나, 출산 앞두고 있다”

육동일의 러브스토리가 전해졌다.

SBS 러브FM ‘이숙영의 러브FM’에는 배우 육동일이 드라마를 통해 만난 아내와의 러브 스토리를 공개했다.

사진=KBS

육동일은 이날 ‘러브FM’에 아내와의 러브스토리를 전해 눈길을 끌었다. 사연을 통해 육동일은 “어릴 때부터 연기를 하고 싶어서 6살때부터 오디션을 보고 다녔다. 8살때 ‘한 지붕 세 가족’에서 만수역을 맡았다. 이후에도 연기를 계속했지만, 꾸준한 수입이 있는게 아니라 여행사 일도 했다”라고 설명했다.

그는 “배우, 부업을 함께하다보니 세월이 꽤 흘러있었다”라며 “어느날 ‘비켜라 운명아’ 오디션을 보러 갔는데 전에 일했던 스태프들을 만났다. 분장을 담당했던 분이 ‘비켜라운명아’ 담당이라며 한 여자분과 인사를 시켜주셨다. 그냥 형식적인 인사만 나누고 헤어졌지만 그 짧은 순간에 제 마음 속에 훅 들어왔다”라고 털어놨다.

또 “그녀를 만나기 위해서라도 합격하고 싶었다”라며 ‘비켜라 운명아’에 합격했다고 전했다. 육동일은 “관심은 갔지만 일하면서 사적인 감정을 배제했다. 분장하는 동안 대화를 나누게 됐다. 열심히 일하는 모습이 아름다웠다”라고 아내에 대한 당시 마음을 전했다.

하지만 어느 12월 갑자기 분장실에서 그녀의 모습이 보이지 않았고, 부친상을 당했다는 말에 육동일이 제주도까지 찾아가게 됐다고. 이후 아내는 장례식장에 와줘 고맙다며 식사를 제안했고 두 사람은 ‘비켜라 운명아’가 끝난 뒤부터 연애를 시작해 결혼에 성공한 것으로 전해졌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닥터 두리틀', 100만 돌파+박스오피스 1위...'해치지않아' 출격 대기 icon이민호X박서준X강소라, 3인3색 매력 ‘셀리턴’ 광고현장 공개 icon허지웅, 유튜브 예능 ‘허지웅답기’ 시작 “소통의 창 필요성 느껴” icon락앤락, 설 선물세트 및 주방·생활용품 프로모션...최대 70% 할인 icon'포레스트' 박해진, 기업 인수·합병의 스페셜리스트 변신...택배원 위장 icon‘아침마당’ 정호근 “할머니가 만신, 자녀들 신내림 받을까 두려웠다” icon방탄소년단, 컴백 트레일러 공개 9시간만 1000만뷰 돌파 '역시 월드클래스' icon입어야 찬다! 엄브로, 최상의 풋볼 퍼포먼스 ‘PTR라인’ 론칭 icon쿠팡, ‘신학기 PC 페스티벌’...삼성·LG·애플 신제품 최대 36%할인 icon하정우X김남길도 깜놀! ‘클로젯’ 허율, 500대1 경쟁률 뚫은 연기천재 icon‘굿모닝FM’ 지코 “음원차트 석권, 처음에는 받아들이지 못했다” icon‘해치지않아’ 해외 30개국 선판매...24일 북미부터 개봉 시동 icon박명수·장성규·성규·이수혁 등 출연 '끼리끼리', 26일 오후 5시 첫방 iconSF9, 데뷔 4년만 자체최고 기록 경신...본격 '대세돌' 신호탄 icon위메프, 오늘(14일) EDM 축제 '월드 디제이 페스티벌' 입장권 오픈 icon방송인 미자, 차승원X곽도원 ‘행복한 국군’ 초대…”선물같은 시간” icon미샤, 봄신상 ‘데어루즈 쉬어슬릭’ 12종 출시...28일까지 5천원 할인 icon발베르데 경질...바르셀로나, 키케 세티엔 감독과 2년 반 계약 icon태연, 신곡 '내게 들려주고 싶은 말' MV 티저서 '신비+청초' 비주얼 iconGS25, 최첨단 미래형 편의점 오픈...'QR코드입장→자동결제' icon안치홍 놓친 KIA, 김선빈과 4년 40억 FA 재계약 사인 icon‘이태원 클라쓰’ 권나라, 박서준 첫사랑 변신? 김다미와 라이벌 구도 icon웹투어, 새해맞이 항공권 프로모션 진행...최대 20% 할인판매 icon나경원 아들 의혹 다룬 '스트레이트', 승리 성접대 의혹 이후 최고시청률 icon'남산의 부장들', 드라마틱 인물 구도 완성...5인 캐릭터 포스터 공개 icon‘나 홀로 그대’ 고성희X윤현민, 사랑할 수록 외로워진다? 티저 예고편 공개 icon김재중, 오늘(14일) 4년만 새 앨범 '애요' 발매→ '김재중쇼' 방영까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