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경찰 “주진모 등 연예인 개인정보 해킹 내용 유포시 엄정조치”

주진모 휴대전화 메시지 해킹 및 유출 사건에 대해 경찰이 강경대응 입장을 밝혔다.

15일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일부 연예인들의 개인정보 유출 사건과 관련한 휴대전화 문자 메시지와 사진이 온라인상에서 무분멸하게 확산돼 관련자들의 2차 피해가 우려된다”라고 전했다.

이에 “이같은 유포 행위는 정보통신망법상 명예훼손죄 등으로 처벌될 수 있다”라고 경고했다.

앞서 주진모의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측은 “최근 각종 온라인 SNS, 모바일 메신저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유포되고 있는 소속 배우 주진모씨와 관련해 당사는 유포된 정황을 포함한 일련의 상황에 대해 수사기관에 정식으로 수사를 의뢰하고 강경한 법적대응을 할 방침"이라고 밝힌 바 있다.

주진모는 최근 개인 휴대전화가 해킹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 개인 자료를 언론사에 공개하겠다는 악의적인 협박과 함께 금품을 요구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주진모 해킹과 관련, 사실관계가 확인되지 않은 문자메시지가 유포되며 배우들이 곤혹을 치르고 있는 상태다.

한편 정보통신망법에 따르면 '사실 적시 명예훼손'은 3년 이하 징역 또는 3천만원 이하 벌금, '허위 사실 적시 명예훼손'은 7년 이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 벌금에 처할 수 있다.

강보라 기자  mist.diego@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보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오리온 생감자 스낵, 中·베트남 매혹....현지화 전략 통했다 icon경자년 첫 명절 알차게 보내기! 설 연휴 호텔 패키지&파티 icon[인터뷰②] '소녀가 소녀에게' 에다 유카 감독, "여성 표현하는 영화 하고파" icon색종이 공예처럼...스쿠, 메이크업 잇템 ‘스프링 컬러 컬렉션’ 선봬 icon김혜수·김다미·진서연, 2월엔 뭐보지? TV드라마 여배우 열전(ft.흥행불패) icon[1인가구 필수템] 리스너 취향대로! 스마트 블루투스 스피커 'JBL 펄스 4' icon셀럽 애정템 ‘PS1백’, 탄생 10주년 한정판 3종 론칭 icon[인터뷰①] '소녀가 소녀에게' 에다 유카 감독, "14세 경험, 미유리에 투영" icon김학범호, 우즈벡 디펜딩챔피언?...부담無! 경기력↑ 중요 icon비오템, ‘NEW 라이프 플랑크톤 안티에이징 세럼’ 팝업스토어 오픈 icon美아카데미, 봉준호가 그린 봉준호 '자화상' 공개...그림 재능 입증 icon[3PICK 리뷰] '남산의 부장들' 우민호 돌아왔다! 긴장감甲 '숨멎' 정치게임 icon천호엔케어, 설맞이 ‘설프라이즈 딜’...9900원 특가전 icon'모두 그곳에 있다' 학교 폭력 소재 다룬다...노정의 1인 2역 첫 도전 icon브룩스 브라더스, ‘하프집업 메리노 울 스웨터’ 선봬 icon거미 '너의 하루는 좀 어때'로 음원차트 상위권 진입 'OST 여왕 위엄' icon아나운서 출신 이재용, '모던 패밀리' 합류...10년차 재혼 라이프 공개 icon메디테라피, 휴대용 마사지기 ‘속살스핀’ 사전예약 이벤트 icon예스24, 문화소외계층 아동에 도서 1000권· 후원금 500만원 기부 icon[리뷰] ‘히트맨’ 코믹+액션+만화+영화 다잡은 욕심쟁이! icon'우아한 모녀' 최명길 "캐리 30년전 사망, 용서도 때가 있다" icon지수원 "최명길, 조경숙 앞에서 일부러 설간호사 이야기해" 의심(우아한모녀) icon'우아한모녀' 차예련, 실수로 최명길 액자깼다...최명길 '화들짝' icon최명길, 김명수-지수원 앞에 "내가 로라패션 회장이다" 정체 밝혀 icon골든차일드 보민, 첫 가마솥 밥+뚝배기 불고기 만들기 도전 '멘붕' icon'한밤' 김건모 측 "A씨 고소장도 못본 상태, 여론이 나쁜 사람 만들었다" icon크리샤 츄 "성형 아냐, 스트레스성 림프 부종때문"...해명에 '누리꾼 사과'(종합) icon정수근, '스토브리그' 트레이드 일화 모티브 주인공 "화가 나서 그만"(한밤) icon팝핀현준, 처가서 생애 첫 낙지손질→싸늘한 분위기 '좌불안석' icon'실화탐사대' 소변테러 피해자 "물티슈-칫솔에도 묻었다" 심리불안 증세 icon소변테러 범인은 피해자 같은 학원 중학생이었다...충격에 혈뇨 현상까지(실화탐사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