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영화
'작가 미상', 4인4색 미술 작품같은 캐릭터 포스터 공개

제75회 베니스국제영화제 경쟁부문 초청작이자 제76회 골든글로브 시상식 및 제91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노미네이트된 영화 '작가 미상'이 각기 다른 색깔로 전쟁과 이념이 뒤얽신 시대를 살아가는 쿠르트, 엘리, 제반트, 그리고 엘리자베트의 초상화 같은 포스터를 공개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제79회 아카데미 외국어영화상 수상작 '타인의 삶' 플로리안 헨켈 폰 도너스마르크 감독의 신작 '작가 미상'이 진실을 구하는 순수한 예술가와 나치에 복무한 의사를 비롯한 주요 인물들이 담긴 초상화 같은 4종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작가 미상'은 2차 세계대전 전후의 독일, 모든 기준이 흐릿해진 세상에서 아름답고 선명한 진실을 그린 화가 쿠르트의 드라마다. 현존하는 가장 비싼 작가인 독일 화가 게르하르트 리히터의 실화를 극화한 작품으로, 혼란한 세상 속 예술가의 역할을 보여주며 감동을 전해준다.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에는 순수한 화가 쿠르트, 뮤즈이자 디자이너 엘리, 나치 의사 제반트, 영감을 선사한 이모 엘리자베트가 캐릭터의 성격을 보여주는 명대사와 함께 담겨 있어 호기심을 자극한다. 

신비로운 푸른 빛을 띈 포스터에서 쿠르트는 진지한 모습으로 창작에 몰두하며 그가 그리고 있는 그림을 궁금하게 만든다. 또한 “진실한 것은 모두 아름답습니다. 저는 진실을 원합니다”라는 카피는 거짓말로 가득한 혼란의 시대를 예술로 밝힐 것임을 예고한다. 

다음 포스터에는 쿠르트의 일생의 사랑 엘리가 사랑과 연민이 담긴 눈으로 어딘가를 보고 있다. 자신만의 방식으로 세상에 맞서며 쿠르트를 응원하는 엘리는 스스로 만든 의상과 어울리는 붉은 톤의 포스터에 담겨있어 고전적인 아름다움을 자아낸다. 엘리의 대사인 “넌 이제 내 주제야”는 엘리가 쿠르트에게 하는 대사로, 일방향적인 뮤즈가 아닌 서로가 서로의 뮤즈이자 모델인 젊은 예술가 연인의 사랑을 보여준다. 

짙은 녹색을 배경으로 골격구조 모형 앞에 근엄하게 서있는 중년 남자는 우생학을 신봉하는 나치 의사 제반트다. “잘하는 걸로는 부족해. 유일한 최고가 되어야 해”라고 말하는 제반트는 자신만의 신념을 지키며 인간에 대한 공감도 연민도 느끼지 못하는 이로 쿠르트와 대척점에 있다. 얼핏 연결고리가 없어보이는 화가 쿠르트와 의사 제반트가 어떤 악연으로 얽히게 될지 주목된다. 

마지막 포스터에는 청색과 녹색이 섞인 분위기에 꽃다발을 들고 있는 여학생 엘리자베트가 있다. 쿠르트의 어린 이모, 엘리자베트는 세상이 보지 못하는 것을 보는 섬세한 성격으로 미술이 배척받던 시대에 쿠르트의 꿈을 키워준다. 쿠르트는 “진실한 것은 모두 아름다워. 절대 눈 돌리지마”라는 엘리자베트의 말을 평생 간직하며 이모에게서 얻은 영감을 바탕으로 진실의 회화를 그려나간다. 

실존하는 최고의 화가, 게르하르트 리히터의 명화에서 얻은 강렬한 영감에서 시작된 영화 '작가 미상'은 한 편의 그림을 본 듯한 클래식 아트 드라마의 전율을 선사한다. 한편 '작가 미상'은 오는 2월 20일 개봉 예정이다.

사진=영화 '작가미상' 포스터

장민수 기자  kways123@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민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포토] 펜타곤, '몽환적인 다크미 베베들' (펜타곤 쇼케이스) icon커세어, 'CV 시리즈 파워서플라이' 출시...가정·사무용PC 안정적 출력 제공 icon엘렌 드제너러스, '기생충' 인종차별 발언 논란...전세계 누리꾼 비난 폭발 icon씽씽, 회원수 16만 돌파→이산화탄소 306톤 감축 기여 icon[포토] 펜타곤 홍석 '만화를 찢고 나온 베베' (펜타곤 쇼케이스) icon[현장] 펜타곤 "첫 월드투어 성료, 한 단계 레벨업 할 수 있었던 시간" icon광주시장 비서관, '코로나19' 16번 확진자 공문 최초 유출...경찰 입건 iconSuperM, 美 ABC ‘지미 키멜 라이브’ 출연...녹화 티켓 매진 '뜨거운 관심' icon한독, 온라인 쇼핑몰 ‘일상건강’ 오픈...경품증정 이벤트 icon'코로나19' 3번 환자, 퇴원 조치에 "너무 좋습니다" icon써스데이 아일랜드, 올여름엔 ‘보헤미안 리조트룩’ icon'방법' 정지소·조민수, 방법사 저주 대결 시작...명품 미스터리 스릴러 탄생 [리뷰] icon세상 떠난 고수정 '도깨비'서 귀신 역할...소속사 "빛이 나는 사람" icon코로나19 물러가라~ 잘 먹어야 보약! 호텔 식음료 프로모션 icon양준일, 유튜브 영상 삭제? 배려심 때문 “실수 바로잡게 해달라” icon위너, ‘CROSS TOUR’ 결산 팬서비스...14일 V라이브 진행 icon[포토] 펜타곤 우석 '냥이 집사에서 베베로 변신' (펜타곤 쇼케이스) icon[현장] 펜타콘 우석 "신곡 'Dr. 베베' 격한 안무, 허리 무리로 일부 무대만 참여" icon‘13번 환자 완치’ 명지병원 의료진 “에이즈치료제 칼레트라, 효과 있는 듯” icon[인터뷰②] KARD 제이섭 “입대 앞두고 팀 인지도 올리기 열중...1위가 목표죠” iconK리그, 코로나 바이러스 우려에도 29일 개막 진행 icon[포토] 펜타곤 키노 '강렬한 눈빛' (펜타곤 쇼케이스) icon[현장] 펜타곤 유토 "수록곡 '동백꽃' 꽃말 예뻐서 사용하고 싶었다" icon남태현, SNS통해 심적고통 토로 "죄송하다. 하루하루 무섭다" 팬들 우려 icon[현장] 펜타곤 홍석 "크롭티에 복근공개 위해 이틀 전부터 단수" 고충토로 icon삼성전자, 1억 800만 화소 차세대 모바일 이미지센서 출시 icon이케아, 동부산점 2월 13일 오픈...부산∙경남 지역 최초 icon'다크섹시'로 컴백 펜타곤, 3년 4개월만 첫 정규로 '갓타곤' 될까(종합) icon뷰티 크리에이터 이사배, 뉴욕으로 향하는 '봄 패션' 스타일링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