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노트 제라드의 할리우드랜드
[S노트] '기생충' 오스카 6개 부문 후보, 인종·보수성향 넘고 新역사 쓸까

‘기생충’이 오스카까지 접수했다. 13일(현지시각) 미국영화예술과학아카데미(AMPAS)가 주최하는 제92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2월 9일) 후보 발표에서 ‘기생충’은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편집상, 미술상, 국제영화상 등 총 6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골든글로브, 크리틱스 초이스에서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하며 할리우드 드림을 이뤄낸 ‘기생충’의 오스카 후보 지명이 갖는 의미를 알아본다.

사진=네온('기생충' 미국배급사) 공식 인스타그램 캡처

‘기생충’은 화려하게 2019년을 맞이했다. 지난해 5월 30일 국내 개봉 전 칸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돼 오스카 작품상 후보에 오른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의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국제영화상 경쟁작 ‘페인 앤 글로리’ ‘레미제라블’ 등을 제치고 당당히 황금종려상을 받았다. 이는 한국영화 100년사 첫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이었다.

국내 개봉 후엔 1008만5798명을 기록하며 천만 영화가 됐으며 청룡영화상 작품상, 감독상 등 주요 부문을 휩쓸었다. 국내 관객들에게 작품성, 흥행성을 동시에 인정받은 것이었다. 칸과 한국을 넘어 ‘기생충’의 다음 도착지는 할리우드였다. LA비평가협회상 작품상 수상 등 미국 비평가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이는 메이저 시상식 수상으로 이어졌다. 골든글로브, 크리틱스 초이스 외국어영화상 수상은 물론, 미국감독조합상(DGA), 미국제작가조합상(PGA), 미국작가조합상(WGA), 미국배우조합상(SAG),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BAFTA) 노미네이트를 달성했다. 그 이정표의 마지막을 오스카 6개 부문 노미네이트로 장식했다.

AP=연합뉴스

한국영화가 오스카 후보에 오른 건 이번이 처음이다. 또한 6개 부문 후보 지명도 한국영화 역사상 처음 있는 일이다. 국제영화상 수상이 유력한 가운데 ‘기생충’이 상을 받는다면 또 하나이 역사를 새로 쓰게 된다. 문제는 몇 개 부문 수상을 하느냐다. 봉준호 감독은 오스카가 “로컬 시상식”이라고 했지만 오스카는 ‘기생충’을 선택했다.

‘기생충’의 오스카 수상은 조합상 시상식과 영국 아카데미 시상식의 결과에 따라 좌우될 것으로 보인다. 조합상 시상식은 오스카에 지대한 영향을 미친다. 크리틱스 초이스 어워즈 감독상 수상으로 봉준호 감독의 오스카 감독상 수상 가능성은 한층 더 높아졌다. 다만 어느 정도 보수적인 오스카가 아시아 영화 ‘기생충’에게 여러 개 트로피를 건넬지는 의문이다.

오스카는 올해도 수많은 논란을 낳고 있다. 유색인종 배우가 배우상 부문에 단 한명(여우주연상 후보 ‘해리엇’의 신시아 에리보)만 올랐고 여성 감독은 단 한명도 감독상 후보에 지명되지 못했다. 여성 감독이 감독상 후보에 오른 건 역사상 5명 뿐이다. 실제로 감독상을 받은건 2010년 ‘허트 로커’ 캐스린 비글로우 감독 뿐이다.

사진='기생충' 공식 인스타그램 캡처

여우조연상 후보로 거론됐던 ‘허슬러’ 제니퍼 로페즈, 여우주연상 후보로 유력했던 ‘페어웰’ 아콰피나 모두 고배를 마셨다. 지난해 오스카는 남우주연상 라미 말렉, 남우조연상 마허샬라 알리, 여우조연상 레지나 킹 등 배우상 3개 부문에 유색인종 배우를 선정했다. 이번 오스카 후보 발표에서도 한국계 배우 존 조와 흑인 여배우 잇사 레이가 후보 발표자로 나왔다. 그만큼 오스카는 다양성에 신경을 쓰고 있다는 것이다.

다만 오스카의 노력이 투표 결과로 이어질지는 미지수다. 지난해 알폰소 쿠아론 감독의 ‘로마’는 감독상, 촬영상, 외국어영화상을 받았음에도 작품상을 놓쳤다. 흑인 인종차별을 다룬 ‘그린 북’이 작품상 주인공이었다. 외국어영화에 오스카가 작품상을 준 적은 단 한번도 없다.

‘기생충’이 그 주인공이 되지 말라는 법은 없지만 가능성은 희박할 수밖에 없다. 그만큼 ‘기생충’에겐 메이저 시상식 작품상 이력이 필요하다. 할리우드에 봉준호 감독을 찬사하는 ‘#BongHive’ 물결이 일고 있고 평단과 관객의 사랑을 받은 만큼 ‘기생충’이 한번 일을 낼 수 있을지 기대가 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뮤지컬 '루나틱', 16주년 맞이 이벤트...선물증정부터 할인까지 icon현아, 출국길 '플라워 샤워' 한듯 화려함 뽐낸 '러블리 여신' icon‘비디오스타’ 배우 이승연 “미스코리아 당선 후 직장에서 해고 당해” icon이준기-문채원, '악의 꽃' 출연 확정...부부 호흡 기대 UP icon'정일우-이순재-박철민' ★ 등장하는 대학로 완판 연극 BEST 3 icon경자년 소망 1위 '건강하기'...타파웨어, 제품 할인 프로모션 진행 icon태연, 단독 콘서트 앞두고 반려견 챙기는 '팔불출' 면모(펫셔니스타 탱구) icon추운 겨울 실내 활동↑...쾌적+안전 위한 필수품은? icon‘책 읽어드립니다’ 설민석, 곰브리치 ‘서양미술사’ 강독…서양미술 입문서 icon오스카 작품상 후보 '조조 래빗', 유쾌 발랄 전쟁스토리...메인예고편 공개 icon'인셉션'→'공기인형', 극장가 관객♥ '갓띵작' 재개봉 러시 icon쿠쿠, 초고속 예열 스팀다리미 ‘스팀핏’ 홈쇼핑 최초 런칭 icon‘PD수첩’ 집 있는 사람에게만 유리한 부동산 정책의 폐해 icon2020년 설연휴, 인기 여행지는 '겨울 축제' 한창인 강원도! icon하프클럽, 새해 첫 '하프데이 특가전' 진행...인기템 최대 95% 세일 icon닥터자르트, '펭집사 이벤트2' 아트 공모전 ‘닥자랑 아트해세라’ 진행 icon'설 명절' 주방도 이젠 '편리미엄'이 대세...추천 주방용품 셋 icon'작은 아씨들' 그레타 거윅, 오스카 유일 '女감독 파워'...6개 부문 노미네이트 icon‘아이돌라디오’ 베리베리 “데뷔 1주년, 팬들을 향한 사랑 더 커졌다“ iconYG 트레저, 'TMI' 1화서 12인 멤버들 찰떡궁합 조합 공개(ft.비글미) icon공연 '옹알스', 남녀노소 쉽게 즐겨...'옹캉스'로 힐링해볼까 icon송강호·최우식·박소담·박명훈, '기생충' 오스카行 SNS 기쁨 폭발(ft.혜리-안재홍) icon직장인 72% “육아휴직-저출산 해소, 밀접한 관련 있다” icon文, 정세균 신임 국무총리 임명 재가...오늘(14일) 오후 임명장 수여 icon'정직한 후보' 라미란→김무열, 예고편 리액션甲 '코멘터리 영상' 공개 icon안준영 등 '프듀' 제작진 "고의성 없었다" 주장...한동철 증인신청 icon혜리, 큐원 상쾌환 '상쾌핫 카페' 프로모션 참여...일일 바리스타 변신 iconPN풍년, 설맞이 기획세트 구성·사은품 증정+최대 70% 할인까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