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필리핀 탈 화산, 또 폭발 징후 발생...용암활동·지진 50차례 관측

필리핀 탈(Taal) 화산이 또 폭발할 징후를 보이고 있다. 지난 12일 필리핀 수도 마닐라에서 남쪽으로 65km가량 떨어진 곳에서 폭발한 탈 화산에서 더 큰 폭발이 발생할 징후가 나타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로이터=연합뉴스

14일 현지 언론과 외신, 필리핀 주재 한국대사관 등에 따르면 필리핀 지진화산연구소는 이날에도 탈 화산에서 용암 활동이 계속되고 있으며 높이 800m의 짙은 회색 증기가 분출되고 있다고 밝혔다. 화산 지진도 약 50차례 관측됐다고 밝혔다.

연구소는 또 분화구 주변에서 다수의 새로운 균열이 나타나는 등 땅속에서 마그마가 올라와 더 크고 위험한 폭발이 발생할 징후를 보인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분화구에서는 또 거대한 화산재 기둥이 계속해서 뿜어져 나와 인근 지역을 위협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구소는 지난 12일 탈 화산에서 높이 10~15km에 달하는 테프라(화산재 등 화산 폭발로 생성된 모든 종류의 쇄설물) 기둥이 형성되고 수도권인 메트로 마닐라의 케손시 북쪽에까지 화산재가 떨어지자 경보 4단계를 발령해 현재까지 유지하고 있다. 수시간 또는 며칠 안에 위험한 수준의 폭발이 이뤄질 가능성이 있다는 것이다. 최고 수위 경보인 5단계는 그런 폭발이 진행되고 있다는 의미다.

이 때문에 호수로 둘러싸여 있는 탈 화산섬과 인근 지역 주민과 관광객 3만여명이 안전지대로 대피했고, 반경 14km 이내 주민에게 대피령이 내려졌다. 위험 지역에 45만명가량이 거주한다는 보도도 나왔다. 당국은 인근 지역에서 짙은 화산재 낙하가 상당 기간 이뤄질 것으로 보고 일부 이재민의 귀가 움직임에 강력한 제동을 걸었다.

레나토 솔리둠 연구소장은 “탈 화산 활동이 진정되고 영향권에 있는 지역 주민이 일상으로 돌아가는 데는 시간이 걸릴 것”이라며 “탈 화산 활동을 정확하게 예측하는 것은 어렵지만, 단기간에 끝나는 활동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번 화산 폭발로 인해 직접적인 인명피해가 발생했다는 보고는 아직 없었고, 우리나라 교민 중에도 피해를 본 사람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검경수사권 조정 ‘동상이몽2’, 임은정·진혜원 “개혁 첫발” vs 김웅 “거대한 사기극” icon'다양성' 또 이슈?...오스카 후보 '충격' 탈락 #아콰피나 #제니퍼로페즈 #겨울왕국2 icon2019 공연예술창작산실–올해의 신작 '오월바람''호모 파베르' 초연 icon새해 시작을 더 활기차게...건강 위한 특별 프로모션 icon진중권, 공지영 '케어' 발언에 또 설전 "허언증 심해...마을회관 다니시라" icon삐용삐용 피부비상사태에는 주머니 속 '응급 뷰티템' PICK4 icon유니버셜 웍스, 봄의류 제안...뉴트럴 컬러에 이국적 패턴 icon"더 업그레이드 됐다"...'웃는남자' 4년만 돌아온 규현→수호까지(종합) icon전기요 시장, 이메텍 특허기술 ‘인텔리히트’로 달군다 icon오스카 후보 발표, 숫자로 보는 노미네이트 大기록 (ft.기생충) icon뉴트로+스트리트 감성 수납...지프 ‘백팩 컬렉션’ 론칭 icon[현장] '히트맨' 권상우, "정준호 덕에 더 내려놓을 수 있었다" icon[현장] '웃는남자' 김소향 "규현-수호, 연습실서 이름표 잊은 채 연습 매진" icon[현장] '웃는남자' 수호 "노래-연기 함께하는 뮤지컬은 종합선물세트 느낌" icon혁통위 출범...한국당, 이번주 공관위 인선 마무리 예정 icon2020 소비트렌드 '팬슈머'...소비자 덕에 대박난 제품은? icon이한결X남도현, 삿포로 눈 축제 '케이-팝페스티벌 2020' 참석(ft. 김재환) icon[리뷰] ‘벌룬’ 어두운 시대, 자유를 찾아 떠오른 찬란한 열기구 icon이효리, 지코 지원사격? ‘아무노래’ 댄스 커버 “I ♥ this song” icon‘우아한모녀’ 최명길, 차예련 죄책감에 눈물 “엄마가 다 잘못했어” icon‘우아한모녀’ 최명길, 정미애=차미연 과거 들통?…이훈 의심↑ icon방탄소년단, 5개국 현대미술 작가 만난다 ‘CONNECT, BTS’ icon설민석 “서양미술사, 사조 이름 대부분이 조롱과 욕설에 기인” icon이승연, 나이 언급도 쏘쿨 “반백년 넘게 살아…성형 전 사진도 OK” icon허경환, 닭가슴살 사업 연매출 200억대 “개그맨 힘들어서 시작” icon허경환, 마흔파이브 전 데뷔기회 있었다? 홍진영 “김영철 ‘따르릉’ 배틀” icon‘검사내전’ 정려원, 이선균 유척 질투할 이유無…전임자 물건 ‘반전’ icon‘검사내전’ 정려원, 워킹맘 이상희에 “맡은 일 못할거면 휴직해라”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