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장민호 "진 탈환 목표" 도발...김호중 "보여줄게" 빅뱅 예고

김호중이 장민호의 도발에 응수할까.

사진=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캡처

16일 방송된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본선 1차 팀 미션이 진행됐다. 이날 현역부A ‘장민호랑나비’ 팀(장민호, 임영웅, 영기, 신인선, 신성, 영탁) 댄스 트로트 노래 박현빈의 ‘댄싱퀸’으로 모두 통과했다.

리더 장민호는 “타장르의 진을 꼭 되찾고 싶다”며 “첫째 목표는 올하트, 둘째는 진 탈환이다”고 포부를 밝혔다. 예선 진은 타장르부의 김호중이었다.

‘장민호랑나비’ 무대에 이어 타장르부가 대기하던 중 장민호의 이야기를 듣게 됐다. 미스터붐박스는 “장민호 형님이 진 다시 뺏고 싶대”라고 김호중에게 말했다.

김호중은 잠시 머뭇거리더니 “보여줄게”라고 말하며 독기를 품은 표정을 보여 앞으로 이들의 대결이 어떻게 진행될지 궁금케 했다. 

박경희 기자  gerrard@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경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김학범호, 8강 상대 요르단 확정...역대 전적 3승 3무 우위 icon박항서 베트남, '골키퍼 실수+PK 허용' 북한에 1-2 패배...8강 진출 실패 icon임영웅, '장민호랑나비' 팀 댄스 구멍 등극...으쓱으쓱 바운스 폭소 icon'맛남의 광장' 김동준, 손님 아이 안아주며 "편히 식사하세요" icon나무 정민, 후렴구 욕심?...'허민영영' 팀 분위기 어수선 icon'지원사격' 양지원·김수찬, 팀 미션 불화?...마스터 "서로 싸웠대" icon'보이스퀸' 박진영X조엘라, 듀엣미션 1412점 획득...윤일상 "무대 찢었다" icon'양준일 91.19' 양준일 "뉴스룸 출연? 물음표 물음표" icon'미스터트롯' 김호중, 예선 '진' 선정...임영웅·홍잠언 뒤이어 (ft.대국민투표) icon청원경찰 박경래, 아내 사별 고백에 울컥 "딸 추천에 '미스터트롯' 도전" icon김인석, 제2의 김나희? "노래실력은 웃기지 않겠다"...올하트 성공 icon'양준일 91.19' 양준일 "우리 아들 별명 와일드" 남다른 아들 자랑 icon오션 출신 최현상, 188cm 참가자 최장신...쭉 뻗음 고음 깜놀 icon노지훈, '손가락 하트' 노래 주인공 눈길...레이싱걸 이은혜와 결혼 icon'보이스퀸' 주설옥, 준결승 7위→최종 결승 턱걸이 "떨어졌다고 생각했다" icon'맛남의 광장' 김희철, 역할황금분할? 각 담당 확실한 멤버구성 '만족' icon‘전세계 주목’ 방탄소년단, 오늘 선공개곡+아트필름 공개 icon윤덕원, 수능 1개 오답+서울대 출신 “너무 오래전 이야기” 수줍 icon윤하, 오늘(17일) '뮤뱅'서 '윈터 플라워(Feat. RM)' 무대 최초공개 icon‘싱어즈’ 한대수, 韓 최초의 히피? 뉴욕에서 전해온 고백 icon'2월 컴백' 이달의 소녀, 비비-이브, 티저 이미지 공개...걸크러시 매력 icon‘보니하니’ 측 “채연X의웅, 밝은 표정으로 녹화 마쳐”…20일 방송재개 icon'씨름의 희열' C조 조별리그전 공개..."급부상 다크호스 탄생할 것" icon김성태, 오늘(17일) ‘딸 KT 부정채용 의혹’ 1심 선고 icon김동준, '맛남의광장' 열혈 막내의 성장기..양세형도 센스 인정 icon‘쌍천만 배우’ 최우식, 흥행 기운 이어갈까? ‘사냥의 시간’ 연기 변신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