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소셜 사회
KLM 네덜란드 항공, 기내에 한국어로 '승무원 전용 화장실' 안내 문구 '인종차별' 논란

klm 네덜란드 항공의 인종차별 논란이 종폭됐다.

12일 항공업계 등에 따르면 지난 10일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출발해 인천으로 향하던 KL855 항공편에 탑승한 승객 김모씨가 화장실 문에 한글로 쓰인 '승무원 전용 화장실'이라는 종이 안내문을 발견했다.

(사진=김모씨 인스타그램 캡처)

김씨는 해당 안내문을 사진을 찍고 승무원에 "왜 한글로만 적혀 있느냐"고 항의했다. 하지만 부사무장은 김씨에게 도리어 사진 삭제를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김씨가 항의하자 당시 KLM 측은 "잠재 코로나 보균자 고객으로부터 지키기 위해 결정된 사항"이라고 답하고는 뒤늦게 영어 영어 문구도 추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김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차 감염 가능성이 높은 승무원의 안전을 위해 전용 화장실을 만드는 것은 예방책으로 충분히 이해할 수 있다"면서도 "왜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해 마련된 승무원 전용 화장실을 한국어로만 고지했는지가 중요한 포인트"라고 지적했다.

해당 비행기 안에는 한국인 이외에도 외국인 탑승객이 타 있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한국어로만 안내 문구를 적어넣은 것은 명백한 인종 차별이라는 비판이 제기됐다.

김씨가 KLM 측에 공식 사과를 요청하자, KLM 측은 "기장과 사무장의 결정에 따라 때때로 승무원 전용 화장실을 운영하고 있다"며 "승무원 전용 화장실에 대해 승객에게 정확한 안내가 필요한 상황이었으나 안내문이 한국어로만 표기됐고, 승객의 통지가 있고 난 뒤에 뒤늦게 영문 안내가 추가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해당 승무원이 의도하지 않았지만, 승객들이 차별적인 행위로 느낀 것에 대해 매우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해당 이슈에 대해 내부적으로 조사를 진행하고, 유사한 사태의 재발을 방지하기 위한 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같은 논란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국토교통부는 KLM 항공에 엄중히 경고하고 재발 방지 방안을 마련할 것을 공식적으로 요청했다.

노이슬 기자  gato1289@slist.kr

<저작권자 © 싱글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이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신창원 "CCTV로 용변 보는 모습까지 노출은 부당" 인권위에 진정 icon조경숙, 子 김흥수와 친자성립 불가사실 알았다...지수원 전전긍긍(우아한 모녀) icon'우아한모녀' 김명수, 김흥수 의식불명에 "내가 CEO 대신 역임" 뻔뻔 icon'우아한 모녀' 김흥수, 신장 이식 가능성에 조경숙 조직검사 실시 icon[포토] 펜타곤 우석 '냥이 집사에서 베베로 변신' (펜타곤 쇼케이스) icon[포토] 펜타곤 키노 '귀여운 고양이 집사' (펜타곤 쇼케이스) icon[포토] 펜타곤 유토 '비오는 날 보고 싶은 사람' (펜타곤 쇼케이스) icon[포토] 펜타곤 여원 '러블리 캣츠보이 ' (펜타곤 쇼케이스) icon‘기생충: 흑백판’ 2월26일 개봉...가족희비극, 더 강렬하게 만난다 icon[포토] 펜타곤 신원 '일상이 잘생김' (펜타곤 쇼케이스) icon[포토] 펜타곤 홍석 '강렬한 복근' (펜타곤 쇼케이스) icon[포토] 펜타곤 진호 '노래하는 아티스트' (펜타곤 쇼케이스) icon[포토] 펜타곤 후이 '완벽한 삶을 사는 남자' (펜타곤 쇼케이스) iconSBS 파워 FM, 6년 연속 청취율 조사 1위...'절대강자' icon'기생충', 美대사 이어 주한미군도 축하메시지 "역사적 순간...자랑스럽다" icon[S노트] 블랙리스트의 역습? 포스트 봉준호, 자율성 보장이 우선 icon겨울철 피부 보습을 위한 '필살기' 아이템 주목 icon'골목식당', 공릉동 기찻길 골목편...3MC 시식포기 사연은? icon뷰티 크리에이터 이사배, 뉴욕으로 향하는 '봄 패션' 스타일링 icon'더 게임' 임주환, 누명 쓴채 억울한 피살 父 조필두 보며 오열 icon'더 게임: 0시를 향하여' 박지일, 임주환 자백 받아내기 실패 icon옥택연, 이연희에 위치추적 목걸이 선물 "죽을 때 내 손에 있는 것" icon'더 게임' 옥택연, 임주환 집 지하실서 진짜 연쇄살인마 찾았다 icon'실화탐사대' 텔레그램 N번방 제보자 "갓갓, 미성년자 협박해 성착취 영상" icon'실화탐사대' 39년간 가정폭력 피해 아내 "남편, 원한는대로 안하면 욕-주먹이 일상" icon이영애 "딸과 방탄소년단 팬 아미, 홍콩 시상식서 만남 자랑하고 싶었다" icon박재란 "나이 17세에 데뷔, 당시 故 앙드레김의 뮤즈였다"(마이웨이) icon박재란 "전 남편과 이혼? 명동다방 마담과 홍콩 도피 준비했더라" icon'마이웨이' 박재란 "막내딸 가수 故 박성신, 현미에 이혼 사유 들었다더라" icon정경천 "이선희 'J에게' 첫 편곡, 작곡도 잘하는데 유산슬 때문에 오해" icon송대관 "태진아, 아프다는 말에 몇천만원 건네며 요양다녀오라더라" icon'골목식당' 백종원 "시나위 신대철 고교친구, 기타 배울걸" 후회 icon김성주, 공릉동 삼겹구이집 숙성 한달된 고추장 삼겹살 결국 뱉었다 icon'미스터트롯' 차수빈 가족, 인교진X강호동 연희동 한끼 식구됐다 icon송대관 "수십마리 소 앞에서 공연, 무대 끝나고 눈물나더라" icon송대관 "'해뜰날'로 가수왕! 2년전엔 500억 잃어버리기도 했다"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NTERVIEW
여백
여백
Back to Top