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골든차일드, 27일 '아육대'서 400M 계주 5연속 금메달 도전

‘2020 설 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이하 ‘2020 아육대’)에 출전한 골든차일드가 e-스포츠 종목에서 맹활약을 펼쳤다.

25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2020 아육대’에서는 골든차일드 멤버 이대열, Y, 김지범, 홍주찬이 e-스포츠 종목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앞서 진행된 e-스포츠 축구게임에서 화려한 플레이로 에이티즈를 제치고 예선 B조 2위로 준결승에 오른 골든차일드 Y와 김지범은 우승후보 펜타곤과 맞붙어 결승전에 버금가는 명경기를 펼쳤지만 강적을 꺾지 못하고 패배했다.

이어진 e-스포츠 서바이벌 슈팅게임 솔로 경기에서는 쟁쟁한 우승후보들을 상대로 ‘존중하며 버티기’ 작전을 펼친 골든차일드 Y가 최종 생존자 3인까지 오르며 메달권에 진입했다. 메달의 색을 결장하는 마지막 순간, 슈팅게임 에이스 박지훈과 맞상대해 심장 쫄깃한 경기를 펼친 골든차일드 Y는 허를 찌리는 박지훈의 한방에 패배하며 최종 3위에 그쳤다.

슈팅게임 솔로 경기에서 아쉽게 동메달을 차지한 골든차일드 Y는 25일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소감을 밝혔다. Y는 “사실 게임을 굉장히 좋아하지만, 좋아하는 만큼 잘 한다고 생각해본 적이 없다”라며 “그래도 열심히 한 덕분에 생각지도 못한 메달을 얻게 돼서 굉장히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2018년 설 특집 ‘아육대’에 첫 출연한 골든차일드는 에어로빅, 60M 육상, 양궁, 족구, 승부차기, 씨름, e-스포츠, 400M 계주까지 출연한 전 종목에서 금메달 5개, 은메달 3개, 동메달 4개를 따며, ‘골든차일드’라는 이름값을 톡톡히 했다.

특히 400M 계주 부분에서는 4연속 금메달 획득이라는 기록을 선보이며, 이번에도 예선을 가뿐히 통과하며 오는 27일 방송에서도 금메달을 획득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골든차일드의 이어지는 활약상은 27일 오후 5시 방송되는 MBC ‘2020 설 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3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골든차일드는 29일 정규 1집 리패키지 앨범 ‘위드 아웃 유(Without You)’로 컴백을 앞두고 있다.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전참시’ 송가인, 설날 풍성한 재미 쏠쏠 '역시 송가인이어라~’ icon[오늘날씨] 전국 대체로 흐림, 일출 시간은 강릉 기준 오전 7시 34분 icon이엔티비, 새해맞이 한정수량 최대 26% 할인행사 icon인천국제공항, 오후 4~6시 가장 붐빈다 icon가방편집숍 저스트원더, 최대 30% 할인 ‘트렌드백’ 기획전 icon홍현희, 시매부와 시댁에서 먹방 배틀 “족발이 메인” icon연휴에도 오픈! 명절 스트레스, 오붓한 외식으로 풀어볼까 icon올포유, 품격있는 명절 스타일링 ‘글렌체크 코트’ 출시 icon‘전참시’ 홍현희, 다이어트 메뉴 치떡치떡? 도라지정과까지 icon‘전참시’ 홍현희, 매니저에 잣 선물 “불로장생 음식이야” icon송가인, 팬클럽 생일파티 스케일 “팬카페 가입자 5만명 넘어” icon송가인, 나이 33세 생일상은 매니저가? “만들면서 다 먹겠네” icon‘씨름의희열’ 황찬섭 “씨름은 기술, 신장과 힘 전부 아니야” icon설연휴, 지친 피부 솔루션...촉촉·편안 뷰티템 icon동해 펜션 가스폭발로 투숙객 4명 사망…원인 대형버너로 추정 icon‘사랑불’ 현빈, 양경원 속사포 화법에 울컥 “나도 대사 좀 하자요” icon‘사랑불’ 탕준상, 직접 뽑은 명장면은? “금은동 어리지만 의리있어” icon‘놀면 뭐하니’ 이효리♥이상순, ‘인생라면’ 방문...유산슬X송가인 듀엣송 커밍순 icon‘런닝맨’ 전소민♥양세찬’, 공식 커플 사주 궁합 공개 icon'간택' 진세연♥김민규, ‘입맞춤 엔딩'...종편 동시간대 시청률 1위 icon장성규 “프리랜서 선언? 주변서 말려...더 하고 싶었다” icon"중국인 입국금지 요청"...청와대 국민청원 20만 돌파...현실 가능성은? icon김학범호, 오늘 U-23 축구 사상 '최초 우승' 도전 icon터키 동부 지진, 사망자 29명으로 늘어...엘라지 22명 매몰 추정 icon‘정법’ KCM, 오빠 믿지 팀의 든든한 유경험자...독보적 리더십 icon'남산의 부장들' 개봉 5일째 200만 돌파...설연휴 흥행강자 icon방시혁 대표, 美 빌보드 '파워 리스트' 선정! "방탄소년단 등 사업 다각화" icon서울 장충동 호텔 화재로 37명 병원이송...투숙객 600여명 대피 icon‘슈돌’ 연우x하영, 결혼식의 꽃 화동 변신 '귀염 뿜뿜' icon‘씨름의 희열’ 노범수·손희찬·황찬섭, D조 탈락의 주인공은? icon'포레스트' 측 "박해진, 철저한 준비성으로 레펠 하강 장면 단번에 완성" icon캐나다도 코로나 바이러스 첫 확진자 발생...최근 우한 다녀온 50대 icon‘집사부일체’ 골프 레전드 사부, 신상승형재와 게임 대결 승부욕 '폭발' icon'아육대' 하성운 3관왕...27일 NCT 드림vs몬스타엑스 양궁 금메달 쟁탈전 등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