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TV
거북이 금비 "터틀맨 故 임성훈 떠난 후 8년만, 현실 회피했다" 눈물

거북이 금비가 8년만에 근황을 전했다.

9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낭랑18세'의 네 번째 방어전이 진행된 가운데 치약이 강약중강약과의 대결에서 실패하며 얼굴을 공개하게 됐다. 

시원시원한 목소리로 박미경의 '이브의 경고'를 부르며 가면을 벗은 그는 거북이의 보컬 금비였다.

유영석은 "듀엣곡 무대 재고해야한다"고 했고, 카이는 "두번째 곡에서 너무 깔끔하고 좋은 소리가 많이 나와서 아쉬운 마음이 든다"고 말했다.

8년만에 무대에 오른 금비는 "예전에 '음악중심' 무대를 여기서 했다. 막상 올라와서 노래하니 떨리기 보다는 좋았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8년 전 거북이 리더 터틀맨 故임성훈이 떠난 후 "현실을 회피한 것도 있고 무서운 것도 있었다. 그래서 무대를 떠나기로 결심 했었다. 시간이 지나니까 생각이 나더라"라고 다시 무대에 오른 이유를 밝히며 눈물을 흘렸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신성록, 딱지치기 승리 이승기에 "제가 구운거 알죠?" 어필(집사부일체) icon'복면가왕' 티라노=김세진이었다...김구라 '배구종목' 맞혔다 icon김형묵, '복면가왕' 몰디브로 등장 "연습 위해 노래방서 60만원 사용" icon전도연 "딸이 이승기 팬, 사인 받은 적 있어"(집사부일체) icon대세는 얼씨룩! 뉴트럴 컬러로 완성하는 ‘스트리트’ 스타일링 icon헤어부터 바디...미세먼지 케어 ‘탑투토’ 뷰티템 주목 icon지석진, 송지효에 물 뿌리고 자기 몸 스캔...김종국·유재석 "최악이다" icon정부, 중국 우한에 3차 전세기 보낸다 "한인 가족인 중국 국적자도 수송 방침" icon[1인가구 필수템] 홈카페 첫 선택 ‘필립스 1200 에스프레소 머신’ icon김소연 대표 "올해 가기 전 다 같이 뉴욕가자"...성상무 불편(당나귀귀) icon'이태원 클라쓰' 권나라, 박서준X김다미 상대 밀당·간보기·앞통수 ‘맹위’ icon퍼즈, 봄여름 컬렉션 론칭...컬러+로고플레이 ‘데일리룩’ icon제92회 아카데미시상식 생중계...이동진X안현모 “기생충 수상 기대” icon신종코로나 환자 2명 추가 총 27명…25번 확진자 아들·며느리 icon크러쉬, 오늘 ‘사랑의 불시착’ OST 발매...현빈♥손예진 키스신 송 icon차준환, 4대륙피겨 최종 5위...하뉴 유즈루, 그랜드슬램 달성 icon현빈, ♥손예진 보디가드 변신...박형수와 분노의 육탄전(사랑불) icon‘방법’ 연기고수 정문성·김민재·이중옥, 초자연 장르물 하드캐리 예고 icon모델 송해나, '복면가왕' X파일로 등장...윤상 "90년대면 데뷔했을 것" icon'집사부일체' 신성록, '기생충' 그림 문제에 진짜 기생충 그렸다 icon'사풀인풀' 나영희, 이태선 신고 "할머니 쓰러져 있어 신고한 것 뿐" icon박해미, 나영희 '이태선 사건' 관련한 이상행동 파악 '의심'(사풀인풀) icon김재영, 설인아 피하는 동료 순경에 "합석해도 될까요?" 제안 icon'사풀인풀' 윤박, 조윤희에 "조우리 내 동생이라 죄 짓는 기분" 속내토로 icon정원중, 설인아에 "이태선 사건 수사자료, 누군가 막아놨다"(사풀인풀) icon송가인 "진도 본가 하루 2000명 관광객 방문, 안전상 이유로 CCTV 설치" icon'사랑의불시착' 현빈, 손예진 개인가드 짤렸다...오만석 구사일생 icon손예진, 의식 차리고 현빈과 눈물 재회...가족들엔 "꺼져" icon송가인 "과거 무명 8~9년간 '미우새', 지금은 돈덩어리라고" icon'사랑불' 김정현 "서지혜 앞에선 착한 사람이고 싶다" 첫 입맞춤 icon손예진, 녹취록 통해 박형수-윤지민 범죄사실 폭로(사랑의불시착) icon'사랑불' 오만석, 현빈에 총 쐈다...국정원 요원들에 포위 icon김종국-하하, 전소민에 짖궂은 장난 "양세찬이 너 짝사랑해"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