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오스카 후보 발표, 숫자로 보는 노미네이트 大기록 (ft.기생충)

제92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오스카) 후보들이 모두 발표됐다. 92년 역사를 자랑하는 시상식인만큼 이번 후보 발표를 통해 각종 기록들이 쏟아져나왔다. 어떤 기록들이 있는지 숫자를 통해 알아본다.

사진='우리의 20세기' 스틸컷(그레타 거윅)

# 0 : 오스카에 외면 당한 여성감독들

오스카 역사상 여성감독이 감독상 후보에 오른 건 단 5번 뿐이다. 1977년 ‘세븐 뷰티스’의 이탈리아 감독 리나 베르트뮬러, 1994년 ‘피아노’의 제인 캠피온, 2004년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의 소피아 코폴라, 2010년 ‘허트 로커’의 캐스린 비글로우(오스카 첫 여성감독 수상), 2018년 ‘레이디버드’ 그레타 거윅이 그 주인공이다. 올해 ‘작은 아씨들’ 그레타 거윅, ‘페어웰’ 룰루 왕,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 셀린 시아마 등 많은 여성감독들이 호평을 받았지만 오스카는 이들을 선택하지 않았다.

AP=연합뉴스

# 1 : 한국영화 최초의 후보 지명 ‘기생충’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은 한국영화 최초로 오스카 노미네이트를 달성했다. 또한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미술상, 편집상, 국제영화상까지 총 6개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이창동 감독의 ‘버닝’이 한국영화 최초로 오스카 예비 후보에 들었지만 최종 후보 지명엔 실패했다.

사진='조커' 스틸컷

# 2 : ‘조커’, 코믹북 기반 영화로 작품상 2번째 노미네이트

올해 최다 부분 후보의 주인공인 ‘조커’는 작품상, 감독상, 남우주연상을 포함해 총 11개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조커’는 코믹북 기반 영화로 지난해 ‘블랙팬서’에 이어 두 번째로 작품상 후보에 오르는 영예를 안았다.

사진='작은 아씨들' 스틸컷

# 4 : ‘작은 아씨들’ 시얼샤 로넌, 2번째 최연소 배우 부문 4번 후보 지명

시얼샤 로넌은 올해 ‘작은 아씨들’로 여우주연상 후보에 올랐다. 그는 2008년 ‘어톤먼트’로 여우조연상 후보에 처음 올라 2016년 ‘브루클린’, 2018년 ‘레이디버드’으로 여우주연상 노미네이트됐다. 그의 나이 25세에 벌써 4번째 오스카 후보 지명이라는 영예를 안았다. 4번 후보 지명된 최연소 배우는 제니퍼 로렌스다. 오스카 수상자인 그는 24세인 2015년 ‘조이’로 배우 부문 4번째 노미네이트를 기록했다.

사진='기생충' 스틸컷

# 6 : ‘기생충’, 작품상-국제영화상 동시 후보 지명된 6번째 영화

‘기생충’은 올해 작품상과 국제영화상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기생충’ 이전에 1970년 ‘제트’, 1999년 ‘인생은 아름다워’, 2001년 ‘와호장룡’, 2013년 ‘아무르’, 그리고 지난해 ‘로마’가 있었다. 이 영화들은 모두 작품상 수상엔 실패했다. 92년 오스카 역사상 외국어영화가 작품상을 받은 적은 단 한번도 없다.

AP=연합뉴스

# 9 : ‘아이리시맨’ 마틴 스콜세지, 살아있는 감독 중 최다 감독상 노미네이트

‘아이리시맨’으로 올해 오스카 감독상 후보에 오른 마틴 스콜세지는 살아있는 감독 중 가장 많이 감독상 후보에 올랐다. 총 9번 후보에 올랐으며 ‘디파티드’로 감독상을 딱 한번 받았다. 역사상 최다 감독상 후보 감독은 윌리엄 와일러로 총 12번이다.

AP=연합뉴스

# 52 :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 존 윌리엄스, 살아있는 사람 중 최다 후보 지명

‘스타워즈: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의 음악감독 존 윌리엄스는 이번이 52번째 노미네이트다. 그는 살아있는 사람 중 최다 후보 지명이라는 대기록을 또 한번 갈아치웠다. 존 윌리엄스는 총 5번 오스카 수상했으며 ‘스타워즈’ 시리즈, ‘쉰들러 리스트’ ‘E.T.’ ‘죠스’ 등으로 오스카를 방문했다. ‘스타워즈’ 영화로는 이번이 6번째 후보 지명이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뉴트로+스트리트 감성 수납...지프 ‘백팩 컬렉션’ 론칭 icon[현장] '히트맨' 권상우, "정준호 덕에 더 내려놓을 수 있었다" icon[현장] '웃는남자' 김소향 "규현-수호, 연습실서 이름표 잊은 채 연습 매진" icon젝스키스, 타이틀곡 'ALL FOR YOU'...새 분위기 공감송 탄생예고 iconCU, 펭수 이미지 ‘무단사용’ 게시물 삭제…슈스펭 인기 역효과 icon[현장] '웃는남자' 수호 "노래-연기 함께하는 뮤지컬은 종합선물세트 느낌" icon[현장] '히트맨' 정준호, 코믹 연기? "배우들 호흡 잘 맞아" icon[현장] 규현 "입을 찢든 칠을 하던 전혀 걱정 안돼" (웃는남자) icon한샘, 앱 리뉴얼 기념 이벤트 진행...베스트상품 최대 50% 할인 icon에르메네질도 제냐, 겨울컬렉션 공개...재활용·테일러링 ‘테마’ icon‘제보자들’ 수원 뒤덮은 떼까마귀, ‘검은 불청객’ 올 한해만 5천마리 iconK2, 스타일+실속 한번에!...설 선물 아웃도어 추천템 icon[현장] '웃는남자' 신영숙 "엑소 수호 더 없이 업그레이드" icon[현장] 뮤지컬 '웃는남자' 김경선-한유란 "1인 2역, 계급달라 누리는게 극과 극" icon삐용삐용 위험한 피부상태에는 주머니 속 '응급 뷰티템' PICK4 icon진중권, 공지영 '케어' 발언에 또 설전 "허언증 심해...마을회관 다시니라" icon2019 공연예술창작산실–올해의 신작 '오월바람''호모파베르' 초연 icon새해 시작을 더 활기차게...건강 위한 특별 프로모션 icon"더 업그레이드 됐다"...'웃는남자' 4년만 돌아온 규현→수호까지(종합) icon'다양성' 또 이슈?...오스카 후보 '충격' 탈락 #아콰피나 #제니퍼로페즈 #겨울왕국2 icon필리핀 탈 화산, 또 폭발 징후 발생...용암활동·지진 50차례 관측 icon혁통위 출범...한국당, 이번주 공관위 인선 마무리 예정 icon2020 소비트렌드 '팬슈머'...소비자 덕에 대박난 제품은? icon이한결X남도현, 삿포로 눈 축제 '케이-팝페스티벌 2020' 참석(ft. 김재환) icon‘사냥의 시간’ 안재홍·이제훈·최우식·박정민 vs 박해수 티저예고편 공개 icon‘블랙 위도우’ 4월 국내 개봉...역대급 스케일+폭발적 액션 ‘90초 영상공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