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S이코노미 잡/재테크
직장인 76.5% "고용 불안감 느낀다"...대기업·정규직도 예외無

직장인 10명 중 8명은 현재의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끼면서 근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벼룩시장구인구직 제공

생활밀착 일자리를 제공 사이트 벼룩시장구인구직이 직장인 3473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직장인 고용 불안감’에 대해 조사한 결과,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 중 76.5%가 ‘현재의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낀다’고 밝혔다. 이에 비해 ‘현재의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끼지 않는다’고 답한 응답자는 23.5%에 그쳤다.

이 같은 고용불안감은 성별과 연령대, 기업형태, 고용형태에 따라 다소 차이가 있었다. 성별로는 여성 직장인(79.1%)의 고용불안감이 남성 직장인(73.5%)에 비해 높았으며 연령대로는 30대 직장인이 79.4%로 가장 높았고 50대(77%), 40대(76.5%), 20대(67.5%)의 순이었다.

근무하고 있는 기업 형태로는 중소기업에 근무하고 있는 직장인들의 고용 불안감이 79.5%로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중견기업(75.1%), 대기업(68.1%), 공기업(62.4%) 순이었다.
 
특히 정규직 직장인들의 고용 불안감이 비정규직 직장인과 비슷한 수준인 것으로 조사돼 눈길을 끌었다. 현재 고용불안감을 느끼고 있다고 답한 비정규직 직장인은 76.6% 였으며 정규직 직장인은 이보다 불과 0.2% 낮은 76.4%로 정규직임에도 불구, 현재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끼고 있는 직장인이 많았다.

불안감을 느끼는 이유로는 ‘회사 경영실적, 재정상태가 좋지 않아서’(34.2%)를 1위로 꼽았다. 이어 ‘업무량이나 회사에서의 입지가 줄어들어서'(16.8%), ‘함께 일하던 동료들의 이직 및 퇴사가 많아져서’(13.7%), ‘회사 주업종의 쇠퇴’(13.2%), ‘회사에 구조조정이 진행됐거나 예정돼 있어서’(12.5%), ‘임신·출산·육아로 인한 근로 부재’(9.6%) 순이었다.

사진=연합뉴스 / 본 기사와 무관

고용불안감은 직장생활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었다. 직장인 43.4%가 고용불안감으로 ‘이직 및 퇴사’를 고려하고 있다고 답했다. 이외 ‘업무 의욕 감소’(33.5%), ‘업무 성과 감소’(8.9%), ‘야근, 시간 외 근무 등 업무량 및 강도 증가’(7.6%), ‘전체적인 회사 분위기 다운 및 동료와의 관계 악화’(6.6%) 등의 의견이 있었다.

재직중인 회사 분위기를 묻는 질문에는 ‘작년에 비해 전반적으로 고용불안이 더 느껴진다’(53.6%)는 응답이 가장 많았으며 ‘작년에 비해 좋아진 것 같다’는 답변은 9.9%에 머물렀다. 또한 직장인들은 약 53.9세까지 직장생활을 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며 늘어난 수명에 비해 길지 않은 직장생활을 예고하기도 했다.

이처럼 고용불안감이 확산되면서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는 ‘이직 및 전직’(25.7%)이 가장 많았고 ‘따로 준비하고 있는 것이 없다’는 답변이 23.6%로 뒤를 이었다. 이 외에도 ‘자격증 취득’(23.3%), ‘투잡’(9.6%), ‘창업준비’(9.1%), ‘주식 및 부동산 투자’(8.8%)를 준비하고 있다는 답변도 있었다.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해피투게더4' 정준하, 제2의 정촛농? 전문가 6가지 솔루션 제안 icon외교부 "지소미아 언제든 종료 가능, 日수출규제 조치 철회 촉구" icon‘미스터트롯’ 임영웅-이찬원-영탁, 탈락 가능성 있다? 트로트에이드 新미션 icon'더 로맨스' D-1, 김지석X유인영-강한나X정제원 "사랑 어렵다"...예고편 공개 icon거북이 출신 금비, GB엔터테인먼트 설립...2020년 활동 영역 넓힌다 icon‘최파타’ 기프트 “아이돌 노래 너무 좋아, 차트곡 즐겨 듣는다” icon이마트 ‘깨끗한 우리집 만들기’...대규모 청소용품 할인전 icon'기생충' 곽신애 대표 "이미경 CJ부회장 수상소감, 사전에 미리 정한 것" icon“우린 커플♥” 설렘 가득 로맨틱 '밸런타인데이' 커플패션 아이템 icon'모던패밀리' 조엘라, ♥원성준과 신혼생활 공개...털털 매력 방출 icon오니츠카타이거, 밸런타인 한정판 ‘타이거 토이백팩’ 출시 icon‘아이돌라디오’ 아이콘 바비 “여섯 멤버, 다같이 모일 수 있어서 좋아” icon'외불러' 에일리, 독보적 감성 담은 '뉴트로 라이브' icon밸런타인데이, 로맨틱한 ‘집 데이트’를 위한 필수 먹거리 icon국내 '코로나19' 3번 환자 퇴원 완료...8번·17번 격리해제 icon'비밀정보원: 인 더 프리즌', 메인 포스터 공개...'시카리오' 잇는 범죄스릴러 탄생? icon‘유별나! 문셰프’ 고원희 “에릭, 평소 동경하던 선배…즐겁게 촬영” icon옹성우-강하늘-안재홍, ‘트래블러’ 유튜브 라이브로 미리 만난다 icon'기생충' 왓챠 별점, 오스카 작품상 후보작 美·유럽 1위...韓보다 점수↑ icon'더 게임', 진실 마주한 3人 본격 게임 시작...긴장감 UP icon뮤지컬 '스토리오브마이라이프' 10주년 기념 콘서트, 3회차 공연 전석매진 icon'차이나는 클라스' 공개방송 특집, 그리스신화가 전하는 충격 메시지는? icon'트로트퀸' 태진아→육중완, 6人6色 심사평 주목...시청자 '귀 쫑긋' icon‘수미네반찬’ 보민→이태곤, 김수미표 섭국 초간단 레시피 배운다 icon‘지구방위대’ 태사자 김형준, 비주얼도 포기하게 만든 탄광 노동강도 icon'기생충' 박소담, 송강호→최우식 '오스카 레드카펫' 사진 공개 "우리" icon‘대한외국인’ 전효성 “한국사능력검정시험 독학으로 합격” icon제주항공, 신종 코로나 여파? 위기경영 선언…경영진 임금 30% 반납 icon뮤지컬 ‘프리스트’ 프리뷰 티켓 오픈분 랭킹 1위 icon한독, 온라인 쇼핑몰 ‘일상건강’ 오픈...경품증정 이벤트 icon이마트, 반값수준 킹크랩 선보인다...오늘부터 러産 '블루'판매
icon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