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현장] '남산의 부장들' 이병헌 "우민호 감독, '마약왕' 이후 많이 차분해져"

이병헌이 우민호 감독에게 팩트 폭격을 날렸다.

15일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1월 22일 개봉하는 영화 ‘남산의 부장들’ 언론배급시사회가 열렸다. 이날 ‘내부자들’ ‘마약왕’을 연출하고 ‘남산의 부장들’로 돌아온 우민호 감독을 비롯 주연배우 이병헌, 이성민, 곽도원, 이희준이 참석해 기자들과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사진=연합뉴스

52만부 이상 판매를 기록한 김충식 작가의 논픽션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한 ‘남산의 부장들’은 1979년, 제2의 권력자라 불리던 중앙정보부장 김규평(이병헌)이 대한민국 대통령 암살사건을 벌이기 전 40일간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이번 작품은 10.26 사건에 집중하며 중앙정보부장 김규평, 박통(이성민), 전 중앙정보부장 박용각(곽도원), 대통령 경호실장 곽상천(이희준) 네 사람을 중심으로 청와대, 중앙정보부, 육군 본부에 몸담았던 이들의 관계와 심리를 담담하게 따라간다.

이병헌은 박통의 오른팔 김규평 역을 맡아 감정을 절제하면서도 그 감정을 무표정에 드러내는 명연기를 펼친다. 그는 “원작이 있기 때문에 왜곡하지 않으려고 노력했다”며 “‘달콤한 인생’ 때도 클로즈업이 많았는데 이번 영화도 그렇더라. 감정을 유지하면 무언가를 막 하려고 하지 않아도 관객분들에게 잘 전달될거라고 믿었다”고 전했다.

그는 ‘내부자들’에 이어 다시 한번 우민호 감독과 만났다. 이병헌은 “‘마약왕’이 잘 안 돼서 성격이 많이 바뀐 거 같더라. 생각보다 많이 차분해졌다”고 해 웃음을 유발했다.

한편 ‘남산의 부장들’은 1월 22일 개봉한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알로소, 어반 클래식 ‘클렉트’ 출시기념 얼리버드 프로모션 icon강예슬, 뮤지컬 '트롯연가' 캐스팅...원조 '미스트롯' 출신의 합류! icon젝스키스, ‘ALL FOR YOU’ 트랙리스트 공개...음악적 성장+보컬 매력 재발견 icon[현장] '남산의 부장들' 이성민 "박정희 전 대통령 연기, 솔직히 부담 컸다" icon서울드래곤시티, 사랑하는 사람과 즐길 수 있는 '올포유' 패키지 출시 icon다비치 이해리, 두번째 미니앨범명 'from h'...관통하는 오브제는 편지 icon'버즈 오브 프레이' 극강텐션-컬러풀 뮤직비디오 공개! 전 세계 반응 폭발 icon[포토] '소녀가 소녀에게' 에다 유카 감독 "여성 표현하는 영화 만들고 싶다" icon'해치지않아' 위험한 중독성 지닌 '로고송' 영상 전격 공개! icon’스토브리그’, 3부 분할 편성 “중간광고 아닌 PCM”…시청자VS방송사 온도차 [종합] icon‘라디오스타’ 권상우, ‘소라게 짤’ 탄생 비화 공개...2020버전까지 icon[포토] 뮤지컬 '웃는 남자' 수호, 규현 목소리 너무 감미로워요~ icon이케아, '인도산 트롤릭트비스 머그' 글로벌 리콜 시행 icon[포토] '웃는 남자' 박강현, 꿀 보이스로 희망을 노래하다! icon예스24, 문화소외계층 아동 위한 도서 1천권· 후원금 500만원 기부 icon아나운서 출신 이재용, '모던 패밀리' 합류...10년차 재혼 라이프 공개 icon'모두 그곳에 있다' 학교 폭력 소재 다룬다...노정의 1인 2역 첫 도전 icon거미 '너의 하루는 좀 어때'로 음원차트 상위권 진입 'OST 여왕 위엄' icon[3PICK 리뷰] '남산의 부장들' 우민호 돌아왔다! 긴장감甲 '숨멎' 정치게임 icon美아카데미, 봉준호가 그린 봉준호 '자화상' 공개...그림 재능 입증 icon김학범호, 우즈벡 디펜딩챔피언?...부담無! 경기력↑ 중요 icon[1인가구 필수템] 리스너 취향대로! 스마트 블루투스 스피커 'JBL 펄스 4' icon[인터뷰①] '소녀가 소녀에게' 에다 유카 감독, "14세 경험, 미유리에 투영" icon김혜수·김다미·진서연, 2월엔 뭐보지? TV드라마 여배우 열전(ft.흥행불패)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