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X빌리 아일리시와 특급 콜라보, 최연소 주제곡 가창자

스파이 액션의 레전드인 007의 25번째 작품이자 2020년 초특급 기대작 ‘007 노 타임 투 다이’(수입/배급: 유니버설 픽쳐스)가 4월 개봉을 앞두고 대망의 주제곡 아티스트를 공개했다. 역사상 최연소 주제곡 아티스트로 선정된 인물은 바로 전세계를 강타한 라이징 스타이자 2001년생의 여성 싱어송라이터 ‘빌리 아일리시’다.

007 역사상 최연소 주제곡 아티스트로 선정된 빌리 아일리시는 2016년 싱글앨범 [Ocean Eyes]로 데뷔, 2019년 전세계를 강타한 2001년생 미국 출신의 라이징 스타이다. ‘Bad Guy’로 21세기에 태어난 아티스트 중, 최연소 빌보드 싱글 차트 1위에 오른 그녀는 오는 제 62회 그래미 시상식에서 올해의 앨범 및 올해의 노래 등 6개 부문에 노미네이트 되는 영광까지 얻었다.

그녀의 독보적인 행보로 세계적인 패션 브랜드 H&M과 패션 콜라보레이션까지 진행하는 가운데, 빌리 아일리시는 그녀의 친오빠인 피니어스 오코널과 함께 ‘007 노 타임 투 다이’ 주제곡 작업에 전격 합류했다.

빌리 아일리시는 피니어스 오코널과 함께 ‘007 노 타임 투 다이’ 주제곡 작사 및 녹음을 함께 참여해 놀라운 음악을 조만간 공개할 예정이다. 007시리즈의 수석 프로듀서 바바라 브로콜리와 마이클 G. 윌슨은 007 시리즈 역사상 최연소 아티스트 선정에 대해 “우리는 빌리 아일리시와 피니어스 오코널 남매가 ‘007 노 타임 투 다이’를 위해 영화의 감성을 불어넣고 완벽하게 작업할 수 있는 것 자체가 놀랍다. 믿을 수 없을 만큼 강력하고 감동적인 노래를 발표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라고 전했다.

메가폰을 잡은 캐리 후쿠나가 감독 역시 “007 시리즈의 주제곡에 역사상 최연소의 아티스트이자 천재 남매가 선택된 이유는 분명하다. 나 역시 그들의 열렬한 팬이자, 그들이 갖고 있는 창조적인 재능과 영감은 이 세상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을 만큼 최고라고 생각한다. 그들의 목소리가 아마도 다음 세대를 위한 메시지이자 새로운 변화, 새로운 관점이 될 수 있는 이정표라고 생각한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이어 빌리 아일리시는 “이 순간, 모든 것들이 영화의 일부가 된다는 것 자체가 미친 것 같다. 내가 이러한 전설적인 시리즈의 일부인 영화에 테마 곡을 부를 수 있다는 것은 말로 표현할 수 없는 영광이다. 007시리즈는 현존하는 가장 멋진 프랜차이즈 영화이다. 나는 아직도 주제곡을 부를 수 있다는 것이 믿겨지지 않고, 충격에 빠져 있는 상태다”라고 감격의 소감을 전했다.

마지막으로 그녀의 오빠 피니어스 오코널은 “007시리즈 주제곡을 쓰는 것은 평생 꿈꿔왔던 일이다. 우리가 전세계 최고이자 전설적인 프랜차이즈 영화 007의 새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에서 주제곡 작업을 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 행운을 거머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처럼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조만간 새로운 주제곡의 베일이 드러날 것으로 보인다. 새로운 주제곡 아티스트를 공개해 전세계의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다니엘 크레이그, 라미 말렉, 라샤나 린치, 레아 세이두, 벤 위쇼, 아나 디 아르마스, 나오미 해리스, 랄프 파인즈 등이 초호화 캐스팅 라인업을 완성, 출연한다. 이와 함께 ‘그것’의 각본을 쓴 캐리 후쿠나가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국내에서는 4월 9일 개봉한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연말정산 간소화 서비스, 오늘(15일)부터 시작…소득·세액공제 자료 조회 icon'본대로 말하라' 장혁·최수영·진서연, 살인마 '그놈' 추적...하이라이트 영상 공개 icon'올리비아로렌', 리버서블 가방 ‘트윈클 백’ 출시 '내 맘대로 뒤집자' icon'설맞이' 한우 할인판매, 20일부터 3일간 청계광장서 최대 40%할인 icon'기생충' 이선균·최우식 측 "美배우조합상 참석 확정" (공식) icon1인 커머스 쇼핑몰 ‘마플샵’ 오픈...차세대 커머스 자리 노린다 icon'골목식당' 백종원, 홍제동 치킨집 혹평 "레트로 가게? 양념맛은 아냐" icon공효진·수호·한예슬·장기용·위너 등, 지미추 컬렉션 빛내다 icon질스튜어트 액세서리, 트렌디한 디자인 ‘J 판타지’ 공개 icon로스트아크 '로열로더스', 18~19일 4강·결승전 개최...이벤트多 눈길 icon‘이태원클라쓰’ 권나라, 박서준 첫사랑→유재명 오른팔...팔색조 매력 icon'인간구찌' 엑소 카이, 플라워 프린팅 '빈티지 룩'으로 밀란 시선 싹쓸이 icon신분당선 광교~호매실 노선, 예비타당성 통과...2023년 착공 전망 icon'로미스토리' 코엑스점 오픈 기념 이벤트...할인부터 쇼핑지원금까지 icon클럽메드, '스키패스' 프로모션...알파인스키 대표급 서비스 icon스트리트 캐주얼 LMC, 백 컬렉션 ‘시스템’ 선봬 icon한채아 남편 차세찌, '음주 교통사고' 기소의견으로 검찰 송치 icon피부 생기! 후회말고 기본부터 탄탄하게 '멜라토닌' 화장품 PICK3 icon'쿨까당' 도윤, 유산슬 MV 출연 비하인드 공개...트로트 열풍 분석 icon이국종 교수, 귀국했지만 입항행사는 ‘불참’…유희석 폭언논란 의식? icon'중년 엘사' 최연화→'파격변신' 이도희까지, '보이스퀸' 준결승전 icon'유출금지' (여자)아이들 첫 주인공...'라이언' 녹음실 비화 대방출 iconYG 트레저TV 베일 벗었다...12人 직접 기획 참여한 '유튜버' 도전기 icon‘라디오스타’ 이이경 “방탄소년단 진, 데뷔전 연기학원에서 처음 만나” icon‘머니게임’ 고수, 국정감사 스포트라이트 집중…“1~2회 완전히 몰아친다” icon블랙핑크, 美 페이퍼 'K-Pop 센세이션’ 선정…리아나-빌리 아일리시 나란히 icon'해치지않아' 예매율 1위-주요 예매사이트 석권! 흥행예감 icon엑소 카이, 구찌 패션쇼 참여..'인간구찌' 밀라노 뒤집다 icon달시 파켓 “‘기생충’ 봉준호 감독, 번역 과정 잘 이해하고 있어" iconMBC ‘꼰대인턴’, 5월 편성 확정…’백낭’ 남성우 감독 신작 icon명절 최고템 대형 잔치팬! 이마트, 주방용품 할인전 icon현빈 소속사, 악성루머 자료 수집 “소속배우 권익보호” 나섰다 icon‘해투4’ 장현성, 차은우 버금가는 큰아들? “걸그룹이 ‘아버님’이라고 불러” icon‘대한외국인’ 제이쓴, 홍현희 개인기 투혼에 “돈 버는 모습보니 짠해” icon고민정-유송화, 총선 사퇴시한 하루 앞두고 사직…출마지는 아직 icon[포토] 뮤지컬 '웃는 남자', 더 업그레이드 돼 돌아왔다! icon[포토] '웃는 남자' 수호, 조커 뺨치는 광기 어린 연기!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